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뉴질랜드에도 확진자가 나왔네요

행인 | 조회수 : 2,526
작성일 : 2020-02-29 03:59:45
뉴질랜드, 특히 오클랜드 거주중인 분들 모두 잘 계신가요.
이란에서 수요일에 도착한 남성이 첫 확진자로 나와서 오클랜드 병원에 입원중이라는 기사를 오후에 접했어요.
저녁에는 몇 가지 살 것이 있어서 근처 수퍼마켓에 갔는데, 주차장에 차 댈곳을 찾기 힘들더군요. 그래서 그냥 집에 왔네요. 신문을 보니 사람들이 긴 줄을 서가면 생필품 사재기를 하고 있더군요.
확진자가 나왔다는 소식을 들었을때보다, 신문에서 본 수퍼마켓 모습이 저를 더 긴장하게 하네요. 뭐랄까, 바이러스 자체는 일단 조심하고 (손씻기, 사람 많은 곳에 안 가기, 기침하는 사람으로부터 떨어져 걷기), 만약 걸려도 대부분은 경미한 증상이라고 하며, 사망률은 2퍼센트정도라고 하니. 만약 걸려서 죽으면 그것도 내 운명인가....싶은 생각인데.
수퍼마켓을 가득 메운 사람들의 모습을 보니 영화에서나 보던 지구 종말의 모습이 연상됩니다.
한국에 계신 분들이 얼마나 의연하게 잘 대처하고 계신지 다시한번 배우고 갑니다.

IP : 158.140.xxx.214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2.29 4:07 AM (1.229.xxx.132)

    여기 큰 마트는 사재기 없는데
    온라인 마켓은 마감이 되는 거 같아요.
    솔직히 한국분들이 의연하신거 맞음.
    우리나라가 이번에도 잘 이겨낼 거예요.

  • 2. ...
    '20.2.29 4:10 AM (110.70.xxx.216)

    걱정되시겠어요
    확진자 한명에 그 난리라니...
    사재기란 결국 나만 살겠다는 이기주의네요
    우리나라도 없다고는 할수 없으나 최악은 아닌거 같아요

  • 3. 행인
    '20.2.29 4:17 AM (158.140.xxx.214)

    네. 확진자 소식에는 뭐랄까, 그동안 한국 뉴스를 열심히 봐서 그런걸까요. 남들이 겪는 일 나도 함께 겪는 거다, 라는 느낌이 있었어요.
    그런데 사재기 사진을 보니, 이 나라가 과연 한국만큼 침착하게 대처할수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 4. 오클랜드
    '20.2.29 4:21 AM (125.238.xxx.31)

    수퍼에는 다 중국인 이더군요.
    ‘나만 살면 돼’하고 달려드는 것 같고 공포를 조장하는것 같아서 기분이 썩 좋진 않았어요.
    키위들도 황당했을것 같아요.

  • 5. 행인
    '20.2.29 4:31 AM (158.140.xxx.214)

    맞아요. 처음에 코로나바이러스가 터졌을때, 수퍼에서 손세정제를 박스채로 사가는 중국인들의 모습이 많이 포착되었지요. 위에 125.분은 아시겠지만, 키위들이 뭘 그렇게 박스로 사고 그러지 않잖아요. 그래서 전 "중국사람들 꽤 이기적이네..." 했었는데. 이런 생각이 옳진 않지만, 좀 그러지들 말지...그런 생각 들어요.

  • 6. 오클랜드
    '20.2.29 4:40 AM (125.238.xxx.31)

    저들이 썩쓸이 해가면 나머지들도 물건이 없어질까봐 사게되고 악순환이 될텐데 왜저러나 몰라요..
    마치 벌레들이 달려들듯이.
    뉴질랜드도 교양없는 중국인 더 이상 받고싶지 않을탠데 돈때문에 안 받을수도 없고...
    원글님도 더운데 건강 조심하세요.

