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제철식재료 풋마늘 - 만들기 쉽고 궁합도 잘 맞아 맛있는 풋마늘과 삼겹살볶음

| 조회수 : 9,265 | 추천수 : 2
작성일 : 2013-04-08 09:29:41

경빈마마 입니다.

 

풋마늘 삼겹살볶음

 

만들기 쉽고 맛도 좋고 몸에도 좋은 제철반찬.

음식도 궁합이 잘 맞으면 좋습니다.

 

풋마늘과 돼지고기는 찰떡궁합
마늘의 알리신은 피로를 일으키는 젖산을 없애주며

돼지고기의 비타민B1은 탄수화물을 에너지로 전환할 때 필요하다고 하죠.

 

제철 식재료는 가젹도 저렴하고

맛도 좋아 봄철 나른한 몸에 기운을 불어 넣어주세요.

 

 

 

조리도 쉽고 맛도 좋은 풋마늘 삼겹살 볶음입니다.

 

 

 

풋마늘 장아찌도 담그고

볶음반찬도 하려고 풋마늘 500g 구입했어요.

 

 

 

풋마늘은 다듬는 것보다 이렇게 씻어내는게 더 일이 많습니다.

 

 

 

풋마늘잎과 풋마늘대 사이에 흙이 끼어있어 씻어 내지 않으면

음식 먹으면서 흙을 씹을수 밖에 없습니다.

흐르는 물에 풋마늘 잎 하나 하나 들춰가며 씻어주어야 합니다.

 

 

 

 

풋마늘 삼겹살 볶음재료는

풋마늘 2뿌리,삼겹살 30g ,약간의 소금과 후추만 있으면 됩니다.

 

 

 

뿌리 부분이 두껍다면 반 갈라줍니다.

 

 

 

손가락 반 길이 정도 잘라줍니다.

 

 

 

삼겹살은 결대로 가느다랗게 잘라주고요.

 

 

 

후추와 소금으로

 

 

 

조물 조물 주물러 줍니다.

 

 

 

준비 완료.

 

 

 

달궈진 팬에 삼겹살을 넣어 볶아줍니다.

 

 

 

저절로 돼지고기에서 기름이 나오므로 기름은 두르지 않아도 되죠.

 

 

 

 

고기가 익었을때 풋마늘을 넣어 달달 볶아주면 됩니다.

 

 

 

풋마늘이 부드러워지면 가스불을 끄면 됩니다.

 

 

'

심심하게 조리해서 그런지 한끼에 다 먹네요.

 

궁합이 잘 맞는 봄철 영양반찬

풋마늘과 삼겹살 볶음이였어요.

 

활기찬 월요일 되십시요.

 

 

 

경빈마마 (ykm38)

82 오래된 묵은지 회원. 소박한 제철 밥상이야기 나누려 합니다. "마마님청국장" 먹거리 홈페이지 운영하고 있어요.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uzziel
    '13.4.8 10:42 AM

    내일 장이 서면 가서 풋마늘 사야겠네요.
    간단하면서 건강할거 같은 느낌이예요. ^^*

  • 2. 김명진
    '13.4.8 2:16 PM

    다요트 하면서 젤 맛나게 먹은게 저 풋마늘 고기 볶음이었어여.
    간을 거의 안해도 달달하니 월메나 맛있던지요...
    아아..

  • 3. 토끼단
    '13.4.8 9:36 PM

    저도 사서 해먹어볼래요 경빈마마님 쉽고도 맛나겠어요~

  • 4. 된장골
    '13.4.9 9:09 PM

    풋마늘 요리 아이디어가 별로 없었는데.....고맙습니다.^^

  • 5. 게으른농부
    '13.4.10 7:14 PM

    아하~ 풋마늘을 이렇게도 사용하는군요.
    저도 내일은 뽑아다가 한번 해봐야겠습니다.

    좋은 요리 많이 배우게 되서 항상 고맙습니다. ^ ^

  • 6. 9988234
    '13.4.10 10:01 PM

    늘 많은 도움 받고 있습니다. 쉽고 맛있고 영양많고 ...늘 감사합니다.

