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개편이전의 자유게시판으로 열람만 가능합니다.

제 목 : 나이 40되니...서서히 몸이 신호가 오네요.

40 조회수 : 14,067
작성일 : 2011-08-20 00:32:55
새치가 작년부터 확 많아지고
월경주기도 짧아지고
어제는 원형탈모발견해서 기겁하고...

기타등등...
저만 이런가요?

IP : 114.203.xxx.66
3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ㅠㅠ
    '11.8.20 12:35 AM (211.110.xxx.69)

    저도 쥐띠예요...
    월경주기는 아직 괜찮은데
    새치가 팍 늘어나서 염색하느라 바빠요.
    남편은 머리 새까맣고 동안인데, 제가 희끗희끗하면 이모랑 다니는줄 알까봐서요...ㅜㅜ

  • 2. 저도 40
    '11.8.20 12:36 AM (112.154.xxx.58)

    저도 40인데 새치도 엄청나구요 자궁근종도 하나 발견되었고 몇달전부터 월경주기 빨라지더니

    이달에 스트레스 많은지 아예 건너뛰네요-.- 에구구........................................................

  • 3. .
    '11.8.20 12:40 AM (121.148.xxx.79)

    월경주기가 3일씩 빨라지고, 양도 좀 줄고,
    전 기억력이 문제,
    오늘도 장보고 우산 마트에 두고 왔다고 헐레벌떡 달려갔더니, 집에다 장보고 얌전히 모셔둔걸
    되려, 마트 보관함에 물건을 놔두고 왔어요., ㅠㅠㅠㅠㅏ 아놔
    낼 가지러 가야하는데

  • 4. 저두
    '11.8.20 12:41 AM (125.185.xxx.48)

    살이자꾸찌고 새치도...
    어젠 무릎도 좀 힘이 없는듯하고...
    진짜 생존을 위해서 운동좀 해야겠어요...

  • 5. *
    '11.8.20 12:52 AM (114.201.xxx.143)

    40이면 아직도 좋은 때인 줄 아시고 열심히 사셔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40에 머리 좀 일찍 셀 수도 있고
    기억력이 좀 나빠질 수도 있는데
    그 정도는 자기 의지와 관리로 조절할 수 있는 나이입니다
    잘 관리하시면 아직 15년 정도는 잘 지내실 수 있습니다
    경험입니다
    물론 개인차 있겠지만
    그래도 가능성 있다면 노력하는 게 맞겠죠?
    화이팅입니다~~~

  • 6. *
    '11.8.20 12:54 AM (114.201.xxx.143)

    아~~~
    저는 올해 51세이고요
    40에 출산했고요
    아직 쓸 만합니다
    살만하기도 하고요
    힘내세요~~~^^*

  • 7. ..
    '11.8.20 12:55 AM (211.246.xxx.33)

    윗분들 마니 힘이 되네요!!! 부쩍 새치도 생기고 생리 불규칙해서 우울했거든요. 관리 잘하겠습니다^^

  • 8. *
    '11.8.20 12:56 AM (114.201.xxx.143)

    아 그리고요
    새치아니라 백발도 염색하면 되구요
    기억력은 열심히 기억하면 나아지구요
    몸은 운동 좀 시작하면 되구요
    덤비라구 하세요

  • 9. ㅠ 전
    '11.8.20 1:01 AM (183.98.xxx.122)

    노안이 와요.
    작은글씨 안보여요 ㅠㅠ
    특히 심품첨가물 작은글씨...

  • 10. 그지패밀리
    '11.8.20 1:14 AM (211.108.xxx.74)

    40년동안 이만큼 썼는데 쌩쌩잘돌아가면 그게 이상한거죠.
    고장안나게 더 조심히 아껴가면서 써야죠.곱게 늙고 싶은 1인이라.

  • 11.
    '11.8.20 1:52 AM (59.6.xxx.20)

    만으로 40이시라면
    이제야 신호가 온 것은 운이 좋으신 경우인 것 같네요.
    저는 만 38세에 신호가 온 것 같은데
    대략 다음 신호 올 때까지 7-8년쯤은 사용 가능한 것 같습니다...

  • 12. ㅡㅡ
    '11.8.20 3:24 AM (63.224.xxx.93)

    그 중 원형 탈모는 나이보다는 스트레스에서 기인하는 거 아닌가요?
    마음 편하게 하고 운동하세요.
    (나에게도 반사)

  • 13. 긴수염도사
    '11.8.20 3:30 AM (76.67.xxx.62)

    사람의 생로병사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것은 우리 몸속의 신장 기능이 좌우 합니다.

    평소 신장이 튼튼하도록 잘 관리하면 흰머리가 생기는것,
    뼈관련 질병이나 관절염이 생기는 것등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너무 짠 음식은 되도록 피하고 신장에 좋은 음식들을 먹으면
    남들 보다 일찍 찾아오는 노화를 방지할 수있습니다.

    신장에 좋은 음식들은 인터넷으로 검색하면 수두룩 나옵니다.

