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리빙데코

손끝이 야무진 이들의 솜씨 자랑방

제 목 : 초짜 도시 농부의 고군분투기

| 조회수 : 19,653 | 추천수 : 1
작성일 : 2012-04-29 12:11:14

82 회원님들, 아름다운 봄, 즐거운 일요일입니다.

늘 간단한 댓글, 눈팅만 하다가 처음으로 포스팅합니다

부족한 점이 많아도 이해해 주세요. ^^

시부모님께서 가꾸시던 정원, 올해는 초짜인 저도 함께 동참해 보았습니다.

정원 꾸미기에 초보인 저, 물도 잘 주고 예쁘게 가꾸어 보아야 겠습니다.

평상 앞에 짝 잃은 멧돌에 그림을 그려 보았어요. 웃고 있네요. ^^

작년에 시아버님께서 만드신 평상입니다. 지난 8월, 시부모님, 남편, 저 소고기와 와인을 곁들여 즐거운 여름을 보낸 곳, 또 빨래 널기에도 좋은 공간입니다.

그 평상에, 어제 저희 남편이 구멍을 뚫었답니다. 요렇게~~

아버님 죄송합니다. ^^;

호야와 랜디를 심어 보았어요.

평상 초입, 해충이 싫어한다는 제라늄, 리틀레이디에요. 빨간 꽃이 기분을 좋아지게 하네요. ^^

 

 포도나무가 빠꼼히 새싹을 내밉니다. 언젠가 평상 위에 무성한 덩쿨을 드리우겠죠? ^^

평상 위에 있는 요리 도우미 허브들

갈 곳 없던 소반 위에 커먼 세이지, 워터 크래숑을 얹고, 바둑판에서 빠진 다리 위에 웃는 얼굴을 그려 넣었습니다.

야생화 병꽃, 뱀부채, 그리고 베고니아

 

저 끝에 향나무 옆 라일락도 향기를 피울 준비를 합니다. ^^

야생화, 오공구루마도 환한 얼굴빛으로 봄을 맞이힙니다.

어머님의 사랑, 장독대 앞에 베고니아, 로즈마리, 코리앤더(고수)를 놓아 보았습니다. 어머님께서 심으신 들깨와 저 뒤에 무궁화도 보이네요. 현대 백화점 앞 꽃가게에서 같은 크기의 로즈마리가 10~15만원 하는데 갖기에는 엄두가 안 나더라구요. 동네 트럭에 만원에 모셔온 로즈마리, 아버님께서 분갈이 해 주셨지요. 우리집의 요리 감초랍니다. 남편이 코리앤더를 엄청 좋아해요. 올해는 집에서 쌀국수 자주 끓여야 겠어요. ^^

장독대 옆의 공간이에요. 어머님께서 각종 나무와 산야초를 심어 두셨답니다. 둥굴레, 자스민, 작약, 청갓, 산수유, 더덕, 들깨, 꽃잔디 등 그 외 여러 식물들이 있지요.


상추, 치커리, 샐러리 등 각종 야채 앞에 루꼴라를 모셔 왔어요. 고소한 맛이 일품입니다. 샐러드로도 맛있고 비빔밥에 넣어도 맛있고 ^^ 



얼마 전에 구입한 케틀 그릴로 남편이 솜씨 발휘를 하고 있어요.



   
  

요렇게~~^^

시부모님과 저, 남편이 직접 참나무 훈연한 닭고기로 포식~~


지난 주 손님들을 초대하여 남편은 참나무 훈연으로 닭다리, 목등심, 오리, 감자,  버섯 등 각종 야채와 파인애플을 구워 서빙하고 저는 수프와 반찬들을 만들었더랬죠~~^^


올해도 우리 집 작은 정원에서 행복이 가득했으면 좋겠어요.

82 회원님들 모두 즐거운 봄날 되세요.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RegTeddy
    '12.4.29 12:41 PM

    예쁜 정원이네요^^

  • 2. 안젤라
    '12.4.29 2:19 PM

    종류도 다양하고 예쁘네요
    지금부터 겨울오기전까지 꽃들로인해 행복하겠어요^^

  • 3. 지니주니
    '12.4.29 7:44 PM

    멋있어요~~

  • 4. azumei
    '12.4.29 8:02 PM

    정말 행복한 집으로 보여요.
    정원을 정성껏 가꾸셨네요^^

  • 핑크그라
    '12.4.30 1:28 PM

    오 감사합니다.
    사진 굉장히 다양하네요

  • 5. 아따맘마
    '12.4.30 10:56 PM

    여유로움이 느껴지는 정원이네요.