  • 7. 얼렁뚱땅
    '13.4.11 10:59 AM

    저도 마트가서 풋마늘 한단 사고
    돼지 앞다리살 사서 왕소금에 후추 뿌리고
    참기름 넣어서 먹었더니
    밥도둑이 따로 없네요.
    좋은 레시피 감사합니다.

  • 8. 초코엄니
    '13.4.11 11:24 AM

    마마님~
    어제 저녁메뉴로 당첨!
    퇴근길에 마트가니
    허거덩~
    풋마늘이 읍따!!!!!!!!!!!!!!!!
    여기서 꺽일쏘냐~
    싱싱한 봄부추로 대치하는 재치발휘
    고기다 익히고
    부추는 그냥 마지막에 한번
    버무려주는 느낌으로 재빨리 휘리릭~~
    고기도 부르럽구요 잡냄새 없구
    애들도 아주 잘먹어요
    부추까지 탈탈
    마마님 덕분에 간편하면서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또 먹고싶당~^^

  • 9. pefe
    '13.4.13 10:26 PM

    이 글 보고 침 삼키며 마음먹곤

    드디어 풋마늘 주문해서 오늘 해 먹었습니다.

    눈 꼬옥 감고 아~ 이 맛!!! 할 만큼 맛있었어요.

    딱, 좋아하는 맛~~

    고소하고 달짝지근하며 풋풋한 ..맛

    게다가,

    하기도 쉽답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550 두 곳에서 보낸 여름 26 쑥과마눌 2019.08.19 4,675 10
43549 개굴굴 님께 보고하는 감자 루꼴라 김치 26 소년공원 2019.08.19 3,571 6
43548 여름이 간다 15 고고 2019.08.18 5,805 7
43547 할라피뇨고추 베이컨말이 14 에스더 2019.08.15 7,154 1
43546 안녕하세요~ 26 광년이 2019.08.15 7,320 10
43545 더운 여름 밥 해먹고 텃밭가꾸며 살아가기 20 주니엄마 2019.08.14 6,745 5
43544 감자 열무김치 21 개굴굴 2019.08.13 7,514 6
43543 고1 다이어트..주말이야기..천사채,고기양념 18 테디베어 2019.08.12 8,597 7
43542 그대가 나를.... 18 miri~★ 2019.08.10 9,929 7
43541 여름날의 언박싱 일지 35 백만순이 2019.08.09 10,258 10
43540 오징어 데칠때 16 이호례 2019.08.08 10,401 5
43539 불맛 오징어볶음 비스므리 11 수니모 2019.08.07 6,512 5
43538 차~~~암 쉽죠~~~? 징빵, 원어로는 도라야끼 42 소년공원 2019.08.07 8,287 8
43537 오랜만이네요^^ 36 빈틈씨 2019.08.06 8,054 5
43536 입맛을 잃어 글맛도 같이~~ 23 고고 2019.08.05 7,216 5
43535 여름 넘기 29 수니모 2019.08.02 11,107 5
43534 114차 봉사후기) 2019년 7월 바삭바삭 치킨(뼈를 발라낸 .. 26 행복나눔미소 2019.08.01 5,604 12
43533 스테이크 저녁 초대 20 에스더 2019.07.31 11,183 2
43532 아이스크림 기계로 만든 얼음보숭이들, 그리고 보너스 멍멍이 사진.. 22 소년공원 2019.07.31 9,184 9
43531 여름방학 복날 가족생일 쓰리콤보! 20 솔이엄마 2019.07.31 8,305 9
43530 절이지 않고 담근 열무김치 12 프리스카 2019.07.30 6,335 4
43529 또 밥이야기 돌솥밥처럼 맛있는 가마솥 밥짓기 24 프리스카 2019.07.25 11,159 7
43528 여름 밥상과 새콤달콤한 체리파이 22 해피코코 2019.07.25 9,685 5
43527 메리아저씨, 잡담 24 고고 2019.07.24 9,005 5
43526 삼복더위에 먹고 살기 29 miri~★ 2019.07.22 11,658 8
43525 2주간의 혼자여행-4 23 조아요 2019.07.20 8,360 6
43524 감자, 감자..감자...그리고 30년 22 테디베어 2019.07.19 13,888 5
43523 자유게시판 간단 고추장아찌 담갔어요. 12 프리스카 2019.07.18 9,180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