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알감자구이

| 조회수 : 2,876 | 추천수 : 40
작성일 : 2003-07-27 23:04:04
제가 너무나 뻔한 요리를 소개하는건 아닌지 민망하네요.
그래도 제가 너무도 뻔뻔하게 82cook의 정보만 쏙쏙 훔쳐가기만해서
죄송한 마음으로 올립니다.

여러분, 극장가나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판매하는 알감자구이 아시죠?
종이컵에 담아서 설탕이나 소금에 찍어먹는...
저희 신랑 이거 무지하게 좋아하거든요. 휴게소 들릴때마다 거의 꼭 먹죠.
그치만 전 먹기만 할뿐 집에서 할수 있을꺼라고는 상상도 못 하고...
근데 며칠전 홈쇼핑에서 양면팬을 선전하는데 이 감자구이가 등장하더라구요.
마침 양면팬도 있겠다, 알감자도 있겠다....

그래서 야근하는 남편의 출출한 배를 생각해서 퇴근시간에 맞춰 했더랍니다.
팬을 달궈서 버터를 1큰술 정도 두르고 껍질 깐 감자를 버터에 한 번 뒹굴린후
뚜껑을 덥고 익혔죠. 아참, 약한 불에서 해야돼요.
시간이 어느정도 지난후 다시 팬을 뒤집어서 좀 더 익히고..
역시 압력이라서 그런지 알감자이지만 통임에도 불구하고 얼마 안 걸려서 완성.

맛은 거의 파는 수준...신랑 맛있게 냠냠....
오늘도 야근하는 남편..또 그거 해 달래서 지금 불에 올려놨답니다.
파는 음식을 제가 만들었다는것에 너무 기뻐 다 아시는 내용이지만 몰염치하게
올립니다.
더 맛있게 먹을수 있는 비법 가지고 계신 분들 알려주세요.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또치주인
    '03.7.28 4:27 PM

    어머 참 좋은 정보네여..^^ 저도 집에 알감자 있는데..뭘해먹어야 할지..고민중이였는데..
    요즘은 날씨탓인지 복잡한것보단 간단히 빨리 해 먹는게 좋은거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895 따라쟁이(초록님. 수니모님) 13 천안댁 2020.07.03 2,692 2
43894 7월도 변함없이 23 테디베어 2020.07.01 6,981 5
43893 달달해야 했는데... 29 Sei 2020.07.01 6,198 2
43892 미술관 옆 22 수니모 2020.06.30 6,202 4
43891 저장음식과 한끼 식사 17 천안댁 2020.06.29 6,741 3
43890 파키스탄 가정식 할림 Haleem. 47 바나나 2020.06.27 6,626 11
43889 배추만두가 반가워서... 24 소년공원 2020.06.27 7,121 4
43888 초여름 30 hangbok 2020.06.27 4,756 4
43887 여름만두와 소풍 34 해피코코 2020.06.27 5,497 8
43886 요즘에 좋더라구요 14 이호례 2020.06.25 7,215 3
43885 올해 첫 꽃등심스테이크 22 에스더 2020.06.25 6,510 4
43884 여름김치 21 천안댁 2020.06.24 8,304 2
43883 나잇살 타파하기 22 천안댁 2020.06.23 7,963 1
43882 혼밥의 정석 20 오늘도맑음 2020.06.22 8,726 5
43881 한결같구나 20 초록 2020.06.22 5,631 4
43880 차(茶)는 끓인 물에 어느 정도 우려내는게 좋을까요 6 윈디팝 2020.06.21 3,405 0
43879 먹고 산 것들... 26 Sei 2020.06.20 7,490 4
43878 다들 빵을 외칠때 44 백만순이 2020.06.19 7,607 8
43877 작약꽃과 여름밥상~ 59 해피코코 2020.06.19 6,432 8
43876 텃밭 유배 38 수니모 2020.06.19 5,713 5
43875 열무를 뽑았습니다 40 테디베어 2020.06.17 6,266 6
43874 시작은 토마토 31 오늘도맑음 2020.06.16 8,472 4
43873 세희네 주말 식탁. 17 Sei 2020.06.15 9,801 5
43872 124차 후기) 2020년 5월 산낙지시리즈 - 불낙전골, 탕탕.. 16 행복나눔미소 2020.06.12 5,479 9
43871 솔이네 6월을 살아가는 이야기 70 솔이엄마 2020.06.10 10,865 11
43870 비오는 날의 타르트와 옛날 사진들. 20 Sei 2020.06.10 7,303 5
43869 해피코코 선상님의 파란 달걀 그리고... 23 hangbok 2020.06.10 7,308 5
43868 여러가지빵 도전기..(밥사진도 있어요) 21 이베트 2020.06.08 6,474 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