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개편이전의 자유게시판으로 열람만 가능합니다.

제 목 : 초등가면 책읽을 시간 없다는게..사교육 때문인가요?

조회수 : 2,743
작성일 : 2011-08-20 10:27:07
초등학교 들어가면 책 읽을 시간이 없으니 학교 들어가기전..특히 7세때 이것저것 전집들 사들여서

많이 읽게 해야한다고 하는데.. 이게 맞는 말인가요?

초등학교 가면 책 읽을 시간이 없다는것도..솔직히 그닥 이해는 안갑니다.

매일 같이 피아노, 태권도, 영어, 미술.. 이렇게 학원을 다니기 때문인가요?

사교육 전혀 안하는 애들은.. 그러면 충분히 책을 읽을 시간이 있는 걸까요?

시간이 없다는게 학교 다니느라 그렇단 얘기는 아닌것 같고, 학원 때문에 그런거겠죠?

영어학원 하나만해도 숙제가 엄청 많으니...

IP : 180.224.xxx.46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8.20 10:30 AM (59.26.xxx.187)

    조카보니까 그런것도 아니던데... 책장사들이 책팔려고 그러는겁니다.

  • 2.
    '11.8.20 10:31 AM (183.109.xxx.59)

    좋아하는 아이는 상관없이 어떤 상황에서도 읽어요.

  • 3. 초등때는
    '11.8.20 10:32 AM (58.74.xxx.201)

    시간 많아요. 학습에 크게 구애받지 않아도 되는때잖아요.
    중학생되니 방학때외엔 책읽을 시간없긴 하네요.
    고등학생되면 정말 시간없을듯..

  • 4. ??
    '11.8.20 10:33 AM (116.38.xxx.86)

    초등가면 책읽을 시간이 없다니요?
    그럼 초등 6년 동안 읽을 책을 7살 때 다 읽어야 한다는 논리인가요?
    초등 때 책 아무리 많이 읽은 아이도
    중학교 때 독서의 수준을 업그레이드시키지 못하면 말짱 꽝이에요.

    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독서가 가장 중요한 시기는
    오히려 중학교 1학년 ~고등학교 1학년 때라고 여겨집니다.

  • 5. ..
    '11.8.20 10:54 AM (110.14.xxx.164)

    맞아요. 아무래도. 바쁘죠. 유치원 때보단
    없다는게 아니라. 줄어든다는 거고요

  • 6. 거짓말
    '11.8.20 10:54 AM (119.193.xxx.202)

    일평생 독서의 중요성은 지속됩니다.

    그래도 굳이 가장 중요한때를 꼽으라면

    중등 3년을 꼽겠어요.

    엄마들등살에 유아,초등은 그나마 책들을 접하는 편이지만,

    중등부터는 다름니다. 학업부담이 많아져 바쁘기도 하거니와 사춘기등 자의식이 강해져

    강요에의한 독서가 어려워지고,

    진정 책을 좋와하는 아이 정도만 살아?남는답니다.

    초등까지 꼭하셔야할일은 스스로 독서를 사랑하는 아이로 만드시는 일이죠...

  • 7. 초딩때
    '11.8.20 10:55 AM (222.106.xxx.39)

    책읽을 시간많아요

  • 8. 엥?
    '11.8.20 10:56 AM (175.213.xxx.84)

    이것저것 전집을 사들여서???
    책장사 아줌마한테 속지 마세요~~~~
    초등 때 읽을 책들이 따로 있고
    중등, 고등 때 읽을 책들이 따로 있는데
    일곱 살에 전집 사들여 와장창 읽힌다고 아이가 다 머리로 받아들이지도
    못해요.
    그리고 일곱살짜리에게 주구장창 책만 읽히고 있을 수도 없지요

  • 9. 우리 아이들은
    '11.8.20 11:04 AM (121.160.xxx.8)

    초등학교 때 책 많이 읽었어요.
    지금도 작은애는 초등학생인데 책 적어도 일주일에 3~4권은 읽습니다.(적게 읽는건가요?^^)

  • 10. 다른건
    '11.8.20 11:06 AM (112.169.xxx.27)

    몰라도 제발 전집은 사들이지 마세요

  • 11. 누가?
    '11.8.20 11:15 AM (14.36.xxx.129)

    누가 그런 말을 하던가요?
    초등때 책 읽을 시간이 없는 애는 평생 책 읽을 시간이 없을 것 같아요..
    초등학생도, 중학생도, 심지어 고 3 학생도 책 좋아하는 학생은 다 시간 내서 읽습니다...

  • 12. 전집
    '11.8.20 11:18 AM (115.41.xxx.10)

    전집은 필요 없음. 그냥 도서관을 주기적으로 다니며 책 읽히세요.

