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그냥.. 그때가 생각 나서..

| 조회수 : 694 | 추천수 : 6
작성일 : 2016-12-13 19:33:26
줌인 줌아웃에 올라오는 글을 찬찬히 읽다 보니 82에서 놀던 때가 생각나네요.

미국산소고기 수입사태 촛불시위때도 생각나고.. 내 가족에게 아무고기나 함부로 먹일 수 없다고 많이 나가셨죠.
노무현 대통령 돌아가셨을때도 내 발길을 이끌었고(82 주먹밥 나눠주던 때가 생각나요)
마지막 풍등 날리던 그때도 82회원분들과 함께였죠.

벙커1에서도 만났었고..
82번개도 종종 있었죠.
모르는 것, 궁금한 것, 알려주고 싶은 것 모두 82와 함께였어요.

참 좋은 사람들을 여기서 만났어요.
나만 잘 살면 된다가 아니라 우리가 잘 살았으면 좋겠고..
국가적으로 일이 생기면 어떻게든 의견도 내놓고 전화도 걸고 초도 들었던 분들.
팔걷어 붙이고 어려운 회원들에게 봉사도 하고 위로의 글도 남기고 후원도 하던 따뜻한 분들.

지금 탄핵받은 그가 당선되었을때 속상함에 저는 아무 인터넷도 안하고 잠수탔지만
그 변함없이 따뜻한 우리 82회원들은 그 고비고비마다 어려운 분들 돕겠다고 뭐라도 하겠다며 팔 걷어붙이고 나서줬네요.

미안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항상 보석같이 반짝이는 이 사이트를 저는 정말로 사랑합니다.
항상 팔 걷어붙이고 나서줬던 당신들을 정말로 존경합니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새롭게 다시!
    '16.12.13 7:40 PM

    글 참 잘 쓰시네요
    님 마음이 제 마음입니다
    저도 82 사랑합니다
    너무 소중한 공간입니다

  • 2. greentea
    '16.12.13 7:45 PM

    제 마음입니다. 82분들도 그리고 유지니맘님도 제게 너무 소중한 분들입니다.

  • 3. 쓸개코
    '16.12.13 8:43 PM

    웃음조각님 오랜만에 뵙네요.
    같은마음입니다.

  • 4. 알럽윤bros
    '16.12.13 8:49 PM

    저도 따뜻하고 현명한 82쿡이 참 좋습니다. 우리 계속 함께 가요. 더 단단해져서 쭈욱 함께 가요!!!

  • 5. 제니
    '16.12.13 10:42 PM

    저도 그래요. 울분에 차서 82에 와보면 게시판을 지키는 올곧은 말과 행동에 위안을 받고 가곤 했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826 길냥이가 해산을 했습니다. 22 도도/道導 2019.06.17 806 1
24825 식물은 비명이 없어서 좋다 4 쑥과마눌 2019.06.16 597 2
24824 아기 고양이 어찌하나요 1 네츄럴 2019.06.13 1,016 0
24823 태양이 12 테디베어 2019.06.12 962 2
24822 밤의 공벌레 9 쑥과마눌 2019.06.10 755 4
24821 아래 아픈냥이 병원 갔다 왔어요. 마음에 돌이 하나 더추가..... 15 길냥이 2019.06.09 1,243 0
24820 아픈 길냥이에요.. 7 길냥이 2019.06.09 824 0
24819 공원에 벚꽃나무 가지가 꺽여졌어요 2 한일전 2019.06.09 495 0
24818 일몰의 장관을 기다리며 도도/道導 2019.06.07 369 0
24817 약 7 Km의 1004 대교 4 도도/道導 2019.06.06 706 0
24816 농담 한 송이 2 쑥과마눌 2019.06.06 709 1
24815 여기는 야간 사파리? 5 isabella2 2019.06.05 718 0
24814 냥이들 도와주고 싶어요.3 11 호옹이 2019.06.03 1,257 0
24813 냥이들 도와주고 싶어요.2 21 호옹이 2019.05.31 2,398 0
24812 냥이들 도와주고 싶어요. 11 호옹이 2019.05.31 2,318 0
24811 새끼 고양이 27 쾌걸쑤야 2019.05.27 3,825 2
24810 모르는 것 2 쑥과마눌 2019.05.26 1,048 1
24809 오래 된 커피잔의 제작시기가 궁금해요 6 황도 2019.05.24 1,616 0
24808 입양하던날 찍은 사진으로 안시마의 초상을 그리다 6 도도/道導 2019.05.23 2,042 0
24807 물 안개가 피어오르는 아침 도도/道導 2019.05.22 701 0
24806 동네카페 지나가다 찍었는데 꽃이름 아시는 분~~ 6 개나리 2019.05.20 1,854 0
24805 82쿡의 지킴이 jasmine (자스민네)님 고인의 명복을 빕니.. 8 어부현종 2019.05.19 4,020 3
24804 아침 산책길에 동행해 주는 녀석들 12 도도/道導 2019.05.16 2,868 0
24803 [임실맛집]샹그릴라 5월의 푸르름을 담아..[전주 샹그릴라cc .. 1 요조마 2019.05.16 867 0
24802 제천,단양 금수산 13 wrtour 2019.05.15 858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