  • 7. 중국
    '20.2.29 5:53 AM (144.138.xxx.169)

    여기 호주인데 그 나라 사람들은 왜 그러는지 사재기 넘 많이해요.
    지난번에 제 앞에서 어떤 여성이 크림을 사가는데 진열장을 깨끗히 치우더군요. 직원한테 그 물건 물어보니 저 여성이 다 사 갔다합니다.
    호주에 중국인 제외한 마스크 쓰는 사람이 없는데 마스크 구하기 어렵고 손세정제는 구경하기도 어렵습니다.
    중국사람들이 다 사서 자기 나라로 보내는건지
    아기들 분유처럼 한사람상 살 수 있는 양을 정해야 하지 않나 싶어요.
    손세정제가 슈퍼마다 없는거 보고 참 황당하지요

  • 8. ...
    '20.2.29 6:06 AM (58.226.xxx.143)

    오클랜드에서 한달전에 손세정제 사러갔더니 한명당 손세정제를 세개씩만 구입하게 하더군요. 그나마 그날 이후로 본적도 앖네요.
    마스크는 살수도 없고 ㅠ ㅠ
    온 세계가 코로나 바이러스때문에 난리네요.

  • 9. 미련해
    '20.2.29 9:39 AM (58.123.xxx.199)

    당근마켓 보니 라면 사재기를 너무 많이 해서
    라면에 치일것 같다고 판매글 올렸더군요.
    한심해요 정말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1782 매매가 안 되는 집 세입자 질문 있습니다 ㅈㅁ 16:41:20 15
1121781 이시국에 여행기 쓴 블로그 순이 16:40:35 59
1121780 조금전 바쁘고 힘드셨던분? 레베카 16:39:23 66
1121779 저도 냉동실 참깨 (볶지않은것) 구제해 주셔요 사랑이야 16:38:05 48
1121778 마트 입구에 웬 독일맥주가...ㅎㅎㅎ 1 ㅇㅇ 16:35:33 315
1121777 닥터 포스터 어디서봤어요? 영드 16:34:22 60
1121776 공적마스크.. 짜증나네요.. 너무한거아닌가요? 30 aaa 16:34:04 1,128
1121775 이사업체 좋은 곳 아실까요? 이사준비 16:33:57 41
1121774 오늘 바람이 왜 이런가요? .. 16:33:48 162
1121773 이탈리아 전세기 귀국.."집 밖에선 종일 사이렌 소리만.. 2 코로나19아.. 16:31:35 525
1121772 지금 미국 출국 가능한가요? 3 달월 16:31:29 451
1121771 나의 집콕 근황. 3 . . . .. 16:28:55 402
1121770 코로나 종식 기원) 노브랜# 참깨스틱 맛있네요~ 2 ... 16:27:41 122
1121769 시각장애인 안내견 만지는 황교안 대표.jpg 2 16:27:34 549
1121768 미통당 인천연수갑 후보 “인천은 촌구석” 연수갑 정승.. 16:25:26 103
1121767 mbti 신빙성 얼마나 있을까요 3 realst.. 16:24:40 187
1121766 JYJ 김재중 코로나 입원-만우절 이벤트 19 막장 16:20:27 1,474
1121765 미통당 지지자들은 그들이 친일 이라는걸 모르나요? 6 근데 16:18:10 179
1121764 빙삼옹의 여론조사 그러네 16:17:18 297
1121763 30대 후반 여자입니다..넘치는 성욕을 어떻게 억제하고 살아야 .. 22 ..... 16:16:23 1,840
1121762 선거안내문 집으로 왔나요? 2 선거잘해야 16:16:22 143
1121761 집에 cctv 다는거 어떤가요? 4 16:15:09 440
1121760 동죽 몇분 삶으면 될까요? . . 16:13:47 82
1121759 여자국회의원 불륜글 누구 글인지 알고 싶은 분 여기로 오세요 4 총대 멘 자.. 16:13:39 987
1121758 유시민치고 싶은 채널A기자 7 미네르바 16:10:12 9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