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밥꽃 마중 6 유채꽃은 알아도 배추꽃은 모르는 이유

| 조회수 : 7,189 | 추천수 : 1
작성일 : 2017-04-20 16:16:29

(밥꽃은 우리를 먹여살리는 곡식꽃 채소꽃의 새 이름입니다. )



차를 타고 가다 유채꽃밭을 봤어요.

사진 찍으라고 만들어 놓은 거지요.




노란 유채꽃.

그 속에 서면 기분이 명랑해지지요.


그런데 유채꽃과 배추꽃이 거의 똑같다는 거 아세요?

꽃만 놓고 보면 구별하기 어려울 만큼.

그런데 왜 배추꽃은 안 보일까요?


오늘 우리 마당에 배추꽃입니다.

지난 가을에 뿌려놓은 배추가 겨울을 나고 꽃이 피고 있어요.




배추꽃을 보려면 이렇게 긴 기다림이 필요한데

배추밭 주인은 가을에 김장배추를 내고 나면 밭을 다 갈아엎지요.

그래서 배추밭은 많은데 배추꽃은 보기 어려운 거에요.


배추꽃 구경하세요.

.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배추꽃이 보이거든 살짝 하나만 따서 맛 보세요. 달짝하니 맛있어요.


우리집 봄 주먹밥이네요.

머위잎, 배추꽃, 진달래꽃잎, 화살나무순인 훗잎.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차오르는 달 (odong174)

이런 알찬 홈피가 있다는 걸 몰랐군요. 나는 96년 귀농해 지금까지 자연에서 농사짓고 살아가는 아낙내로 서울에서의 끼를 버리지 못해 <자연달력 제철밥상>도서출판 들녘,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프리스카
    '17.4.20 4:28 PM

    유채꽃밭 근처에서 사업을 했을 때
    사진 찍으려고 관광객이 참 많이 오시는데
    하루는 젊은 부부가 하루나 인줄 알고 열심히 뜯었고
    저도 겉저리 해먹으려고 뜯고 있는데
    동네 주민이 지나가면서 막 웃어요.
    그거 유채유~

  • 2. 목캔디
    '17.4.20 4:45 PM

    유채나 하루나 나 같은거라고 생각했는데 아니었나요?@.@

  • 프리스카
    '17.4.20 4:58 PM

    우리는 모르겠던데 그분들은 아시더라구요.
    냄새가 다르다는데 꽃피기 전이라 잘 모르겠던데
    아무튼 다르답니다.

  • 차오르는 달
    '17.4.22 8:28 PM

    농촌진흥청 답변입니다.
    ○ 유채와 하루나 채소의 차이점
    유채는 가을에 씨앗을 뿌려 봄에 꽃이 피는 제주도의 특산품 이지요 유채는 우리나라 이름으로 부르고 하루나는 일본식으로 부르는 이름 입니다

  • 3. 함께가
    '17.4.21 12:20 AM

    오랫만에 댓글 답니다. '차오르는 달'이라는 말이 서정적이고 아름답고 또 기다리는 일이 있어서, 꼭 인사를 하고 싶었어요.
    우리가 눈여겨 보지 않았던 것들을 자세히 보면 아름답고 나름의 이유를 가지고 존재하는 것이 많더군요.
    배추꽃이 참 소박하게 이쁘네요.
    아름다운 것을 보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4. 피렌체나무2
    '17.4.22 10:00 AM

    오랜만에 키톡 와보니 재미있는 시리즈가 시작되었군요.
    배추꽃 처음 보는데, 귀엽네요. 좋은 사진 감사합니다.
    종종 들려서 밥꽃 검색해 볼게요.

  • 5. 차오르는 달
    '17.4.22 8:25 PM

    함께가님 고마워요. 제가 그 닉네임을 정한 게 처음 이메일 계정을 만들면서 였고, 그러니까 십여년전이네요. 그때 벌써 40줄. 동네 친구처럼 지내는 아저씨 왈
    "폐경이 다 되가는데 무슨 차오르는 달?"
    그래도 꿋꿋이 그 이름을 지키고 있답니다.
    도시 살다 시골로 오니 달이 차오르고 기우는 게 보이는 게 정말 신비로웠고, 여성인 제가 달과 같다는 걸 실감해서 지은 이름이었거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2990 도시락 시리즈~~~ 9 초록 2017.10.20 8,311 4
42989 나는 엄마다 ...2017년 버젼. 38 달개비 2017.10.18 12,820 9
42988 언제, 어디서, 무엇을~~^^ 33 시간여행 2017.10.18 9,527 3
42987 어머니와 고등어..[전주 샹그릴라cc 요조마 클럽하우스에서..].. 16 요조마 2017.10.12 11,583 13
42986 2017 Thanksgiving Day (저는 땡스기빙데이상 입.. 9 맑은물 2017.10.12 8,884 8
42985 92차 봉사후기) 2017년 9월 새우는 맛있어~♪♬| 5 행복나눔미소 2017.10.10 4,939 4
42984 달 달 무슨 달: 이런 포도 보셨나요? 16 소년공원 2017.10.09 8,808 3
42983 저도 추석상입니다. 21 테디베어 2017.10.06 13,285 9
42982 2017년 추석, 마음주고받기 29 솔이엄마 2017.10.05 12,922 8
42981 태극기 김밥 휘날리며 16 소년공원 2017.10.02 12,275 6
42980 과일 도시락 5 까부리 2017.09.29 10,283 4
42979 익혀먹기,그뤠잇주방용품,무료그뤠잇정보공유. 17 노니 2017.09.27 14,096 6
42978 꽃과 허전한 밥상 19 테디베어 2017.09.27 8,693 3
42977 간만에 인사 드리네요. 15 김명진 2017.09.26 7,858 4
42976 쪼금 특별한 음식~~ 18 초록 2017.09.25 12,775 3
42975 드디어 저도--키톡에 글을 남겨봅니다. ---두둥 16 오렌지조아 2017.09.21 11,793 10
42974 빵...시리즈 ^^; 17 초록 2017.09.19 13,898 8
42973 무주여행기&주말밥상&다이어트 경과&오징어볶.. 35 솔이엄마 2017.09.15 15,432 10
42972 앙금플라워 떡케이크 20 artmania 2017.09.13 9,111 4
42971 연습.. 3 최선을다하자 2017.09.11 7,771 3
42970 텃밭 채소들 20 테디베어 2017.09.07 10,890 6
42969 91차 모임후기) 2017년 8월 스파게티와 마늘빵, 리코타 치.. 6 행복나눔미소 2017.09.05 7,808 9
42968 간식시리즈 45 초록 2017.09.04 16,944 9
42967 2017년 여름을 보내며 ... 22 주니엄마 2017.08.29 14,423 12
42966 여주쥬스 (Bitter Melon Juice) 9 에스더 2017.08.26 8,007 0
42965 김밥시리즈 40 초록 2017.08.24 21,281 11
42964 밥꽃 마중 열한번째 -고추꽃 8 차오르는 달 2017.08.24 6,190 2
42963 밥꽃 마중10--땅콩꽃 11 차오르는 달 2017.08.23 4,606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