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외국으로 보낼 한글교재,책(꼭 답변부탁바랍니다)

| 조회수 : 1,032 | 추천수 : 20
작성일 : 2007-10-27 06:33:03
안녕하세요? 가장 친한 친구가 미국인이랑 결혼해서 미국에 살아요
딸래미가 30개월 접어들었는데 알고 있는 한국말을 점차 안쓰고 영어로만 이야기한다고 합니다
주변에 한국인도 거의 없는 동네구요
아이에게 한국말을 조금이나마 쓰고 기억하고 의사소통하는 것이 친구의 바램인데
모든 상황이 친구의 바램처럼 되진 않더군요

그래서 방편으로 친구가 딸래미에게 한글을 가르쳐 보겠다고
저에게 좋은 한글교재나 책을 보내달라 간곡히 부탁했는데..
이왕이면 여기서 검증된 교재나 책을 보내주고 싶습니다.

많이 추천바랍니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미모로 애국
    '07.10.28 11:26 AM

    전 정식한국어교사코스를 밟고, 현재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국어교육을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그래서 제 답변이 정석이라고는 말씀 못 드리지만 혹시 작은 도움이라도 될 수 있을까해서 글 올립니다.

    30개월이라면 교재로 하는 교육은 무리가 있습니다. 우리 나라처럼 학습지 교사가 방문을 해주는 것도 아니고, 엄마가 계속 옆에서 지도해줘야하는데 어머니의 배경지식이 아이의 이해력을 채워주지 못한다면 그것도 힘들거든요.

    오히려 우리 나라 동요나 동화를 읽어주는 CD, 그리고 비디오를 권해드립니다. 우리 아이들이 영어배울때 먼저 ‘호기심’과 ‘흥미’를 충족시키기위해서 디즈니 영화를 보는 것처럼 일단은 관심을 보일만한 시청각교재가 좋습니다.

    그리고 친구분이 언제한번 한국에 나오신다면 광화문 교보문고의 원서코너에 가시면 정말 다양한 한국어 교재가 있으니 본인이 딸에게 무리없이 가르쳐줄 수 있겠다. 싶은 책을 고르시라고 하세요. 우리 나라 사람이 배웠던 문법위주의 교재도 있지만 대부분은 ‘외국어로서의 한국어’시점에서 만든 책들이라서 외국인이 배우기에 괜찮습니다. 수준별로도 있고, 내용별로도 다양하게 있으니 직접 보시고 선택하시는게 제일 좋을거에요.

    마지막으로 친구분이 먼저 비디오나 CD를 보내주실 거라면 ‘그림사전’을 함께 보내주세요. 아무래도 글자만 있는 사전보다 습득도나 이해도면에서 훨씬 높거든요. 그분은 좋은 친구분 두셔서 좋겠어요. ^^

  • 2. 조이
    '07.10.29 6:56 AM

    일단은 비디오같은게 가장 효과가 있을 것 같아요. 일단 만화같은걸 보면서 이런상황에서 이렇게 이야기 한다는 걸 파악할 수 있기 때문에 말하고 듣는데에는 최선의 방법인거 같아요. 일단 아이도 쉽게 받아들이구요.
    읽고 쓰기도 가르치시고 싶으시겠지만 사실 쉽지는 않으실 거예요. 아이가 유치원가고 학교가고 하면 나름대로의 생활패턴이 생기고 숙제나 사교육등 당장 닥치는 거 하기에도 바쁘거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223 미국 남부의 무시무시한 불개미 1 장미공원 2020.07.10 154 0
39222 끝없는 복숭아밭, 복숭아꽃 1 장미공원 2020.07.02 591 0
39221 이런 영상은 아이들 보기도 좋은 것 같네요 마마미 2020.06.30 366 0
39220 페라가모 명품 잘 아시는 분 1 커피조아 2020.06.29 412 0
39219 마스크에 대해 여쭤봅니다. 3 상쾌 2020.06.29 1,175 0
39218 이 두 옷이 같은 옷인지 좀 봐주세요( 도와주세요~) 14 카페바움 2020.06.15 6,641 0
39217 카카오페이 내문서함으로 카드 명세서 관리해 보세요 악의히어로 2020.06.12 442 0
39216 피부가 매끈해졌어요 마마미 2020.06.04 1,851 0
39215 요즘 정말 경제가 어렵다 어렵다 하는데 1 해남사는 농부 2020.05.14 2,198 0
39214 영어선생님 2 샬로미 2020.05.14 1,290 0
39213 혹시 성악하시는 분! 해남사는 농부 2020.05.09 771 0
39212 네 이웃이 누구냐? 해남사는 농부 2020.05.08 820 0
39211 풀빌라는 처음 가보는데... 1 분홍씨 2020.05.06 1,943 0
39210 우리 집에서 가까운 곳에서 지진이 발생. 3 해남사는 농부 2020.05.04 904 0
39209 친환경제품들 판매하는곳 찾아요 pqpq 2020.05.02 409 0
39208 어머니 그리울 땐 뒷 산에 올라 2 해남사는 농부 2020.05.01 1,143 0
39207 황혼 해남사는 농부 2020.04.29 755 0
39206 [부동산 질문] 충주에 새로 터전을 잡아야 하는데 동네 소개 부.. 1 루루영 2020.04.27 826 0
39205 신석정? 신석정이 무슨 약인데요? 1 해남사는 농부 2020.04.27 672 0
39204 그림을 그리는 중입니다. 해남사는 농부 2020.04.22 879 0
39203 거실 창으로 본 새벽 2 해남사는 농부 2020.04.19 1,552 0
39202 행복은 어디에?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563 0
39201 세상에 불행한 사람은 없습니다. 6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1,250 0
39200 사람이 갖추어야할 최고의 미덕! 해남사는 농부 2020.04.16 838 0
39199 감사나눔) 법정스님 무소유 책 3권 나눔할께요~ 21 사랑감사 2020.04.14 1,06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