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개편이전의 자유게시판으로 열람만 가능합니다.

제 목 : 엄앵란씨는 왜 그 바람을 다 참고 산걸까요

rrr 조회수 : 8,119
작성일 : 2011-08-19 23:10:31
밑에 댓글 보니까
너무 웃겨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세상에 그런 정도로 까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데..전에 엄앵란씨 책 잠깐 보니까
신성일씨한테 성폭행을 당했다던데
결혼전에

엄씨가 좋아하는 걸 알고
약간 연애기간에

그런 글도 본거 같은데..

뭐..그건 사랑해서 그럴수도 있다 치고..???>.

그 이후에 그 많은 바람을 참고 산 이유가 뭘까요??
전에 엄앵란씨는
시어머니앞에서 신성일씨가
엄마보다 이 여자를 택하겠다
이런 말을 했다네요
신혼에
그걸 생각하고 견뎠다고 하긴 하던데

그리고 자기 자존심이라고

신성일씨 를 많이 사랑하는거 같더라구요


좀 특이한 여자에요
엄앵란씨가

60넘어서 아침마당에 데뷔도 하고..

그런 똑똑함이랄까
그런것이
매력이고
그런 느낌이
나던데요
젊을떄 사진 보면
사랑스러운 여자에요..

그리고 그 정도면 미인이잖아요
개성있고

전형적인 인형같은 얼굴이 아니라서 그렇지
난 그런 얼굴보다 엄앵란씨 얼굴이 훨 좋구만요..

최은희씨나

김지미씨 사진은 방금 찾아봤는데
정말 미인이더군요
깜놀했어요
그런 미인이었다니..

그렇지만
최고 미인은 정윤희씨
어떤 각도에서도
언제나 다른 느낌으로
새롭게 미인이라는 감탄을 주죠..

진정 그런 미인은 본적이 없어요...

IP : 125.184.xxx.158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본인만
    '11.8.19 11:13 PM (222.116.xxx.226)

    알겟지만 아이가 있고 그럼 이혼이 지금도 쉽지 않은 결정 이잖아요
    그 시절이야 오죽 했겠나요
    여배우에게 이혼은 사형신고나 다름 없던 시절이고요
    세랑이 다 아는 커플인데 참자 참자 했겠죠

  • 2. ..
    '11.8.19 11:20 PM (125.177.xxx.23)

    그땐 이혼이 많지 않았고 게다가 엄앵란-신성일 스타커플인데 어쩔 수 없이 참고 살았겠죠..
    게다가 아이들도 있었으니 엄여사님도 속이 속이 아녔겠지만 어쩔 수 없었을 것 같아요...

  • 3. 쇼윈도
    '11.8.19 11:34 PM (221.138.xxx.132)

    얼마전에 쇼윈도부부라는 내용의 글도 있었던거 같은데요.
    쇼윈도부부로 산거 아닐까요?
    이혼하는거보다는 남편 신성일이라는 사람이 곁에 있는게 인생에 더 도움이 되니까 그랬겠죠~
    결국 자기도 이혼해봐야 이로울게 없으니까 안한거겠죠~

  • 4. 어쩌면
    '11.8.19 11:42 PM (14.63.xxx.155)

    영화계 동지로서 같이 산 건지도 모르지요.
    배우들과 감독들을 위해 엄앵란씨가 자기 집에서 1년에 두 번씩 큰 파티를 열었대요.
    엄앵란씨 집안이 좋다고 하던데, 그럼 보수적이었겠지요.
    잘난 남자 만난 값 한다고 생각했겠지요. 엄앵란씨가 진짜 여걸이에요.

  • 5. 그걸
    '11.8.19 11:50 PM (125.141.xxx.146)

    왜 여기서...?
    최화정 결혼 왜 안 하는지 심층토론 하자는 글과 같은 느낌이;;;;

  • 6.
    '11.8.19 11:52 PM (125.186.xxx.132)

    신성일이 훈장같은 존재였나?ㅎ

  • 7. 어쩄든
    '11.8.20 12:00 AM (112.169.xxx.27)

    요즘 입지로는 밥먹듯 이혼한 배우보다는 그래도 참고 산 엄여사 입지가 나아보여요,

  • 8. .
    '11.8.20 12:50 AM (58.225.xxx.33)

    자존심이었겠죠.

