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과자 만들기

| 조회수 : 4,217 | 추천수 : 47
작성일 : 2008-01-11 17:35:24
겨울방학은 아이가 더 지루해합니다..
날씨 때문에 밖에 나가 놀기가 쉽지 않습니다.
해도 일찍 떨어지고..
새학년이 되면 벌써 4학년이 되는 딸..그래서 친구들은 더욱 바쁘네요
엄마는 요즘 또 왜 그렇게 게으름을 부리는지..
교육적으로 거창하지 않아도 좋으니 가까운 도서관이라도 데려다 놓지..ㅠ.ㅠ;;
이런저런 이유로 지루해합니다..

며칠 있음 친구생일이라고 해서 함께 과자 만들었어요..
딸 손이 제법 맵습니다.....이렇게 뭐든 만드는걸 좋아합니다..
둘다 허리가 다 아픕니다..너무 열씨미해서..
보기엔 알록 달록 맛 없어 보이지만 맛있었어요..
다 없어지고(?) 친구선물로 미리 남겨 놓은거 찍어서 올려봅니다..



사람모양 과자도 많이 만들었어요..주로 속옷패션으로요.^^*
늦게 들어온 아들이 댕강~머리만 쓰읍하고 남겨진 .....ㅎㅎ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 산너머엔.
    '08.1.11 5:43 PM

    울딸도 저렇게 만드는걸 좋아하는데 귀차니즘의 마왕.. 엄마때문에......
    딸이 너무 좋아하겠어요.
    쿠키에 창작의 즐거움이.....

  • 2. 맛있는 정원
    '08.1.11 5:55 PM

    큰(?)맘 먹고 해보셔요^^*.
    그러고보니요...
    창작의 즐거움이 있었겠다 하시니..아차 싶네요.
    엄마 욕심에 이쁘게 꾸미라고만 했지
    정작 아이의 창작엔 도움이 못되어 보여요..ㅠ.ㅠ;;
    아이나 저나 머릿속에 남아 있는..이미지들..
    반성합니다..다음엔 순수한 창작쪽으로..

  • 3. 바닐라향
    '08.1.11 11:04 PM

    너무 앙증맞고 예뻐요. 아이싱쿠키는 아직 한번도 못해봤는데 욕심나네요.
    아이랑같이 함께 그림그리듯이 만들어봐야겠어요.

  • 4. 칼라
    '08.1.17 9:18 PM

    비키니 수영복의 쿠키 너무귀여워요
    ,아이싱하실때 혼자서 끽끽 웃으시며 만드셨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856 다시 찾은 아빠, 달라질 일상 37 솔이엄마 2020.05.31 4,730 8
43855 저도 오랜만에 (빵 사진도 있어요.) 22 수짱맘 2020.05.31 3,699 2
43854 저도 오랜만에 빵 사진 들고 놀러왔어요^^ 42 해피코코 2020.05.31 4,111 8
43853 Quarantine cooking 29 hangbok 2020.05.29 6,361 3
43852 밤새 냉장고에 두었다가 굽는 이스트빵 10 환상적인e目9B 2020.05.28 5,190 2
43851 나를 부지런하게만든 바게트 13 이베트 2020.05.26 5,845 5
43850 날것 29 초록 2020.05.25 6,537 4
43849 이스트, 반죽 필요 없는 아이리쉬 소다 빵이 왔어요. 26 올리버맘 2020.05.25 5,082 5
43848 오렌지 파운드케잌 34 이베트 2020.05.24 5,200 3
43847 따라쟁이...올리브 포카치아....비짠 파스타집에서 나오는 거 .. 14 분당댁 2020.05.23 6,300 2
43846 에프에 4번 주자 11 수니모 2020.05.23 5,075 3
43845 50% 유행에 뒤쳐지지 않기^ 7 一竹 2020.05.22 6,659 2
43844 복숭아(황도) 소르베또 13 Sei 2020.05.21 5,086 2
43843 빵 80% 성공기 5 에스텔82 2020.05.21 3,475 3
43842 빵없는 부엌 이야기 33 소년공원 2020.05.21 7,562 5
43841 빵열풍 속 초보 계란 카스테라 12 NGNIA 2020.05.20 6,143 3
43840 빵~! 17 Sei 2020.05.19 4,146 4
43839 빵빵빵생활 34 테디베어 2020.05.19 7,466 3
43838 빵은 못만들고 다른거나 만들어먹어요 14 초록 2020.05.18 5,483 3
43837 발효빵 도전기 11 이베트 2020.05.18 3,228 3
43836 치아바타 도저어언~~~!!! 13 가비앤영 2020.05.18 4,279 1
43835 내 밀가루의 한계 15 berngirl 2020.05.16 5,408 3
43834 자게 발효빵 제빵기로 좋아하는 탕종식빵 만들었어요. 12 프리스카 2020.05.16 4,086 3
43833 에어프라이어 길들이기 17 수니모 2020.05.16 6,448 3
43832 딸이 만들어준 에어프라이어 공갈빵 대박 맛나요 15 둥글게 2020.05.15 7,655 2
43831 오래간만에 14 초록 2020.05.15 3,660 2
43830 발효빵 인증(처음으로 글을 써 봐요.) 16 칼레발라 2020.05.15 4,475 4
43829 마늘쫑 무침 10 이호례 2020.05.14 4,986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