  • 14. ㅜㅜ
    '11.8.20 4:23 AM (112.168.xxx.61)

    30중반인 저는 벌써 그래요..어쩜 좋데..

  • 15. 전 41살
    '11.8.20 4:49 AM (211.63.xxx.199)

    새치나 월경주기 짧아지는 증상은 전혀 없는데, 무릎이 아파요~~
    신발 낮은거 신고 등산은 안하고 걷기 부지런히 하니 좀 나아졌어요.
    저도 딱 40일 작년부터 그러더라구요.
    부지런히 걷기 운동해서 살 좀 빼니 몸도 가벼워져서인지 훨훨 나라다니고 좀 젊어진거 같아요.
    운동들 열심히 하세요~~~

  • 16.
    '11.8.20 5:30 AM (115.140.xxx.95)

    긴수염도사님 .. 정말 ㅠㅠ 제가 신장이 좀 안좋은지 발이붓더니.. 흰머리가 부쩍 ㅠㅠㅠㅠ 30대중반이에요.. ㅠㅠ

  • 17. ㅡㅡ
    '11.8.20 8:46 AM (124.52.xxx.147)

    살이 많이 찌더군요. 하지만 알고보면 운동부족. 흰머리 생기려는지 두피 가려웠어요.

  • 18. ..
    '11.8.20 9:54 AM (14.46.xxx.150)

    그러게요...저는 아직 흰머리도 없고 외관상으로는 괜찮은데 속이 골았는지 이제 조금만 무리해도 너무너무 피곤해요..제사지내고 나면 몇일 드러누워 쉬어야 하고..--;;;

  • 19. ..
    '11.8.20 10:22 AM (114.205.xxx.63)

    저도 쥐띠 40..
    노안은 진작부터 와서 작은글씨 보려면 돋보기 써야하네요..
    그리고 4개월동안 생리가 안와서 검사받았는데.. 별 뚜렷한 이유도 없더라구요..
    이러다 금방 폐경올까 걱정이네요..

  • 20. ㅠㅠㅠ
    '11.8.20 10:55 AM (210.95.xxx.11)

    겨우 40에 그렇시면
    전 죽어야 합니다

  • 21. 언니
    '11.8.20 12:22 PM (14.55.xxx.30)

    밑에 동생이 쥐띠 40인데
    늘 어리게만 보였는데
    어린게 아니군요.
    다음에 만나면 맛난 것 사줘야지.......

  • 22. 진홍주
    '11.8.20 12:28 PM (121.173.xxx.249)

    전 집안 유전탓인지 일치감치 흰머리 나기 시작해
    현재는 반백인데...속편이 살아요....근데,.....위에계시는 쥐띠분들
    보니 반갑네요ㅎㅎㅎ

  • 23. ..
    '11.8.20 12:44 PM (218.144.xxx.35)

    *님 댓글에 조금 희망이 생기네요.
    나이 40에 셋째를 가져 정신 못차리게 졸고 있었는데..
    잘 관리하면 15년 정도는 괜찮다니 힘내 볼랍니다.

  • 24. ..
    '11.8.20 3:12 PM (14.45.xxx.165)

    저 33인데 원형탈모 있어요. 그거 생겼다가 다시 없어졌다가 또 생겼다가..이젠 놀라지도 않아요.새치는 중학교때부터 뜨문뜨문 보이고..내 신체 나이 정녕 몇살인지요...

  • 25. 나도 40
    '11.8.20 3:22 PM (115.140.xxx.9)

    여동생이 새치가 저보다 훨신 많았었어요 올해 38인데 오래전부터 그랬었죠
    작년에 신장결석으로 수술했는데 도사님글읽으니 그럴수도있겟다싶어요

  • 26. 저도
    '11.8.20 3:28 PM (112.156.xxx.60)

    무릎이 아프네요. 어이없으면서도 인정할 수 밖에 없는...
    9월부터 수영배우기로 했어요.

  • 27. 노안
    '11.8.20 4:29 PM (121.181.xxx.175)

    노안이 오네요
    화장품. 약품 설명서 안 보여요~

  • 28. 젊어지는샘물
    '11.8.20 4:35 PM (210.216.xxx.148)

    40이 되어서 이런건지 몰랐어요.
    생리 빨라지는건 루프를 착용하게 되어서 그런건줄 알았고 흰머리 갑자기 많아진건 친정아빠 닮아서 그런줄 알았고 건멍증 심해진건(차 열쇠 어디 다 뒀드라)일 스트레스 많아져 그런줄 알았는데...

  • 29. 다른건
    '11.8.20 5:37 PM (210.106.xxx.94)

    몰라도 흰머리는 어쩔수 없더라구요. 저도 새치가 30대중반부터 나서, 지금도 아직은 새치수준이긴한데 아무리 몸매며, 피부관리 잘하는 분도 새치는..
    제 생각엔 이영애씨나 고현정씨도 새치는 있을듯합니다.

