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Banner

제 목 : [뽐뿌 펌] 예언가류 甲 (부제:지금 우리나라는 어디쯤인가?)

| 조회수 : 1,581 | 추천수 : 3
작성일 : 2013-10-30 22:10:32


지금 우리는 어디쯤 있을까요..?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심심한동네
    '13.11.1 12:34 AM

    놀라운 통찰입니다ㅠㅠ 희망이 점점 안보이는거 같아서 힘들군요.

  • 2. 바람처럼
    '13.11.1 11:42 PM

    예전의 웃음조각*^^* 님이 맞으신가요?....... 무척 오랜만이네요. ^^
    ‘원글’에 올리신 말은 헨리 조지가 쓴 『진보와 빈곤』에 나오는 말로
    알고 있는데, 이 책을 사놓고 아직 읽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톨스토이의 『부활』1부 3장에도 헨리 조지에 대한 말이 나온 것으로
    보아 그 당시 톨스토이에게도 큰 영향을 끼친 인물로 보여요.
    이 분은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학교를 가지 못하는 대신, 독서를 통해
    지식의 세계를 쌓았고 국가의 ‘토지정책’에 혜안이 담긴 명저를 썼던
    모양입니다.

    ‘우국지사憂國之士’라는 말이 책속에만 있는 걸로 알고 있었는데 현재
    이 시대를 살아가면서 생각이 있는 분들이라면 모두 ‘우국지사’라고
    할 수 있겠지요. 현대는 정보통신의 발달로 7,80년대처럼 언론만 통제
    하면 만사였던 시대가 아닌데도, 현실을 바르게 인식하지 못하는 대중
    들이 너무 많아 보입니다.

    한편, 현실세계의 부당성을 알지만 자신의 안위나 각 가정을 짓누르고
    있는 경제 문제라든가 질병으로 인한 당면 문제에 급급하다 보면
    현실에 둔감해질 수밖에 없겠지요. 또 하나는 특히 대학생들이 ‘보수화’
    경향이 심각해져서 80년대와 같은 불의不義에 대한 의로움의 분노가
    현저히 약해진 현상은 확실하게 체감이 되네요.
    그렇지만 “경전과 역사를 통해 사물을 본다면..” 결국 정의가 제자리를
    찾아가리라고 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856 일본산 불매 스티커와 뺏지 신청 받아요. 1 인천자수정 2019.07.16 362 4
24855 일본산 불매 스티커 최종 시안입니다. 5 인천자수정 2019.07.16 414 0
24854 하얀 밥공기 찾고 있어요 2 무념무상 2019.07.16 732 0
24853 그냥 해 봤어요 4 2019.07.15 432 1
24852 일본산 불매 스티커 수정시안입니다. 27 인천자수정 2019.07.15 1,688 4
24851 일본산 불매 스티커입니다. 12 인천자수정 2019.07.15 710 4
24850 울 집 늦둥이....2 6 프리지아 2019.07.15 710 0
24849 친일 알려주는 책 드립니다. 마음씨 2019.07.15 293 1
24848 울 집 늦둥이입니다. 10 프리지아 2019.07.12 1,537 2
24847 제라늄 #랩소디 5 복남이네 2019.07.12 709 2
24846 마당견출신 '감자' 데뷔합니다~ 35 온살 2019.07.12 1,553 1
24845 파쇄기에 갈아버린돈 붙인 사진이에요. 38 실이랑 2019.07.11 18,160 0
24844 인당수의 심청이 4 도도/道導 2019.07.09 657 1
24843 화가의 지혜 10 도도/道導 2019.07.08 1,031 0
24842 해무 속의 수국 3 雲中月 2019.07.08 774 3
24841 자랑후원금 통장(행복만들기) 내역입니다 ( 3 ) 3 행복나눔미소 2019.07.08 941 3
24840 미미 ^^ 10 토리j 2019.07.06 1,380 1
24839 치주염걸려 임신한 길냥이 삼색이 소식 (제왕절개) 9 길냥이 2019.07.06 1,052 0
24838 좀벌레 1 철이댁 2019.07.04 597 0
24837 지키고 싶은 마음 4 도도/道導 2019.07.03 857 1
24836 양파 캐러멜라이징 - 슬로우쿠커로 3 쑥송편 2019.07.03 1,387 0
24835 조카의 웰시코기견 17 수니모 2019.07.02 2,060 0
24834 맥스 10 원원 2019.06.28 1,377 0
24833 우리 멍뭉이 심쿵.....!! 14 대충순이 2019.06.26 2,529 2
24832 호기심이 가득한 아이... 4 도도/道導 2019.06.22 1,868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