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리빙데코

손끝이 야무진 이들의 솜씨 자랑방

제 목 : 시월드에서 38평으로.. 드디어 이사가요!!!ㅠㅠㅠㅠ

| 조회수 : 12,743 | 추천수 : 2
작성일 : 2013-05-30 12:24:23

결혼10년차...

그동안 신혼때부터 아이들낳고 지금까지..

시월드에서 좋은점도 물론 있었지만.. 맘고생도 많이하며 살았다죵..

솔직히 나오고 싶을때가 한두번이 아니었는데..

남편 외벌이에 아이들 키우는데 돈이 한두푼 드는것도 아니고..

마땅히 나갈 돈도 없었어요... ㅠㅠ

우리집 장만한 그날만 꿈꾸면서 울 아들들 옷도 예쁜거 못사입히고..

먹는것도 아껴가며 통장만 바라보며 살았죠.

드디어 10년만에!!!!!!

우리 가족만의 보금자리를 마련할 수 있게 되었어요.. ^^

물론 은행의 도움을 조금? 받았지만ㅋㅋㅋ

계약하던날 남편이랑 술한잔하면서 참 많이 울었답니다..

그동안 고생 많았다고....

무뚝뚝한 남편이 그렇게 말해주는데..

말 한마디 만으로도 그 십년동안의 마음고생이 사라지는듯했어요..

워낙 부족한 형편에 집을 무리해서 사다보니..

인테리어며 가구며... 집사는거 외에 돈은 미처 생각하지 못했어요.

근데 깨끗한 집은 너무 비싸고...

내부가 좀... 칙칙하고 오래되었다는것 말고는

다 맘에들었던 이집을.. 포기할수없었죠.

도저히 인테리어를 안할수는 없는 상황이여서..

지인분들께 여기저기 알아도보고

인터넷에서 견적도 많이 받아보고..

최종적으로 거품이 제일 없는듯한 곳에 맡기게 되었어요.

우선 저희는 인테리어 1순위 조건이

천연마감재를 쓰는 거였어요.

우리 애들이 아토피가 심해서.. 새집증후근 같은거.. 걱정되더라구요.

저도 냄새에 많이 민감하고 환경호르몬에.. 아주 예민한 성격이라.

마음같아서는 시골에 전원주택짓고 살고싶지만.. 그건 불가능하니까요ㅠㅠ

아파트에도 자연을 느낄수있게 숨쉬는 공간으로 만들고 싶었어요..

벽지나 장판에서 나오는 유해한 성분들에 대한 얘기를 많이 들어봐서..

천연 페인트로 알아보다가..

백토천연마감재 라는게 있더라구요. 그래서 저희집은 전부 백토천연마감재를 벽에 칠했어요.

그리고 다른집에서는 정말 볼수없는 한가지 포인트가 저희집에 있는데..

그건 밑에서 보여드릴께요^^ ㅋㅋㅋㅋ



공사할때 슬쩍 가서 찍었어요..

아저씨들 일하시는데 여유롭게 사진찍기 넘 죄송스럽더라는 ㅠㅠ

체리색 몰딩, 방문은 모두! 흰색으로~!!!! 이건 가장 필수사항이었어요. ㅋㅋ


 

요긴 저희 부부 침실로 할 방..^^

제가 좋아하는 핑크로 했어요.

아.. 저희집 벽은 모두. 백토천연마감재에 천연 색소를 섞은 천연재료로 칠했어요. ^^

 

요긴 아이들 놀이방을하려고해요.

노란색이 아이들 정서에 좋다고해서 환하고 발랄하게 노랑으로 했답니다. ^^

천연색소라 색이 이상하면 어쩌나..걱정했는데.

오히려 화학 페인트보다도 색이 훨씬 예쁘고 자연스러워서 참 좋더라구요. ^^

 

서재로 쓸 방이에요.

백토천연마감재에 산뜻한 민트색으로했는데 잘 선택한것 같아요.

요 민트는 시댁 애들방에 칠했던 ㅂㅈㅁ무어 페인트보다도 색이 예쁘게 나온거같아요. ^^

 

이번엔 우리 아들들 잠잘 방이에요. ^^

안정감을 주는 하늘색으로했네요.

백토에 천연색소 섞은거라 더 자연에있는듯한 안정감이 느껴지는거 같아요.

 

맘에 안들던 저 평범한 등.. 다른방은 몰라도 아이들 잠자는 방은 꼭 바꿔달라하였어요.

 

그래서 요 귀여운 비행기 등으로 바꿨답니다. ^^

아이들이 잘때마다 동심 가득한 꿈을 꿀수있음 참 좋겠어요.

드디어!!! 다른곳에선 볼수없는

저희집의 가장 큰 포인트!!!!!!!!

바로 거실이에요. ^^

 

뭐가 다른점일까요?ㅋㅋ

바로 바닥이에요 ^^

거실 바닥은 장판을 쓰지 않았구요.

예전부터 천연 바닥재를 한번 써보고 싶었는데.

이번에 거실에 과감하게 시도해봤어요!

요게 바로 흑운모 셀프레벨링 바닥재랍니다.

천연 광물 흑운모를 사용한거래요.

이거때문인지.. 집에 딱 들어오면.. 답답한 도시의 아파트 느낌이 없어요.

흑운모는 게르마늄이 많아서 옛날에 왕실에서 약돌로 쓰였데요.
원적외선 방출량이 높아서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하고
노인병이랑 성인병에 효과가 좋다더라구요.
그리고 보일러를 돌리면서 방사되는 발암물질을 차단시켜준데요.^^

 

요건 바닥부분 자세히 찍은거..

 

아저씨 작업하실때.. 뒤에서 몰래 살짝 찍어봤어요 ㅋㅋ

흑운모 셀프레벨링하시는데

냄새가 참 좋더라구요.

