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짭짤 고소한 김혜경의 사는 이야기, 요리이야기.

제 목 : 권하고픈 소스 1

작성자 : | 조회수 : 15,802 | 추천수 : 952
작성일 : 2002-10-08 23:08:16
책을 내고 나서 많은 독자들, 특히 미디어에 종사하시는 분들로부터 세상에 그렇게 많은 소스들이 있냐, 그걸 다 어떻게 알았느냐, 그중 만족도가 높은 건 뭐냐 하는 질문은 많이 받았습니다.

그건 제 책을 본 여러분들도 마찬가질겁니다.
그래서 일단 책에도 다 써있는 얘기이긴 하지만 다시 한번 정리해볼까 해요, 갖춰야할 우선 순위대로요.

뭐 간장 된장 고추장 같은 기본 장류를 빼놓고 꼭 권하고픈 건 '생강가루'예요.
마늘가루는 좀 두고 쓰면 굳어버리고 맛도 다진 마늘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떨어지지만 이 생강가루를 만족도가 아주 높아요. 사실 전 생강 사는 거 되게 싫어해요, 껍질까기 싫어서요. 그래서 쓸만큼만 간신히 까쓰고 나면 이리저리 굴리게 되죠. 그래서 하루 맘잡고 앉아서 껍질 벗긴 다음 편도 썰고 다지기도 해서 냉동하지만 맞벌이주부들이 그럴 새는 없죠. 물론 요즘 작은 슈퍼에도 껍질벗긴 생강을 팔긴 하지만 생강가루 만큼 편하진 않은 것 같아요. 다진 생강의 껄끄러운 질감없이도 음식에서 생강맛을 내주니까요. 고기잴 때, 중국요리할 때(생강편없으면 좀 넉넉하게 생강가루를 뿌리면 되죠)등등에 쓰면 좋아요.

두번째는 '시즈닝 솔트'에서 사실 이건 두루 사용하는 건 아니에요. 써도 되긴 하겠지만 아까와스리.
그런데 단 한번을 써도 음식의 맛을 업그레이드 시키는 데 필요한 거라 전 권하고 싶어요. 특히 닭튀김만큼은 이 시즈닝솔트없이 제 맛이 안나는 것 같아요. 닭날개나 닭다리를 이 시즈닝솔트에 재웠다가 굽거나 튀기만 해도 얼마나 맛있는지....

세번째는 굴소스죠.
정말 음식 맛을 극적으로 변화시켜주는 마술사라고나 할까요?
굴소스 궁금하시죠, 그런데 굴소스부터는 내일 쓸게요, 그래야 낼 또 오실 거잖아요.
김혜경 (kimyswife)

안녕하세요?82cook의 운영자 김혜경 입니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 경숙
    '02.10.9 7:05 PM

    에이그...궁금해서리 내일가정 어째 기다릴꺼나
    오늘 많이 바빠도 함 들러봤는디...
    그럼 오늘은 여기서 꾸벅~ 하구요
    진짜루 내일은 기대해볼께요^^

  • 2. 김민경
    '02.10.12 12:41 PM

    시즈닝 솔트가 무엇인가요?

  • 3. 김혜경
    '02.10.12 11:32 PM

    민경님
    책 못보셨나봐요. 양념이 되어있는, 그러니까 종합양념소금이라고나 할까요?

  • 4. 세바뤼
    '04.6.14 9:21 AM

    저도 책에서 보고 시즈닝 솔트 사다가 닭튀김했어요..
    정말 파는 닭틔김 저리가라..
    책을 안샀음 알기나 했을까요??^^

  • 5. 박하맘
    '04.10.16 7:32 PM

    생강가루 정말 유용해요...
    전엔 잘 몰랐었거든요....

  • 6. 달빛세상
    '04.12.3 2:02 PM

    요즘 우리나라 브랜드에서도 양념된 허브 솔트 등을 팔던데 그것과 시즈닝 솔트도 비슷한가요?

  • 7. 잠비
    '05.2.12 10:12 PM

    생강가루 사 두었습니다.
    언제 쓸 데가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음식을 만들 때 기본 양념(간장 또는 소금, 마늘, 고추가루, 파, 참기름, 깨소금 등) 외에는 잘 사용하지 않는데 이곳에서 여러 가지 양념과 소스를 배우고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날짜 조회
22 새로 배운 갈비양념법 [갈비소금양념구이] 10 2002/10/17 16,887
21 맛대맛 보셨어요?? [돼지갈비 양념법] 11 2002/10/17 18,374
20 [된장찌개], 그 영원한 과제... 15 2002/10/15 12,379
19 [깐풍굴] 실패기 7 2002/10/14 7,845
18 [맛간장] 이야기 9 2002/10/14 19,353
17 스마트쿠킹은 반드시 스피드쿠킹이 아니죠 3 2002/10/13 9,081
16 권하고픈 소스-마지막 7 2002/10/13 14,477
15 붕어찜사건 전말은... 6 2002/10/11 9,299
14 권하고픈 소스4- 스윗칠리소스 5 2002/10/10 13,272
13 권하고픈 소스3- 오뚜기 드레싱 5 2002/10/10 14,008
12 권하고픈 소스 2-굴소스 16 2002/10/09 17,201
11 권하고픈 소스 1 7 2002/10/08 15,802
10 성인병을 막아주는 [단호박요리] 16 2002/10/08 16,067
9 진정한 양념은 사랑, 정성, 뭐 이런것들... 13 2002/10/07 11,167
8 쉽게 만드는 [밑반찬] 몇가지... 14 2002/10/07 26,057
7 쌀쌀함을 달래는 [파전]은 어떨지요? 13 2002/10/05 13,044
6 [해삼탕] , 그 성공과 실패... 13 2002/10/04 13,385
5 정말 간단한 [새우젓찌개] 15 2002/10/04 15,606
4 곰삭은 갓김치가 있다면...[갓김치 생선조림] 13 2002/10/03 16,081
3 남편도 부엌으로... 18 2002/10/03 16,081
2 돼지 곱창으로 만드는 [내포중탕] 9 2002/10/01 12,023
1 수질오염도 막고 새 반찬도 만들고 [피클국물 재활용요리] 14 2002/10/01 20,329
0 스마트 쿠킹이란 18 2002/10/01 15,442
-1 근사한 새우 요리 한접시!![칠리새우] 121 2002/10/01 29,3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