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처음 맛보는 야콘.

| 조회수 : 6,605 | 추천수 : 66
작성일 : 2008-12-20 18:32:08
미리 받는 크리스마스 선물 이랍니다.
멀리서..... 사실 1주일여전에 택배가 온건데, 집안으로 가져 오기는 오늘에서야...
고구마 같은게 사각 사각 씹히면서 야채향도 좀 느껴지고
달고 맛있습니다.

감자칼로 살살 긁으면 칼로 깍은것 보다 얇게 잘 깍여지네요.

당뇨환자들에게 좋다는 방송을 봤어요.
피를 맑게 해준다니, 당도 높은 과일 대용식으로 좋을것 같아요.
쵸코코 (chococo)

가리는것 없이 육.해.공 모두를 잘 먹는 식탐가 립니다. 세상 무궁무진한 요리의 비법을 알고 싶습니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봄(수세미)
    '08.12.20 6:39 PM

    저도,용인사는 시누이가 보내줬어요.
    단맛이 없어서 아이들은 안 좋아하지만
    억지로 먹이고..저도 저녁에 출출할때 깍아 먹습니다.^^

    이것도 고구마처럼 숙성시키면 더 맛있다고 하네요.

  • 2. 지우
    '08.12.20 6:50 PM

    고구마같이 생겼네요.
    근데 고구마처럼 쪄서 먹을 순 없는 건가요?

  • 3. 프리스카
    '08.12.20 7:39 PM

    저도 요즘 처음 먹어봤어요. 감자칼로 깎으니 아주 쉬워요.
    여러 방법이 있지만 생식으로 먹는 게 낫다네요.

    맛은 무, 고구마, 배가 섞인 그런 맛 나며 시원해서 먹을만 한데
    껍질이 시들시들한 것이 숙성된 것이라 달다더니 그런 것 같아요.

  • 4. 뮤직트리
    '08.12.20 8:21 PM

    저도,,, 야콘을 좋아하기는 한데,,,요리법을 잘 모르겠어요,,

    과일처럼,, 깍아서 먹는데요,,, 무맛이랑,, 비슷해서,, 채나물했는데,, 별로였어요

    어떤 분은 김치에,, 넣는 다고 하는데,, 배대신 사용하는 것이겠죠,,
    다른 요리법도,, 많이,, 궁금해요,,,

  • 5. 여름이
    '08.12.20 10:18 PM

    당뇨와 고지혈인 저희 엄마는 즙으로 드시고 저희는 과일처럼 먹고 있어요^^

  • 6. 스카이
    '08.12.20 10:44 PM

    야콘이 다이어트에도 효과있다고는 들었어여, 티비에서 잠깐 봤는데, 그집도 야콘마니아래여.. 야콘으로 깍두기랑 물김치 등 야콘이 안들가는 반찬이 없더군여.

  • 7. Carpediem~^^
    '08.12.20 11:55 PM

    우유나 요쿠르트와 함께 갈아 드셔도 되구요
    생선조림이나 찌개에 무 또는 감자 대신 넣으면 비린내 없어지고 개운해요.
    강판이나 믹서기에 갈아서 부침이나 수제비 하실때 물 대신 넣으셔도 되구요
    야콘 튀김으로 먹어도 좋다네요.
    근데 전 그냥 깎아서 아작아작 배처럼 과일 먹듯이 먹는게 제일 좋더라구요~~

  • 8. 예쁜솔
    '08.12.21 12:38 AM

    저만 그런가요...
    먹기만 하면 뱃속에서 전쟁이 난 듯 요란하다가
    결국은 wc로 달려간다는...
    어찌저찌 한 박스 다 먹기는 했는데...휴~
    이번에는 야콘즙을 주문해서 먹고 있는데 역시나 요란합니다^^
    그냥 건강 생각해서 눈 딱 감고 먹으려구요...
    먹을 때는 정말 맛있거든요.

  • 9.
    '08.12.22 12:26 AM

    원래 야콘이 변비에 왔다잖아요. 다이어트식품...
    야콘은 후숙시켜야 더 달고 맛난답니다...
    야콘은 삶아도 삶아지지 않아요... 샐러드나 고기구워드실때 같이 드셔도 좋아요.

  • 10. 단샘
    '09.2.16 6:55 AM

    야콘은 캐서 후숙을 시키면 아주 당도가 높아집니다.
    반찬이나 요리에 응용할 수 있는 방법도 아주 다양해요.
    당뇨, 고지혈증, 혈액순환에 좋대요.
    그리고 변비에는 아주 즉효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4176 샐러드와 명란(방금 두살된 고양이 사진도 있어요) 17 챌시 2022.05.20 4,028 1
44175 둘리양 학교 간식 보내기 21 소년공원 2022.05.18 6,188 5
44174 우탕탕탕 시리즈 - 생선눈알 조심하세요. 17 18층여자 2022.05.17 6,873 7
44173 147차 전달및 봉사공지) 2022년 4월 쭈삼볶음과 쑥전 전달.. 10 행복나눔미소 2022.05.14 3,403 3
44172 2022년 봄, 바쁜 나날들 2 42 주니엄마 2022.04.22 23,575 9
44171 봄나물 대소동 38 18층여자 2022.04.22 17,544 4
44170 부활절, 샐러드 21 ilovemath 2022.04.20 17,925 4
44169 미쓰김과 비리아니 (Biryani) 18 Alison 2022.04.17 10,858 4
44168 챌시를 챌시로 밀어내기~고양이사진 주의 ! 30 챌시 2022.04.15 8,878 3
44167 2022년 봄, 바쁜 나날들 37 주니엄마 2022.04.14 9,648 5
44166 쑥국 26 테디베어 2022.04.13 7,670 5
44165 146차 전달) 2022년 3월 (달고기)생선까스 전달 5 행복나눔미소 2022.04.12 5,396 3
44164 고3 아들 아침밥 & 봄 21 솔이엄마 2022.04.10 12,763 6
44163 순부두 열라면 18 hoshidsh 2022.04.07 9,962 1
44162 라면과 이런 면 저런 면. 24 18층여자 2022.04.05 11,289 4
44161 처음으로 어육장 담가봤어요. 16 프리스카 2022.04.04 8,485 2
44160 라면 요리 20 백만순이 2022.04.04 6,461 5
44159 오랫만이에요 (냥이들 사진있어요) 28 ilovemath 2022.04.03 7,290 4
44158 라면은 없고 쌀국수 사진 들고 왔어요. 18 진현 2022.04.02 6,985 2
44157 만두과 28 spris 2022.03.29 11,261 12
44156 여기가 라면 맛집!! 33 테디베어 2022.03.28 11,381 5
44155 12년만에 전하는 이야기들 18 강아지똥 2022.03.28 11,595 4
44154 솔직한 라면 6 챌시 2022.03.28 8,425 3
44153 고3 밥상의 속사정 36 솔이엄마 2022.03.27 10,635 4
44152 밥파라서 라면 사진은 없고~ 11 진현 2022.03.27 6,651 5
44151 2022 라면대전 34 백만순이 2022.03.25 9,928 10
44150 요새 내가 꽂힌 더쿠를 말해 볼까요 38 쑥과마눌 2022.03.24 10,225 20
44149 아무말대잔치방의 아무말러 73 백만순이 2022.03.22 11,486 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