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과자 만들기

| 조회수 : 4,236 | 추천수 : 47
작성일 : 2008-01-11 17:35:24
겨울방학은 아이가 더 지루해합니다..
날씨 때문에 밖에 나가 놀기가 쉽지 않습니다.
해도 일찍 떨어지고..
새학년이 되면 벌써 4학년이 되는 딸..그래서 친구들은 더욱 바쁘네요
엄마는 요즘 또 왜 그렇게 게으름을 부리는지..
교육적으로 거창하지 않아도 좋으니 가까운 도서관이라도 데려다 놓지..ㅠ.ㅠ;;
이런저런 이유로 지루해합니다..

며칠 있음 친구생일이라고 해서 함께 과자 만들었어요..
딸 손이 제법 맵습니다.....이렇게 뭐든 만드는걸 좋아합니다..
둘다 허리가 다 아픕니다..너무 열씨미해서..
보기엔 알록 달록 맛 없어 보이지만 맛있었어요..
다 없어지고(?) 친구선물로 미리 남겨 놓은거 찍어서 올려봅니다..



사람모양 과자도 많이 만들었어요..주로 속옷패션으로요.^^*
늦게 들어온 아들이 댕강~머리만 쓰읍하고 남겨진 .....ㅎㅎ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 산너머엔.
    '08.1.11 5:43 PM

    울딸도 저렇게 만드는걸 좋아하는데 귀차니즘의 마왕.. 엄마때문에......
    딸이 너무 좋아하겠어요.
    쿠키에 창작의 즐거움이.....

  • 2. 맛있는 정원
    '08.1.11 5:55 PM

    큰(?)맘 먹고 해보셔요^^*.
    그러고보니요...
    창작의 즐거움이 있었겠다 하시니..아차 싶네요.
    엄마 욕심에 이쁘게 꾸미라고만 했지
    정작 아이의 창작엔 도움이 못되어 보여요..ㅠ.ㅠ;;
    아이나 저나 머릿속에 남아 있는..이미지들..
    반성합니다..다음엔 순수한 창작쪽으로..

  • 3. 바닐라향
    '08.1.11 11:04 PM

    너무 앙증맞고 예뻐요. 아이싱쿠키는 아직 한번도 못해봤는데 욕심나네요.
    아이랑같이 함께 그림그리듯이 만들어봐야겠어요.

  • 4. 칼라
    '08.1.17 9:18 PM

    비키니 수영복의 쿠키 너무귀여워요
    ,아이싱하실때 혼자서 끽끽 웃으시며 만드셨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4063 캠핑카의 단점들 +허접요리 17 Alison 2021.04.10 2,657 1
44062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 여행 +허접 요리(8) 15 Alison 2021.04.07 5,277 4
44061 134차 전달) 2021년 3월 전달 9 행복나눔미소 2021.04.06 2,372 8
44060 오늘저녁 메뉴와 파김치 24 주니엄마 2021.04.06 6,044 3
44059 그동안 만들어 본 것들!!! 40 레미엄마 2021.04.06 6,588 6
44058 봄이 왔어요~ 21 시간여행 2021.04.05 5,854 4
44057 키톡 데뷔해봅니다 ^^ 25 클레멘타인 2021.04.05 5,904 6
44056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 여행 +허접 요리(7) 18 Alison 2021.04.04 4,444 4
44055 이 밤에 파김치 13 뽀롱이 2021.04.03 6,209 5
44054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 여행 +허접 요리(6) 20 Alison 2021.04.02 3,696 4
44053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 여행 +허접 요리(5) 15 Alison 2021.04.01 5,797 5
44052 돼지고기 없는 나라에서... 야식 해먹기 15 dungdung 2021.03.30 6,657 2
44051 미세먼지가 만든 수다 32 고고 2021.03.29 7,489 7
44050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여행 +허접 요리(4) 19 Alison 2021.03.28 4,796 5
44049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여행 +허접 요리(3) 12 Alison 2021.03.27 7,455 4
44048 달래무침 10 이호례 2021.03.26 5,613 2
44047 한 분이라도 . . 달래다듬기 14 산아래 2021.03.26 4,756 2
44046 돼지고기 없는 나라에서 밥해먹고 살기. 19 dungdung 2021.03.23 8,901 5
44045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 여행 +허접 요리(2) 14 Alison 2021.03.23 8,139 6
44044 캠핑카 북미 대륙 횡단 여행 +허접 요리(1) 22 Alison 2021.03.22 8,773 4
44043 챌시가 키톡에 떳어요!! 18 챌시 2021.03.21 8,884 6
44042 엄마표 홍두깨 손칼국수 8 케세이 2021.03.20 6,028 1
44041 마구 먹고 떠들고 25 고고 2021.03.19 9,293 5
44040 냉이가 꽃을 피우기전에 ..... 23 주니엄마 2021.03.18 7,603 2
44039 더워지기 전에 새우장담기 14 산아래 2021.03.18 4,637 2
44038 솔이네 2월3월 지낸 이야기 18 솔이엄마 2021.03.08 19,844 6
44037 다시 먹고 놀고 12 뽀롱이 2021.03.08 14,237 4
44036 Sei님 소식이 올라왔어요. 9 토끼엄마 2021.03.04 10,908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