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리빙데코

손끝이 야무진 이들의 솜씨 자랑방

제 목 : 저의 꼼지락놀이

| 조회수 : 7,017 | 추천수 : 0
작성일 : 2011-10-12 21:01:07

저번 주 코엑스서 하는 대한민국공예품대전을 보구 왔거등요...

월매나 기가 죽던지...ㅠ

그 분들의 솜씨에 존경을 표하면서 또 바느질을...

고추패노리개를 만들었답니다

아들 장가보내면 며느리 줄까...만들긴 했는데요..좋아할까 모르겠네요

완성이라고 하지만 좀 더 멋을 부려볼까 싶기도 하네요..ㅎ



 

그리고 최근에 시작한 광목천에 그림질...가을국화들입니다

조고만 차받침 만들었어요...ㅎ

찻물이 얼룩을 만들면 더욱 묵은 느낌 나겠죠?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이런!의 여왕
    '11.10.12 10:26 PM

    와.. 와.........

    저의 존경을 받아주십시요... 이파리님의 존경을 받으시는 분들의 바느질은 대체 어떤 분들이란 말입니까.

    광목에 그림은.. 완전 절 떡실신을 시켜주십니다.
    붓으로 그리신건가요? 붓 아닌 다른걸 사용하신거 같은 느낌이...
    손가락이신가..

  • 푸른두이파리
    '11.10.13 3:45 PM

    사진빨이 아주 강하다는 사실...ㅋ
    천그림은 색내는거랑 붓의 테크닉인거 같아요...

  • 2. 둥이네집
    '11.10.12 11:13 PM

    잘그리시는 분이시군요. ^^ 잎파리들이 예사롭지가 않아요. ㅋㅋ

    물감은 어떤걸 사용해야하는지요? 빨면 안지워 지나요? 해보구싶어지자나요.

    갈촤주셔요.

  • 푸른두이파리
    '11.10.13 3:47 PM

    갈촤~드리자면...ㅎ
    페브릭물감이 있답니다...모두 수입이더만요...
    몇 가지 붓이 필요하구요...광목을 빨아서 풀기빼고 다림질해서 그리면 됩니다
    물감이 마르면 다림질 한번 해 주면 물감이 빠지지 않아요

  • 3. 홍앙
    '11.10.13 9:01 AM

    부럽다~~

  • 푸른두이파리
    '11.10.13 3:48 PM

    아~부럽다...하다가 등록했답니다^^

  • 4. 데이지
    '11.10.13 12:08 PM

    국화 좋네요.
    지우개로 지울 수도 없는 천에다가 바로 붓을 대는 용기(?)는
    어떻하면 생기는지...
    하얀 스케치북도 부담스러워 하는 사람으로써 존경스럽습니다.
    노란 꽃잎 국화도 예쁠 듯...

  • 푸른두이파리
    '11.10.13 3:50 PM

    무식이 용감이지요...ㅎ
    바로 광목에 그리기 겁나서 크로키북에다 연습하다 그린답니다
    앞으로 능소화랑 동백도 배울거예요...기대는 큰데 저의 실력이 따라주질 못해서...

  • 5. 홍한이
    '11.10.13 7:55 PM

    너무 예쁩니다.
    저도 천에 그림 그리는거 간혹 가르치고는 있는데
    님의 솜씨는 예사솜씨가 아니십니다.

    앞으로도 계속 보여주실거죠?

  • 6. 안젤라
    '11.10.13 9:36 PM

    꼼지락의 진수를 보여주셨네요
    고추 하나하나 무척 꼼꼼하게 바느질 하셨어요
    꽃 그림이 예술이네요
    그림에는 전혀 소질이 없는 저로서는 부러울 뿐입니다

  • 7. 소금빛
    '11.10.13 11:41 PM

    광목에 아크릴물감으로 그려보았는데
    그느낌하고는 좀 다르네요~
    가장자리 뭉침이 없이 편해보이네요.^^

  • 8. 치로
    '11.10.16 10:45 AM

    물감이 문제가 아니라 그림솜씨가 있어야 할... 정말 대단하세요.. 와...

  • 9. 고sh
    '11.10.18 9:38 AM

    제 점수는요 ...

    10점만점에 10점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215 재식이 이야기 4 wooo 2021.03.07 3,400 0
3214 선물로 가버린 백명 인형 4 wooo 2021.03.07 2,899 0
3213 해리포터 덕후~ 2 캐로리 2021.02.22 2,720 0
3212 대문 장식을 새로 했어요 6 소년공원 2021.02.21 3,361 1
3211 빨강머리앤도 좋아합니다. ^^ 1 캐로리 2021.02.09 3,784 0
3210 인형구경하다 저도 글써봐요. ^^ 사이코지만 괜찮아~ .. 4 캐로리 2021.02.08 2,862 0
3209 양모인형과 장식장 13 wooo 2021.02.06 2,733 1
3208 백명인형만들기와 인형옷 20 wooo 2021.01.31 2,936 4
3207 재미있는 가방만들기 14 wooo 2021.01.22 3,976 2
3206 인형만들기 11 wooo 2021.01.21 3,113 2
3205 인형만들기 18 wooo 2021.01.16 2,667 1
3204 겨울 방학 동안에 만든 것들 6 소년공원 2021.01.09 3,724 1
3203 도배하러 왔슴다: 둘리양과 그 절친을 위한 크리스마스 .. 15 소년공원 2020.12.12 6,381 0
3202 이틀간의 코바늘 뜨개질 22 소년공원 2020.11.30 6,693 2
3201 청바지로 만든 가방들.. 가방도 풍년 8 주니엄마 2020.11.25 4,233 1
3200 겨울 준비 [에코백, 파우치, 비니] 8 천안댁 2020.11.20 3,525 0
3199 코로나19 영향아래 진행하는 크리스마스 행사 25 소년공원 2020.11.11 4,866 0
3198 연예인 에코백 스타일 8 바이올렛 2020.10.06 8,457 2
3197 집콕 모드 [앞치마, 휴지커버] 12 천안댁 2020.08.25 9,631 2
3196 봄밤 4 민제 2020.05.10 7,297 0
3195 82쿡 정말 오랜만이네요 3 프란체 2020.04.24 8,059 0
3194 지금 상단 광고나오는 B*NS 가구 보고있으니 혈압.. 3 주니엄마 2020.01.25 12,181 0
3193 내일 떠나요~~ 모두들 행복한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19 소년공원 2019.12.19 12,854 1
3192 펭하! 펭수페이퍼토이를 만들어봅시다 8 백만순이 2019.12.14 14,205 3
3191 디즈니 크루즈의 풍습: 물고기 주머니 선물교환 10 소년공원 2019.10.27 11,609 1
3190 세면기 수리 도와주셈 7 밤비 2019.09.20 10,823 0
3189 이걸 뭐라고 부르죠? 커팅 기계? 자동 가위? 20 소년공원 2019.08.13 20,535 1
3188 버리려던 청바지의 재탄생 6 주니엄마 2019.07.18 18,564 0
3187 갑자기 아기옷에 꽂혀 13 쑥송편 2019.07.14 9,851 0
3186 비치타올 활용해서 비치가운 (?) 혹은 비키니 가리개 .. 12 소년공원 2019.07.11 13,746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