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손발이 넘넘 차요....ㅠㅜ

| 조회수 : 1,112 | 추천수 : 4
작성일 : 2004-05-25 19:46:16



혹 신장에 좋은 음식 아시나요?


그리고...제가 손발이 무지 차서.....
또 한약을 먹어야하나 싶기도 하고.....

뭐 좋은 방법있음 알려 주세요.

해외에서 사니깐 특별한 방법이 안 떠오르네요....
에구 손 시려.....
손 끝이 시릴정도로 차가워지네요,점점.....

회원정보가 없습니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케이트
    '04.5.25 8:19 PM

    지금 춥다고 하시니 아마 호주에 계신듯? 저도 요즘 쌀쌀하니 손발 차구 등이 시렵답니다...중국가게 가면 생강차 싱가폴에서 만든 거 있거든요, 인스탄트커피 처럼요, 생강차 자주 드시구요, 등따시게 조끼 같은거 입으시구, 중국가게 가면 은행이나 감초, 또는 십전대보탕이라구 한약재 모아서 파는 거 있거든요, 아님 중국한약방에서 여러가지 사다 슬로쿠커 같은 데 끊여서 드세요.

  • 2. 백김치
    '04.5.25 8:47 PM

    반산욕이나 족탕추천하고파요~

  • 3. jooh
    '04.5.25 9:18 PM

    저는 네덜란드 살아요....5월인데도 집에서 두꺼운 겉옷을 입고 살죠.구름 낀 날은 ㅁ지 춥거든요.찬 바람이 넘 무서운 나라......그러나 아름다워 한국에 돌아가기 싫은 나라......
    그나저나 손 시려서 한국 가서 약이라도 지어 먹어야하나.....생강차,인삼차,정말 부지런 덜며 끓여 먹어봐야겠어요.지금도 좌욕기에 발 대고 컴 하고 있답니다.이거래두 사왔으니 다행이징....둘재 몸조리를 너무 잘못한 대가가 크네요...ㅜㅠ;;

  • 4. 새댁
    '04.5.25 11:13 PM

    저도 잠을 못잘 정도로 심한데요 반신욕하면 좋겠지만 전 매일 자기전에 세숫대야에 데지 않을 정도로 뜨거운물 받아놓고 5분정도 담그고 있다가 잠자리에 들면 너무좋더라구요 오래동안 몸이 따뜻하구 잠도 잘와요

  • 5. Jen
    '04.5.26 2:00 AM

    저도 그런데...
    그게 전 혈액순환이 안되는거라구 의사선생님이 그러셨거든요...
    그래서 저도 반신욕해요...

  • 6. honey
    '04.5.26 3:17 PM

    저두 그런데요 어혈냉증이라고들 하는데 정확하게 진단은 받지 못했어요 혹시 코도 차가우세요? 몇몇의 어혈냉증이 있으신 분들이 그랬다고 하더라구요..저두 그렇구요..

  • 7. 기쁨이네
    '04.5.26 3:51 PM

    1. 뜨거운 물 주머니(warme flasche)를 사다가 배꼽 밑에 놓으세요.
    이 때 뜨거운 물 수건을 깔고 하면 더 좋아요. 이건 dm에 가면 많이 팔아요.
    2. 몸이 냉할 때는 커피 절 대 드시지 마세요.
    기압때문에 머리가 좀 아파도 며칠 참으시면 되요.
    3. 혹 혈액순환장애라면 마켓이나 Tee laden에 가시면 혈액순환에(Kreislauf) 좋은
    차들 팔아요. 며칠 드셔보세요.

    전 지금 독일에 있거든요. 홀랜드랑 별 차이 없는 날씨에 살아서 혹 도움이 되실까 싶어
    적어봤어요. 독일어는 그냥 참고하세요.
    참 자유게시판에 수하로 검색해보세요. 몸을 덥게하는 글 올라와있답니다. 저도 어제 복사해서 읽었는데 도움이 되었거든요... .... 잘 이겨내시길 빕니다... ...

  • 8. jooh
    '04.5.26 9:58 PM

    감샤~~생강차를 마셔보려고 생강은 일단 까놨는데...끓이가는 도 왜 이리 귀찮은지....남편이나 애들 해 주는 거면 벌써 온갖것을 다 해줬을것을......참.....내 몸 스스로 돌보기가 이리 어렵다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213 요즘 정말 경제가 어렵다 어렵다 하는데 해남사는 농부 2020.05.14 923 0
39212 영어선생님 2 샬로미 2020.05.14 567 0
39211 워시오프팩 처음 사용해봤는데 괜찮아서 놀랐어요 마마미 2020.05.13 436 0
39210 혹시 성악하시는 분! 해남사는 농부 2020.05.09 404 0
39209 네 이웃이 누구냐? 해남사는 농부 2020.05.08 499 0
39208 풀빌라는 처음 가보는데... 분홍씨 2020.05.06 1,005 0
39207 우리 집에서 가까운 곳에서 지진이 발생. 해남사는 농부 2020.05.04 464 0
39206 친환경제품들 판매하는곳 찾아요 pqpq 2020.05.02 253 0
39205 어머니 그리울 땐 뒷 산에 올라 2 해남사는 농부 2020.05.01 688 0
39204 황혼 해남사는 농부 2020.04.29 492 0
39203 [부동산 질문] 충주에 새로 터전을 잡아야 하는데 동네 소개 부.. 1 루루영 2020.04.27 524 0
39202 신석정? 신석정이 무슨 약인데요? 해남사는 농부 2020.04.27 411 0
39201 그림을 그리는 중입니다. 해남사는 농부 2020.04.22 633 0
39200 거실 창으로 본 새벽 2 해남사는 농부 2020.04.19 1,034 0
39199 행복은 어디에?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408 0
39198 세상에 불행한 사람은 없습니다. 5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750 0
39197 사람이 갖추어야할 최고의 미덕! 해남사는 농부 2020.04.16 586 0
39196 감사나눔) 법정스님 무소유 책 3권 나눔할께요~ 21 사랑감사 2020.04.14 765 0
39195 안개 자욱한 아침 해남사는 농부 2020.04.14 336 0
39194 내가 12번 열린민주당을 찍은 이유 - 1 2 해남사는 농부 2020.04.10 878 0
39193 잠자는 권리는 보호받지 못합니다. 1 해남사는 농부 2020.04.07 762 0
39192 나라와 국민을 판 자들-만주의 친일파들 해남사는 농부 2020.04.05 364 0
39191 아이들 영어 동요 유튜브 만들었는데요. 한번 보시고 조언좀 부탁.. 1 너랑나랑 2020.04.04 494 1
39190 동상 이몽 해남사는 농부 2020.04.02 562 0
39189 당분간 할 일이 마뜩찮으면 해남사는 농부 2020.03.28 1,04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