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딸아이 초경축하파티는 어떻게 하셨나요?

| 조회수 : 2,842 | 추천수 : 30
작성일 : 2004-09-06 06:39:36
우리 딸아이가 장하게도 드디어 초경을 시작했습니다.
친구들 보다 늦어서 본인도 많이 기다린 것 같아요.
앞으로 딸이 멋진 여성으로, 훌륭한 어머니로 몸과 마음이 성숙해 가기를 빌어주는
조촐한 파티를 해주고 싶어요.
어떻게 해주면 좋을지 경험 있으신 어머니들의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Ellie
    '04.9.6 7:00 AM

    업. 저는 파티는 아니고, 걍 선물 받았어요.
    책두권, 속옷 이뿐것, 목걸이... 이렇게요.

  • 2. 김혜경
    '04.9.6 8:56 AM

    전 진주목걸이(아이의 탄생석)의 펜던트만 사고..금줄은 제껄 줬어요..축하한다는 말과...또 어른으로서의 몸가짐 마음가짐 들려주구요...

  • 3. 하늬맘
    '04.9.6 10:23 AM

    요즘은 아빠가 케잌이나 꽃다발 사들고와 축하해준다고 해서..

  • 4. candy
    '04.9.6 10:46 AM

    일본에서는 팥죽을 쑨다고 하던데...우리나라 전통식은 뭘까요? 궁금!!

  • 5. 로라
    '04.9.6 1:00 PM

    전 아이돐 때 받았던 금반지 몇개 들고가 목걸이랑 작은 실반지 해줬어요
    저녁에 네식구 모여 레스토랑가서 밥먹고 아빠가 꽃다발 주고요.

    딸아이가 아주 행복해하더군요

  • 6. ...
    '04.9.6 3:00 PM

    성교육도 하셔야겠지요?

  • 7. 이옥희
    '04.9.7 1:02 AM

    애 아빠가 나이만큼 장미꽃 선물 해 줬어여.

    나는 요즘 애들은 왜 이리 빠른가 걱정되더라구여.
    아휴~~심란해.

  • 8. 헤헤
    '04.9.7 5:16 AM

    전 제가 다 싫다고.. 챙피하게 뭐냐고... 그랬는데
    할머니가 떡 해 주셨던게 기억나네요. <---떡쟁입니다...^^;;

  • 9. polaroid
    '04.9.7 3:29 PM

    저는 제가 초경했을때(약 15년전^^) 아빠가 케익사들고 와서 촛불켜고 축하해주셨어요...그시절에 친구들도 울아빠가 그렇게 해주셨다고 얘기하면 다들 놀라고 했는데요....그게 저는 넘넘 행복한 기억으로 남네요...(그시절에는 창피했지만...ㅡㅡ;;)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232 주린이 질문이요 1 성산동Sang 2021.03.22 992 0
39231 이거 무슨 벌레일까요?(사진주의해주셔요ㅠ) 2 82 2021.03.22 1,063 0
39230 인테리어 현장 가려면 간식 고민 1 이지에이 2021.03.19 503 0
39229 독립펜슬, 독립밀서 플러스펜 세트 sartre 2021.03.14 427 0
39228 중국어 잘하면 1 샬로미 2021.03.07 840 0
39227 자동로그인 기능 좀 추가됐으면 좋겠네요 3 터틀 2021.01.23 837 0
39226 스터디코드 어떤가요? 윤이원이맘 2021.01.22 1,034 0
39225 강아지가 뒹그는 이유가 뭔가요? 4 케세이 2021.01.11 2,254 0
39224 아이교육 책임 떠 넘기는 남편 2 Dream13 2021.01.10 2,342 0
39223 염색후 펌 2 에머랄드 2021.01.08 1,818 0
39222 소파선택 도와주세요 4 세잎클로버 2020.12.26 1,962 0
39221 3번이나 버려진 웰시코기... 4 xdgasg 2020.11.24 4,748 0
39220 초2영어 과외선생님 5 샬로미 2020.11.18 2,133 0
39219 두바이나 유럽에서 중고차를 한국으로 수입 1 pqpq 2020.11.07 2,026 0
39218 매콤한 크림 파스타? 분홍씨 2020.10.30 1,595 0
39217 입문자용으로 전기자전거 어때요? 2 냠냠후 2020.10.15 1,423 0
39216 저도 캠핑가서 라면 먹고 싶네요 분홍씨 2020.10.15 1,747 0
39215 새우젓 다들 어디서 사시나요? 2 잡채밥 2020.10.15 2,529 0
39214 식당 추천해주세요~~~^^ 유캔도 2020.10.07 986 0
39213 화장품 바꾸니 역시 좋아요 1 분홍씨 2020.09.29 2,978 0
39212 촉촉하게 해주는 팩 추천해요 마마미 2020.09.22 1,243 0
39211 더 부드러워진 크림까르보불닭 ㅎㅎ 마마미 2020.09.21 1,239 0
39210 제사지낼때 제기그릇.. 7 메이 2020.08.31 3,398 0
39209 독립운동가 후손 후원 했어요. 11 sartre 2020.08.28 2,287 0
39208 꿀피부만들기 위해 노력중이에요 분홍씨 2020.08.25 3,054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