  • 13. 누가
    '11.8.20 11:19 AM (175.116.xxx.127)

    그런 새빨간 거짓말을 합니까? 우리집 초등 5학년 아들 하루종일 책 끼고 삽니다. 워낙 책을 좋아해서 학교가면 점심시간이나 방과후에 도서실에서 살아요. 사교육은 태권도 하나 보내니까 시간 널널합니다. 그래도 학원다니는 애들보다 성적 잘 나옵니다. 요즘 아이들 학원에 치여서 학원 진짜 가기 싫어하는데, 엄마가 보내니까 어쩔 수 없이 다니는 것 보면 아이들도, 보내는 엄마들도 불쌍해요. 학원 전기요금, 임대료 보태주러 학원가는 아이들 진짜 많아요. 어릴때는 되도록 책 사지 마시고, 서점이나 도서관 데리고 다니면서 많이 읽으라고 하세요. 학원비, 책값, 장난감 사줄 돈 모두 모아뒀다가 중등, 고등들어가서 아이가 학원이나 과외가 필요하다고 요구하는 과목에 투자하면 되요. 어렸을 때 학원 많이 보내는 것 다 부모 위안일뿐이지 돈대비 효과는 글쎄요...

  • 14. 아니요..
    '11.8.20 11:20 AM (122.32.xxx.30)

    저희 아이 보면 한글을 늦게 뗀 편이라 7세때까지는 제가 책 많이 읽어줬구요.
    초등학교 들어가니깐 자기가 찾아서 읽더라구요.
    나이에 따라 본인의 흥미에 따라 읽는 책의 수준이 달라지는데 7세때 아무리 책 많이 읽었다고 초등학교때 안 읽으면 안 되죠. 그리고 요즘 학교에서도 독서 중요시하구요. 울아이는 학교 들어가서 제가 읽어줬던 책들 본인이 다시 재밌게 읽더라구요. 지금은 3학년인데 학기중에는 일주일에 한 두 권 정도 필독도서 중심으로 읽고 방학되니깐 자기가 읽고 싶은책 많이 읽고 있어요.
    요즘은 어떤지 모르지만 저 같은 경우도 중학교때까지는 책 많이 읽었구요. 확실히 고등학생 되니깐 독서 할 시간이 없긴 하드라구요.

  • 15. 전집...
    '11.8.20 11:32 AM (119.70.xxx.186)

    다~ 학년에 맞는 전집이 따로 있어요...1학년때까지는 괜찮은데 2학년가니 확실히..시간이 부족해요...주변 다른애들 보니, 집에서 tv를 안보는애들은 책을 상대적으로 많이 읽더라구요...학교가서도 책을 많이 읽히게 하고 싶은시면 tv를 없애보시는게....저희집은 월~금요일은 금지령...토.일만 보게 하는데 이방법도 괜찮은듯...

  • 16. 아니요
    '11.8.20 11:32 AM (118.46.xxx.61)

    중3아들 일주일에 책 한권이상 읽습니다.
    성적은 전교5등안에 항상듭니다.
    책읽을 시간 많습니다.

  • 17. 성향...
    '11.8.20 11:37 AM (119.70.xxx.186)

    아이들마다 다른것 같아요...저희집 아이들은 도서관에서 잘 안가려고 해요..책이 너무 많아 뭘읽을까 고민하는게 싫다네요. 그냥 집에서 언제든지 보고 싶을때 꺼내볼수 있는걸 좋아하거든요...때문에 전집을 사주면....열흘이든 한달이든 그전집만 읽어요(그책에 필이 꽂힌다는 뜻)

    전, 전집은 나이때에 맞추는게 가장 중요한것 같아요..관심있는 분야. 관심이 생길때 적정한 나이때 들이는 전집이 가장 훌륭한듯....
    예를들어, 초2들어갈때 위인전 80권 전집을 들어났더니...위인에 대해 공부도 되고....역사에 자연적으로 연결이 되어 역사책만 보게 되네요...~~
    낱권도 훌륭하지만 전집의 장점은 그것같아요..사고의 확장..! 관심의 연결...이런것...

  • 18. ..
    '11.8.20 11:42 AM (59.7.xxx.86)

    책읽을 시간 많~~~아요. 오히려 유아때보다 더 많이 보는 듯....
    걱정마세요...

  • 19. 초3맘
    '11.8.20 12:53 PM (121.156.xxx.224)

    저의아들 7살까지 한글 겨우 떼어서 엄마한테 책읽어달라는데 둘째땜에 힘들어서 정말 하루에한권도 제대로 못 읽어줬었는데,
    초등학교 1학년가서 유치원때 보는 책 말고, 새로 싹 넣어줬어요. 문고판, 사회,과학, 이런계통으로요...지금 3학년인데, 초등1학년때부터 열심히 읽어댑니다.

    학원 물론 다닙니다. 근데 어릴때보다 더 많이 읽어요.하루에도 10권가까이읽어댑니다. 평소에는 하루에 2-3권정도, 토요일 일요일은 더 많이 읽고 요즘 방학이니 당연히 많이 읽겠죠.

    방학시작할 무렵 세계사 한질이랑 삼국지 넣어둔거 다 읽어가고요, 한국사는 간단하게 읽어서 새로 사줄려고 지금 알아보고 있는 중입니다.