  • 30. 그래도
    '11.8.20 6:26 PM (121.147.xxx.151)

    40대엔 나이듦에 대해 잘몰랐는데
    백화점 가서 옷을 입어보면 아무거나 잘 어울렸고
    살도 탄력 있었고 새치 좀 있었지만
    자신만만했고
    20년 더 살고 나니 이제 정말 늙어가고 있다는 걸 실감-.-;;;
    한 해 한 해 더욱 기력(^^)이 딸려가고
    서서히 노화가 진행되고 있는 피부며
    가슴이 아릴만큼 안타깝지만
    전 눈하고 머리카락만 좀 더 지금만큼만 지탱해주면 좋을 듯합니다 ㅎㅎ

  • 31. 그대들
    '11.8.20 6:28 PM (121.147.xxx.151)

    아직 20년은 그럭저럭 괜찮은 모습으로 살테니
    너무 걱정들 놓으시길~~
    육십대 아짐-

  • 32. ,
    '11.8.20 7:47 PM (116.34.xxx.18)

    꾸준히 운동해서 몸은 젊은데요..
    눈에 노안이 와요..
    어쩐데요..흑흑

  • 33. 미쳐
    '11.8.20 9:51 PM (210.2.xxx.223)

    사십인 올봄 첫 아이 낳은 전 어쩌라구요 ㅠㅠㅠㅠㅠ

  • 34.
    '11.8.21 12:28 AM (121.172.xxx.131)

    40대중반
    생리주기가 이번달부터 갑자기 빨라졌어요. 15일만에 왔는데...
    이글 보니 겁이 나네요. 아직 한창이라고 생각했는데.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84291 비오템 수분크림을 한달못채우고 다썼는데요 2 비오템수분크.. 2011/08/20 2,067
684290 싸이월드에 외국에서 찍은 사진 올리는거. 62 iop 2011/08/20 8,086
684289 해외쇼핑몰에서 직구하는 방법에 대해 문의드려요. 9 오더~ 2011/08/20 1,549
684288 51세 6 폐경 2011/08/20 2,476
684287 얼마전 어린이집 사건 너무 맘아프네요.. 1 애기엄마 2011/08/20 1,279
684286 나도가수다 넘 재밌네요 ㅎㅎ 4 ㅋㅋㅋ 2011/08/20 1,410
684285 로얄층이 45000정도 하는집 1층 시세는 2 대략 2011/08/20 1,532
684284 앱등이볶음님께 질문있어요!!!!! 11 ?? 2011/08/20 1,361
684283 라식이나 라섹수술하면 나중에 백내장이나 녹내장올때 어떻게 하나요? 문득궁금 2011/08/20 1,371
684282 이승열씨 좋아하시는분들....** 1 가수 2011/08/20 937
684281 동네에 민우회생협이 있는데 가입할까요... 2 민우회생협 2011/08/20 1,215
684280 자궁근종 있다고 했는데..생리까지 안하네요.. 2 .. 2011/08/20 1,566
684279 몸매 때문에 결혼식 입고 갈 옷을 도저히 못 고르겠어요. 8 답답 2011/08/20 2,422
684278 뒤는은 대학. 질문드려요 8 대학 2011/08/20 1,612
684277 아이의 영어조기 교육에 관한 영어전집 때문에 고민이에요 8 우리 2011/08/20 1,506
684276 쯔비벨무스터에서도 나오나요? 1 빨간냄비 2011/08/20 1,009
684275 지나치게 앓는 소리하는 사람 1 ... 2011/08/20 1,599
684274 전 나쁜 사람들이 왜 벌을 아 ㄴ 받는지..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11 rrr 2011/08/20 2,572
684273 갑자기 영화 칵테일이 보고 싶은데요. 2 ... 2011/08/20 765
684272 의료민영화-영리병원 도입-한나라당이 8 의료민영화 2011/08/20 1,062
684271 딸아이의 머릿기름 때문에 고민입니다. 답변 절실 해요. 21 고민맘 2011/08/20 3,741
684270 (컴앞대기)속이 거뭇거뭇한 가지, 상한건가요? 2 별헤는밤 2011/08/20 5,278
684269 MBC스페셜 보셨어요? 8 캥거루 케어.. 2011/08/20 6,755
684268 야상점퍼 실용적인가요? 6 .... 2011/08/20 1,851
684267 도전자- 왜 김호진을 싫어하는거죠? 8 에공 2011/08/20 2,287
684266 나이 40되니...서서히 몸이 신호가 오네요. 34 40 2011/08/20 14,067
684265 영어고수님들, 단어에 syllable이 몇개인지 아는 방법 8 좀 알려주세.. 2011/08/20 1,930
684264 인스킨 수분크림 써보신 분~ ? 서른 후반이 써도 될까요..? . 2011/08/20 647
684263 큰딸 홍주미 너무 못되고 미성숙한 것 같아요 3 우리집 여자.. 2011/08/20 1,814
684262 갤럭시 폰 삼성꺼 맞죠? 1 별사탕 2011/08/20 8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