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개편이전의 자유게시판으로 열람만 가능합니다.

제 목 : 글 내릴게요.

ㅠㅠ | 조회수 : 3,574
작성일 : 2011-08-20 23:09:58
.
IP : 222.106.xxx.17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연애 경험
    '11.8.20 11:15 PM (210.123.xxx.190)

    이번에 3번째이시면, 적은 것도 아닙니다. 상대 남을 위해 헤어지는 게 위해주는 길이겠네요.

    미안한 이유는, 님이 그 남자를 좋아하지 않기 때문이겠죠. 이용할 이유로 시작하지 않았어도요.

    상처 받더라도 사실대로 말해줘야, 그리고 그에 대한 비난을 받더라도

    책임지고, 사과하고, 헤어지세요. 지금 같은 연애 행태는 상대에 대한 기만입니다..

  • 2. ..
    '11.8.20 11:15 PM (58.143.xxx.27)

    저는 미안한 마음으로 사람을 사귀는 다는 것이 상대에게 상처임을 경험해봐서요
    저라면은 헤어지겠어요.
    단 그 전에 최대한의 노력을 해봐야지요. 20%의 좋아함을 최대한 키워보시고 안되면요...
    슬프네요.

  • 3. d
    '11.8.20 11:16 PM (211.110.xxx.100)

    하루라도 빨리 헤아지는게 그 분을 위해 좋은겁니다

  • 4. 카라
    '11.8.20 11:23 PM (121.177.xxx.38)

    제 연애때 남자들이 그렇게 잘해줘도 맘이 안가더라구요..
    그러다 나쁜 남자인 지금 남편에게 확 끌려서 결혼했는데요...
    님....
    이 나이되니 나 좋다고 넘어가는 남자가 최고네여..
    ㅠㅠㅠ

  • 5. ..
    '11.8.20 11:26 PM (112.149.xxx.70)

    마음은 아프네요.
    그런데 죄송합니다만, 그남자만을 사랑해줄, 더 멋지고 좋은 여자를
    만날수 있을 기회를,원글님 때문에 잃을수도 있어요.
    남자분에게 진심으로 미안한 감정이 있다면
    전 님이 놓아주어야 한다고 생각해요.
    이런만남에서 가장 큰 상처와, 가장 깊은 슬픔은
    뒷날 원글님이 될거에요...

  • 6. 흠..
    '11.8.20 11:30 PM (71.231.xxx.6)

    윗분들은 남자를 위해 헤어지라고 조언들 하시지만 저는 그 반대로 말하고 싶어요
    원글님 본인을 위해서 그 분과 결혼 하지마세요

    동정으로한 결혼은 여자일생에 후회만 남아요
    여자일생에 사랑을 한번도 느끼지 못하고 산다는 것이 얼마나 슬픈일인지 아세요?

    사랑을 받는다고 행복하진 않아요
    젊어서 사랑을 느끼지 못하고 늙어가는 것이 얼마나 후회되는 일인지 아세요?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 하시길....

  • 7. 어쩌면
    '11.8.21 12:30 AM (118.91.xxx.86)

    남친분이 님을 더 좋아한다는 자신감때문에...또 난 별로 이사람 좋아하지않아..이런 자기최면에 걸려 그 소중함을 모르고 있을수도 있어요.
    평생 이사람을 안본다면 어떨지....이남자가 나아닌 다른여자와 결혼해서 산다면 어떤기분일지 진지하게 생각해보세요.

  • 8. ㅠㅠ
    '11.8.21 1:45 AM (222.106.xxx.178)

    댓글 감사드립니다... 댓글을 보고 다시 글을 보니 제 글속에 답이 있는 것 같습니다. 감사드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86772 대치동쪽 역삼동은 살기 어떤가요? 5 고민중 2011/08/20 6,038
686771 나도 예뻤으면 좋겠다~~~ 6 . 2011/08/20 7,574
686770 소설 txt 다운받을데 어디 없을까요? 5 .. 2011/08/20 7,480
686769 레이캅등등 살균청소기 어떤지요... 1 살균청소기 2011/08/20 2,652
686768 어른용 색칠공부(?)도 있을까요? 2 어른용 2011/08/20 3,865
686767 두드러기요..ㅠ.ㅠ 4 나도 40 2011/08/20 3,798
686766 어찌해야 저희 살고 있는 집에 전세 들어올 분을 빨리 구할까요 3 전세 2011/08/20 4,719
686765 발목 시큰거릴 때 어떻게 하면 좋나요? 2 발목 2011/08/20 4,016
686764 법원 집행관 2 산들바람 2011/08/20 4,216
686763 오늘 쫌 5 여인의향기 2011/08/20 2,498
686762 글 내릴게요. 8 ㅠㅠ 2011/08/20 3,574
686761 구호스타일 원피스 많이 파는 쇼핑몰하나 추천해주세요. 2 원핏 2011/08/20 11,424
686760 김치통 보관? 3 김치통 2011/08/20 3,026
686759 펫시터 소개 좀 부탁드려요~~ 3 말티즈 2011/08/20 2,466
686758 비발디오션월드 가는데 재미있게 노는방법좀... 5 오션월들 2011/08/20 3,129
686757 순금 사시나요? 1 ... 2011/08/20 3,069
686756 친정집명의에 조카가 들어있는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5 한바탕 2011/08/20 5,243
686755 고래사냥이 청소년 유해물.......???????? 3 꼴통들의 나.. 2011/08/20 1,897
686754 영화 '도그빌', 명작이네요. 5 영화 2011/08/20 5,364
686753 마트 계산대에서 ..캐나다산 돼지고기 12 ㅠㅠ 2011/08/20 7,961
686752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9 zz 2011/08/20 4,702
686751 차에 곰팡이가.. 2 *.* 2011/08/20 2,315
686750 생리주기 빨라지는게 노화랑 관계있나요? 3 노화? 2011/08/20 12,586
686749 30대 중반, 에브리데이백으로 무난한 브랜드는 뭐가 있을까요? 6 쇼핑 2011/08/20 7,340
686748 풀X원 라면 제법 맛있네요. 3 오~~ 2011/08/20 3,826
686747 요즘 드라마에서는 8 드라마 2011/08/20 3,361
686746 클라우디아쉬퍼 다이어트 동영상 다운사이트 좀~~~ 3 다이어트 해.. 2011/08/20 3,490
686745 아기들 뒤집기 익히고 되뒤집기 익힐 때 까지 얼마나 걸리지요? 5 아이고야 2011/08/20 3,529
686744 초등 3학년 아이가 영화 '최종 병기 활' 볼 수 있나요? 7 2011/08/20 2,456
686743 [有] 희망시국대회 본 행사가 이제야 시작됩니다. 바위처럼~~ 4 참맛 2011/08/20 1,86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