    제가 꽃을 좋아하는지라 정원의 꽃들이 눈에 쏙쏙 들어와요~~

    한가지 조언을 드리고 싶은데요.
    평상위의 걸이화분에 심은 호야와 랜디는...
    함께 심으면 좋지 않을 거 같아요.
    호야는 물을 자주 주지 않아야 하고 랜디는 그에 비해 자주 줘야 하거든요.
    둘 다 걸이형 화분에 심으면 예쁘긴 해요.
    호야는 성장속도가 느려터지니깐^^ 2~3개정도 모아서 저 걸이형 화분에 심으시면 풍성해보이고 더 좋을 거 같구요.

    너무 오지랖이지용~~~
    나이가 드니깐...남의 일에 참견을 하는 게 재밌어진다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215 재식이 이야기 3 wooo 2021.03.07 3,024 0
3214 선물로 가버린 백명 인형 4 wooo 2021.03.07 2,578 0
3213 해리포터 덕후~ 2 캐로리 2021.02.22 2,541 0
3212 대문 장식을 새로 했어요 5 소년공원 2021.02.21 3,088 1
3211 빨강머리앤도 좋아합니다. ^^ 1 캐로리 2021.02.09 3,569 0
3210 인형구경하다 저도 글써봐요. ^^ 사이코지만 괜찮아~ .. 4 캐로리 2021.02.08 2,653 0
3209 양모인형과 장식장 12 wooo 2021.02.06 2,564 1
3208 백명인형만들기와 인형옷 20 wooo 2021.01.31 2,786 4
3207 재미있는 가방만들기 14 wooo 2021.01.22 3,789 2
3206 인형만들기 11 wooo 2021.01.21 2,956 2
3205 인형만들기 18 wooo 2021.01.16 2,622 1
3204 겨울 방학 동안에 만든 것들 6 소년공원 2021.01.09 3,691 1
3203 도배하러 왔슴다: 둘리양과 그 절친을 위한 크리스마스 .. 15 소년공원 2020.12.12 6,349 0
3202 이틀간의 코바늘 뜨개질 22 소년공원 2020.11.30 6,652 2
3201 청바지로 만든 가방들.. 가방도 풍년 8 주니엄마 2020.11.25 4,184 1
3200 겨울 준비 [에코백, 파우치, 비니] 8 천안댁 2020.11.20 3,499 0
3199 코로나19 영향아래 진행하는 크리스마스 행사 25 소년공원 2020.11.11 4,847 0
3198 연예인 에코백 스타일 8 바이올렛 2020.10.06 8,420 2
3197 집콕 모드 [앞치마, 휴지커버] 12 천안댁 2020.08.25 9,613 2
3196 봄밤 4 민제 2020.05.10 7,280 0
3195 82쿡 정말 오랜만이네요 3 프란체 2020.04.24 8,046 0
3194 지금 상단 광고나오는 B*NS 가구 보고있으니 혈압.. 3 주니엄마 2020.01.25 12,168 0
3193 내일 떠나요~~ 모두들 행복한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19 소년공원 2019.12.19 12,840 1
3192 펭하! 펭수페이퍼토이를 만들어봅시다 9 백만순이 2019.12.14 14,191 3
3191 디즈니 크루즈의 풍습: 물고기 주머니 선물교환 10 소년공원 2019.10.27 11,599 1
3190 세면기 수리 도와주셈 7 밤비 2019.09.20 10,812 0
3189 이걸 뭐라고 부르죠? 커팅 기계? 자동 가위? 20 소년공원 2019.08.13 20,498 1
3188 버리려던 청바지의 재탄생 6 주니엄마 2019.07.18 18,540 0
3187 갑자기 아기옷에 꽂혀 13 쑥송편 2019.07.14 9,833 0
3186 비치타올 활용해서 비치가운 (?) 혹은 비키니 가리개 .. 12 소년공원 2019.07.11 13,727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