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따라쟁이...올리브 포카치아....비짠 파스타집에서 나오는 거 .....너 다주겄어~~~

| 조회수 : 7,384 | 추천수 : 2
작성일 : 2020-05-23 23:19:34

이스트와 강력분...올리브스라이스만 가지고 빵 됨~~~~~~

2차발효 후...오븐팬에 대충 무심하게 펼치고 올리브 좀더 뿌린후

220도 예열 10분후에 20 분 구워지면......빵됨~~~~~~

파스타집가서 빵좀 더주세요~~~소리 안해도 되는 그런....빵....

겉은 빠삭하고 속은 촉촉 보들...고소.....

가성비가 완전 착해요~~~

이스트.강력분. 슬라이스된 올리브 이세가지 만 있으면 다 끝나요~~~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초록
    '20.5.23 11:29 PM

    아...
    대충 무심하게 ㅠㅠ

    올리브 뿅뿅 맛있어보여요^^

  • 2. 지윤마미..
    '20.5.24 12:05 AM

    6캔있어요~
    지금 유행하는 레시피로 하신건가요?
    너무 맛나고 촉촉해보여요.
    기공도^^

  • 분당댁
    '20.5.24 5:37 PM

    진짜 쉬운 발효 레시피죠...

  • 3. 수니모
    '20.5.24 12:13 AM

    어려서 먹었던 밀빵 생각나네요.
    구수해 보입니다.

  • 4. 베티야
    '20.5.24 12:03 PM

    우와 ... 먹고 싶어요.
    저 블랙 올리브 사랑하는데 ...

    사랑은 ... 너무 힘드네요.
    따라 만들 수 있을까요?

  • 분당댁
    '20.5.24 5:38 PM

    누구나 할수 있어요....정말 빵 1도 모르는 저도 한걸요....

  • 5. 테디베어
    '20.5.24 1:06 PM

    오~ 저도 따라해 볼께요.올리브는 없지만 대기중인 바나나라도 잘라 구워 볼께요~ 감사합니다^^

  • 6. 지니맘
    '20.5.24 6:18 PM

    위해 좀 더자세히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7. 뿔난똥꼬
    '20.5.24 7:39 PM

    위해 좀 더자세히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22

  • 8. 아리
    '20.5.25 1:15 AM

    맛나보여요

  • 9. 제닝
    '20.5.25 10:50 AM

    이런 빵 좋아하는데... 당근 대파 양파 다져서 넣어도 되겠지요?

  • 10. 분당댁
    '20.5.25 5:34 PM

    저는 아주 쉽게 했어요~~
    전날밤에 강력분100그램에 이스트 2그램 물 100그램을 해서 종반죽을 만들어 뚜껑을 잘닫아둡니다..
    다음날 아침 종반죽은 거미줄처럼 늘어나며 발효냄새가 납니다...
    그러면 이제는 다시 강력분 300그램 이스트 2램 설탕 10그램 소금 6그램 물 180그램 올리브오일 20그램 정도 넣고 종반죽과 함께 잘 섞어서 본반죽을 합니다.. 슬라이스 올리브를 좀 섞은다음 면보자기로 잘 덮어 1차 발효를 합1니다..약 90분정도요... 그다음은 빵을 구을 틀에 오일을 바른뒤 반죽을 잘펴서 위 올리브 슬라이스를 다시 좀 뿌린 다음 다시 2차 발효를 90분간 합니다... 그러다 보면 반죽이 좀 부풀어 오르지요...
    220도로 예열한 오븐에 20분정도 굽기만 하면 ~~~~~~~됩니다....

  • 11. 야채야
    '20.5.25 10:14 PM

    와 먹음직스러워요!! 발효는 그냥 실온에서 하면 될까요??섞을때 설렁설렁 섞어도되는지.. 강력분 내일 사다가 당장 해보고싶어요 ㅎㅎ

  • 분당댁
    '20.5.26 1:49 PM

    네네...실온요.....무심히 설렁설렁요.. 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997 겨울준비 [곱창김] 17 천안댁 2020.11.26 4,905 3
43996 환상의 복식조!!(김장모드) 32 테디베어 2020.11.24 7,731 5
43995 명왕성의 김장 37 소년공원 2020.11.24 6,333 5
43994 가을무로 할수 있는 것..모두 모여라 (무조청레시피추가) 18 주니엄마 2020.11.23 6,496 3
43993 첫눈, 겨울준비 20 ilovemath 2020.11.23 5,731 4
43992 호빵...사진도 없지만 아마도 마지막 글. 84 Sei 2020.11.21 7,283 13
43991 늦가을 11월에 44 해피코코 2020.11.21 5,732 11
43990 오후 수다 44 고고 2020.11.20 5,798 9
43989 밥보다 많은 빵사진들 40 테디베어 2020.11.19 6,966 8
43988 추수감사절-남은음식 활용의 예 20 아스께끼 2020.11.19 4,325 3
43987 엄마 안녕 38 뽀롱이 2020.11.17 9,382 7
43986 낙엽 사용설명서-저무는 가을을 아쉬워하며... 26 왕언냐*^^* 2020.11.15 8,045 6
43985 추수감사절 음식 미니~~ 44 소년공원 2020.11.13 9,658 9
43984 살맛나는 세상~~~❤ 31 천안댁 2020.11.12 9,615 6
43983 129차 후기및 공지) 2020년 10월 '새우를 이용한 3가지.. 12 행복나눔미소 2020.11.10 5,800 11
43982 생일 & 퀘벡의 가을 26 ilovemath 2020.11.10 7,759 3
43981 도배하러 왔습니다. 8 서울남자 2020.11.10 6,756 3
43980 무설탕 머핀과 케익, 아직 실험 중 21 환상적인e目9B 2020.11.08 4,901 4
43979 평양냉면 만들었어요. 31 서울남자 2020.11.07 6,524 8
43978 한국계 미국인 어린이가 먹는 밥상 46 소년공원 2020.11.02 16,694 8
43977 아버지,남편,조카들 생일이 몰린 10월 40 솔이엄마 2020.11.02 11,078 10
43976 맛있는 가을밥상 52 해피코코 2020.10.29 13,889 8
43975 캐고 베고 털고 까불고 36 수니모 2020.10.21 13,779 6
43974 자동차, 어디까지? 49 고고 2020.10.20 8,113 5
43973 전쟁같은 일상은 지나가고 35 고고 2020.10.15 16,994 5
43972 빵 나왔습니다~ 42 테디베어 2020.10.13 16,561 7
43971 쓸쓸한 가을입니다 36 테디베어 2020.10.13 7,577 3
43970 길마다 가을 24 천안댁 2020.10.13 8,492 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