    유치원생이 읽어야 할책과 초등학교 가서 읽어야 될책들은 좀 다릅니다.
    물론 학교가기전에 많이 읽으면 좋지만, 초등학교 가서도 책 읽을 시간 정말 많으니 너무 책장사말 믿지 마시고 소신껏필요한 책만 사면 됩니다.

    저희 딸내미 유치원7살인데, 오빠보다 책을 덜 읽는듯 합니다. 놀기 바빠서요.7살이라 오빠보다 바쁘다 보니, 하루에 2-3권정도 읽습니다. 많이 읽을땐 10권가까이 읽긴합니다만....

  • 20. 거짓말
    '11.8.20 12:58 PM (59.10.xxx.172)

    이구요 초등때믄 독서가 전부라는 책도 있듯이
    독서 가장 많이 할 시기랍니다
    이 때 독서 안 한 아이들 중고딩 되면 갈수록 성적 떨어집니다
    이해력,독해력,사고력,논리력 모두 딸리니까 고난이도 공부를
    어찌 따라갈 수 있겠어요?
    현명한 엄마는 초딩때 사교육 하나 정도 시키고
    독서에 가장 큰 비중 두는 엄마지요
    저도 초3아이 피아노 하나 시키고
    나머지는 친구랑 두 시간 정도 놀게 하고 (요것도 중요)
    집에 와서 숙제하고 문제집30분 풀고, 책10권 이상 스스로 읽고
    일기쓰고 잡니다.

  • 21. ..
    '11.8.20 4:32 PM (14.46.xxx.150)

    에이 그렇지도 않아요..입학전에 책 많이 읽으면 좋은건 맞지만 취학전에 읽는 책이랑 초등학생이 읽는 책이랑 책 수준이 다른데요...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85697 냉동 음식 아이디어 좀 주세요. 9 기러기 엄마.. 2011/08/20 3,247
685696 초등가면 책읽을 시간 없다는게..사교육 때문인가요? 21 2011/08/20 2,743
685695 타이완에 갈때 지인들 선물 3 미리감사 2011/08/20 879
685694 명란젓이 짜게 담아졌어요 하아 2011/08/20 702
685693 터키랑호주뉴질랜드중 어디가 좋을까요? 10 해외여행 2011/08/20 1,643
685692 노트북 도시바 사려고 하는데 키보드가 한글로도 되어 있나요? 6 노트북 2011/08/20 859
685691 군청 기획감사실 2 멀리가는향기.. 2011/08/20 900
685690 땅콩 알레르기 등 음식물 알레르기가 무서워요! 11 걱정 2011/08/20 1,564
685689 쿠쿠밥솥 김이 안빠져요 2 밥솥 2011/08/20 2,327
685688 가래떡 4 가래떡 2011/08/20 1,158
685687 컴터문제 도와주세용!! 컴터 2011/08/20 567
685686 참 졸렬한 한나라당! 2 참맛 2011/08/20 800
685685 딴나라당이 다른 선거에서는 투표율 높을까봐 1 .. 2011/08/20 759
685684 결혼반지 아직도 가지고 계시나요? 20 결혼반지 2011/08/20 3,607
685683 방사능) 8월20일(토) 방사능 수치 측정, 와! 211 nSv/h 2 연두 2011/08/20 1,009
685682 나 꼼수 요즘 많이 듣기는 듣나봐요. 9 . 2011/08/20 1,603
685681 뭘 해야하나?... 1 점심.. 2011/08/20 744
685680 알바.. 또는 한나라당 지지자들의 수준 3 코미디 2011/08/20 879
685679 한강걸레상스의 비참한 결말 한번 보세요;;; 18 오잔디 2011/08/20 4,070
685678 말판 증후군 자녀 두신분은 계신가요? 1 마음이 먹먹.. 2011/08/20 2,219
685677 예단때문에 고민 중이에요... 내용없음 10 예단ㅠㅠ 2011/08/20 1,842
685676 유리 반찬용기 잘 쓰시나요? 2 .. 2011/08/20 1,466
685675 혈소판 수치가 800 이라는데 어떤상태인지요? 10 큰병원가야하.. 2011/08/20 2,184
685674 전주 모주가 술인줄 알았는데... 7 남편실망 2011/08/20 5,939
685673 호텔식 침구 사용하시는 분들 관리는 어떻게... 6 피곤맘 2011/08/20 3,277
685672 그런데 왜.. 선택적 무상이 아니라 전면 무상 급식인건지 이해가 안가네요 13 ? 2011/08/20 1,686
685671 불광동 예스마레.... 1 어떤지요 2011/08/20 1,486
685670 <소나기밥공주>란 책 읽어보셨나요? 2 독후감상 2011/08/20 995
685669 외국인 친구에게 한국을 알릴만한 선물로 뭐가 좋을까요? 사진집? 6 질문 2011/08/20 1,300
685668 목동근처 사랑니 잘 보는치과 3 사랑니발치 2011/08/20 1,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