  • 9. ;;
    '11.8.20 1:07 AM (211.200.xxx.201)

    포기한 거 아닐까요?
    부잣집 싸모님의 경우에는 돈쓰는 재미로 산다던데...
    원래 그런 인간이라니 달관한거겠죠.
    누가 등떠밀어 한 결혼도 아니고, 내발등 내가 찍었으니
    누굴 원망할 수도 없고 내가 책임지자는 심정.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84895 갤럭시 폰 삼성꺼 맞죠? 1 별사탕 2011/08/20 793
684894 사람을 좋아하면, 그 사람이 궁금해지지요? 5 어떤 2011/08/20 2,533
684893 올해 삼성전자 PS, PI 받기 힘들겠죠? 4 보너스 2011/08/20 3,324
684892 한예슬 사건 얘기 또나와서 한마디 보태자면 18 d 2011/08/20 4,779
684891 주소 옛날 주소 적어도 돼나요?(새로 바뀐주소몰라) 3 ,, 2011/08/20 1,033
684890 한국 스님, 美성당에서 '찬불가' 부르자 관객들 눈물바다 4 세줄맨 피하.. 2011/08/20 1,995
684889 금융투자(주식,채권등 금융상품)로 자수성가한 아줌마 계신지요? 2 주변에 2011/08/20 1,512
684888 쌈장 만들다가 다 버려버렸네요 ㅠㅠ 7 쌈장 ㅠ 2011/08/20 1,862
684887 아기 네명이나 낳자마자 버렸다는 기사 보다가.. 8 . 2011/08/20 3,130
684886 수세미 (열매) 질문입니다. 나는 2011/08/20 789
684885 한예슬 잘못? 인가요?;; 13 ?? 2011/08/20 2,945
684884 저는 정보석씨 참 좋던데.. 3 rrr 2011/08/19 1,749
684883 돌아가신 시어머니 사진을 벽에 걸어놓는 남편.. 75 모르겠다 2011/08/19 19,079
684882 급0아파트 디지털 도어락이 안열려요. 11 갇혔어요 2011/08/19 4,640
684881 명동성당 주차시설 있나요? 3 꽃순이 2011/08/19 5,263
684880 연예인들의 사생활은 상상초월인거 같아요 12 rrr 2011/08/19 21,327
684879 올림푸스 가디언이란 그리스로마신화 책 6 지름신 2011/08/19 1,574
684878 아까 2 궁금 2011/08/19 1,212
684877 1박2일 폐지 괜찮네요. 8 찬성 2011/08/19 3,047
684876 교복안에 입는다고 해서 면티를 샀는데 4 긴팔 입나요.. 2011/08/19 1,296
684875 고지전 보신분들 계세요? 궁금한게 있는데요. 5 고지전 2011/08/19 1,100
684874 스마트폰 잃어버렸는데 눈물나요...아이들의 사진 동영상 아까워요 2 스마트폰 2011/08/19 1,302
684873 집에서 떡이나 빵,쿠키를 만들어서 작게 팔고 싶은데... 8 조언 2011/08/19 2,292
684872 신규아파트 등기했는데요.. 2 2011/08/19 1,735
684871 송윤아가 켕거루케어 엠비씨스페셜 5 .. 2011/08/19 2,992
684870 아이 둘다 엄마얼굴만 닮을수도 있나요 10 mom 2011/08/19 1,894
684869 꼬꼬면 먹어보신분.... 8 꼬꼬댁 2011/08/19 2,719
684868 압력밥솥 7 양심불량한 .. 2011/08/19 1,046
684867 엄앵란씨는 왜 그 바람을 다 참고 산걸까요 9 rrr 2011/08/19 8,119
684866 북경 날씨 어떤가요? 1 날씨 2011/08/19 1,3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