지금 가구를 고르는중인데.. 모든 방에는 화이트 가구로!

거실에는 모던한 느낌의 쇼파에 천연 카페트를 깔 생각이에요.

흑운모 바닥이랑 정말 멋지게 잘 어울릴것같아서 생각만해도 벅차네요 ㅠㅠ

완성되면 더 멋져진 저희집 사진 올릴께요. ^^

마지막으로 이사가면 옮겨심어 베란다정원 만들려고 구입한 꽃이랍니다. ^^

그동안은 제 집이 아니라 화분 하나 마음대로 들이지 못했는데..

드디어 제가 꿈꾸던 베란다 정원을 만들수있게 되었어요.ㅠㅠㅠㅠㅠ



참 예쁘죠? ^^

 

이제 이곳도 안녕이네요.

새로운 저희만의 보금자리에서 더 행복한 우리 네식구.. 생각만해도 행복해서

요즘 하루하루 살맛이 난답니다. ^^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mmmmm
    '13.5.30 1:38 PM

    요즘 광고글 때문에 하루하루 글 읽을 맛이 안난답니다. ㅡ,.ㅡ

  • 2. 꼭대기
    '13.5.30 3:16 PM

    축하합니다 예쁘게 사세요

  • 3. 야아옹
    '13.5.31 10:13 AM

    ㅎㅎㅎㅎ,,,,, 부럽습니다 님의 행복이 느껴지네요

  • 4. 쿠킹퀸
    '13.6.2 6:09 PM

    이거 광고글이에여? 엥 ㅋㅋ 행복하게 사세요~~ 좋네요

  • 5. 뉴라케
    '13.6.4 12:07 AM

    가슴이 찡~하게 고운 여운이 남아요..

    참, 곱게 사실분 같아요..

  • 6. 윤쨩네
    '13.6.7 12:05 PM

    글 중간부터 왠지 갑자기 훅 광고냄새가 나요....

  • 7. 피오나
    '13.6.11 12:49 PM

    저도 그렇게 느꼈어요 ㅋㅋ

  • 8. 꽃게장
    '13.6.12 7:12 AM

    거실 바닥재가 제일 맘에 듭니다
    행복하게 사세요

  • 9. 푸른하늘아래
    '13.6.21 5:13 PM

    후기 기대되요

  • 10. 포로리얌
    '13.9.14 3:43 PM

    와 축하드려요 38평 꿈의 평수네요 ^^
    친환경자재로 하시길 넘 잘하셨어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194 펭하! 기계자수로 펭수를 만들었어요.(사진 추가) 37 Sei 2020.01.26 3,745 0
3193 지금 상단 광고나오는 B*NS 가구 보고있으니 혈압.. 3 주니엄마 2020.01.25 2,055 0
3192 내일 떠나요~~ 모두들 행복한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19 소년공원 2019.12.19 5,429 1
3191 펭하! 펭수페이퍼토이를 만들어봅시다 9 백만순이 2019.12.14 8,326 3
3190 디즈니 크루즈의 풍습: 물고기 주머니 선물교환 10 소년공원 2019.10.27 5,944 1
3189 세면기 수리 도와주셈 7 밤비 2019.09.20 5,981 0
3188 이걸 뭐라고 부르죠? 커팅 기계? 자동 가위? 19 소년공원 2019.08.13 11,412 1
3187 버리려던 청바지의 재탄생 6 주니엄마 2019.07.18 11,456 0
3186 갑자기 아기옷에 꽂혀 12 쑥송편 2019.07.14 6,826 0
3185 비치타올 활용해서 비치가운 (?) 혹은 비키니 가리개 .. 12 소년공원 2019.07.11 9,608 2
3184 작아진 청바지로 앞치마 만들기 6 소년공원 2019.06.29 9,657 2
3183 아토피 아이에게 도움되는 백토 셀프인테리어 후기예요 2 7tkdnsk22 2019.03.29 8,629 0
3182 겨울철 난방비 절약하는 방법 4 앗녕앗녕 2019.01.04 16,637 1
3181 겨울커텐 셀푸로 달기 3 고고 2018.10.30 16,391 2
3180 100만원 미만으로 호텔객실 흉내내기 10 고고 2018.10.25 31,350 2
3179 수국 좋아하세요? 15 여름바다 2018.09.09 17,183 3
3178 버리는 팁^^ 6 고고 2018.06.21 31,777 3
3177 할마시와의 전쟁^^ 16 고고 2018.06.19 18,928 3
3176 디즈니 크루즈 타고 이번에는 알래스카로 가즈아~ 21 소년공원 2018.06.16 18,376 1
3175 한땀 한땀 이태리 장인 정신으로 13 로즈마리 2018.04.13 23,834 2
3174 퀼트 트리입니다 6 테디베어 2017.12.22 19,680 0
3173 전역기념 이불과 베개 10 솜구름 2017.12.11 21,148 0
3172 만원에 세 장 큰 머플러로 7 고고 2017.11.06 28,613 0
3171 재봉틀로 홈 커튼 만들기 14 myzenith 2017.10.25 18,799 0
3170 가마니원단으로 침대 매트 만들었는데, 넘 예뻐요 재봉틀.. 6 arbor 2017.10.14 25,281 1
3169 분당 미*지 가구점에서 절대 사지마세요 22 유리상자 2017.10.12 26,779 0
3168 소파고민 끝났어요...ㅎ 10 바이올렛 2017.09.25 22,596 0
3167 소파색 고민이에요. 14 바이올렛 2017.09.18 15,357 0
3166 제주도 시골집- 도깨비 조명 자작기 12 낮에나온반달 2017.09.12 19,691 1
3165 남의 집 원목 식탁 18 옹기종기 2017.08.25 25,97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