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추장네 냥이들 왔어요~

| 조회수 : 2,650 | 추천수 : 0
작성일 : 2013-09-27 14:03:55

제가 퇴근하면 금홍이는 제 다리 위에 앉아있길 좋아합니다.

저는 다리가 뻐근해질 때까지 금홍이를 앉혀두고

전면엔 TV, 왼쪽엔 노트북, 그리고 맥주 깡통을 몇 개 비우면서 저녁을 보내지요~^^

예전에 며칠분 모아놓은 건데 대충 이런 모양입니다. ㅎㅎㅎ


그런데 방해꾼이 생겼습니다. 새로 들어온 업둥이 금비아가씨는

이 모습이 영 눈꼴시러운가 봅니다. 몇 번 집적거리다 결국

금홍이 벌떡 일어나 서로 눈싸움+신경전을 벌이지요 ㅎㅎ 아 이놈의 인기(?)

 

1차전 상황입니다.

날아가는 듯 젖혀진 마징거 귀+ 서로 야려봄.

먼저 선빵날리는 금홍이.

못 참아!!!!!!!! 하며 머리끄덩이 잡는 금비.

그러나 결국 응징 당하는 금비 입니다. ㅋㅋ


그러나 이쯤에서 물러설 금비 아니고.

베드에 쉬러 가는 금홍이를 쫓아와 에반게리온 사도처럼 귀를 젖히고 야려(?)봅니다..

하지만.. 결과는 참담하게 36계 줄행랑으로 늘 끝납니다..ㅎㅎ

도망가는 뒷모습이 아주 날렵합니다..


저희 금비 많이 컸지요?

이갈이도 하고 더 뽀얘지고 더 통통해지고 더 귀여워졌습니다.

사고는 늘 금비가 치지만!!!

애교도 날이 갈수록 늘고, 뱃살도 늘고 있어요.

 


이상 추장네 집소식이었습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복숭아
    '13.9.27 3:55 PM

    요다 고양이가 많이 예뻐졌네요.
    발목을 보니 날씬하실것 같아서 조금 부럽네요.--;;

  • 추장
    '13.9.27 9:19 PM

    헉.. 절대 아닙니다.. 82쿡 분들하고 봉하마을도 다녀왔는데 그때 저 보신 분들은 진실을 아실거에요.. ㅠㅠ

  • 뮤즈82
    '13.9.27 10:49 PM

    추장님/ 물론 잘압니다..아주 날씬하다는거..ㅎㅎ
    봉하 마을에서의 님의 인상 잘 기억 하고 있답니다..^^*
    고양이들이 정말 귀여워요...ㅎㅎ

  • 2. 가브리엘라
    '13.9.27 10:01 PM

    저 그때 버스에서 뵀는데 복숭아님 말씀에 살짝 동조하고 갑니다~ ^^

  • 추장
    '13.9.27 10:08 PM

    가브리엘라님.. 으하하하하하하 -_-;
    저희 세 냥이들이 비웃는것 같아요..ㅠ

  • 3. 샤판
    '13.9.27 10:19 PM

    둘이 치고 받고 싸우는 장면이 너무 생생한데요 ㅎㅎ

    근데 격렬한 몸싸움이 왜이리 귀여운지
    둘다 넘 사랑스러워요

  • 추장
    '13.9.27 11:40 PM

    ㅎㅎㅎ 둘이서 맨날 치고 받고 싸워요.. 나름 치열한데 이쁘다 하고 넘기는거 아닌가 싶기도 한데
    그래도 날 좀 더 쌀쌀해지면 둘이 구루밍하고 안고 잘거라 믿습니다..ㅋ

  • 4. ocean7
    '13.9.27 10:30 PM

    금홍이 오랜만이네요 ? ^^
    그사이 새식구들 들이시고요
    금비라구요?
    참 이쁘게 생겼네요 ^^

  • 추장
    '13.9.27 11:40 PM

    금비 인물 좋아졌지용.. 처음 요다 같은 때랑 비교하면 ㅋㅋㅋ

  • 5. 녹차나무
    '13.9.28 6:20 PM

    ㅎㅎ 너무 웃기고 귀여워요 금비가 질투했나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178 하얀세상 도도/道導 2020.01.23 306 0
25177 맥스 4 원원 2020.01.22 476 0
25176 맥스야~구름아~~축하해주겠니? 7 김태선 2020.01.22 613 0
25175 눈 덮인 주목 2 도도/道導 2020.01.19 538 0
25174 눈 내리는 설천봉 4 도도/道導 2020.01.15 704 0
25173 꽈리라고 합니다. 10 심심한동네 2020.01.13 1,765 2
25172 울 집 늦둥이...4 2 프리지아 2020.01.13 1,764 1
25171 올해의 휘호 2 도도/道導 2020.01.12 485 0
25170 [강릉] 노란 아기고양이 가족이 되어주실 분(회복한 사진 첨부했.. 4 4749 2020.01.09 1,393 0
25169 보령이 10 구름 2020.01.07 1,280 1
25168 유기견 입양기~ 22 Sole0404 2020.01.05 2,921 1
25167 6개월 되어가는 노란 아기고양이 가족이 되어주실 분 8 4749 2020.01.05 1,732 1
25166 (시 리뷰) 한강, 그때 8 쑥과마눌 2020.01.03 785 3
25165 그래도 살아간다 12 수니모 2020.01.02 1,146 1
25164 감자) 새해 인사 드려요 12 온살 2020.01.02 1,263 3
25163 (새해엔 소설로, 1) 결말을 알면, 매 순간을 아낄 수 있다.. 8 쑥과마눌 2020.01.01 633 1
25162 삼가 새로운 한햬를 인사드립니다. 6 도도/道導 2020.01.01 393 0
25161 2019년 위시리스트를 킬하는 중입니다 10 쑥과마눌 2019.12.30 1,093 2
25160 송구영신 6 도도/道導 2019.12.29 503 0
25159 아름다운 울금 꽃 구경 해 보세요 3 울금구기자 2019.12.29 843 1
25158 내 마음을 내 것으로 만들어 갑니다. 6 쑥과마눌 2019.12.27 1,154 2
25157 우리는 세상에서 도도/道導 2019.12.27 459 1
25156 맥스 14 원원 2019.12.26 1,102 0
25155 Merry Christ mas~ 4 도도/道導 2019.12.23 1,248 0
25154 맥스 19 원원 2019.12.18 1,843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