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추장네 냥이들 왔어요~

| 조회수 : 2,731 | 추천수 : 0
작성일 : 2013-09-27 14:03:55

제가 퇴근하면 금홍이는 제 다리 위에 앉아있길 좋아합니다.

저는 다리가 뻐근해질 때까지 금홍이를 앉혀두고

전면엔 TV, 왼쪽엔 노트북, 그리고 맥주 깡통을 몇 개 비우면서 저녁을 보내지요~^^

예전에 며칠분 모아놓은 건데 대충 이런 모양입니다. ㅎㅎㅎ


그런데 방해꾼이 생겼습니다. 새로 들어온 업둥이 금비아가씨는

이 모습이 영 눈꼴시러운가 봅니다. 몇 번 집적거리다 결국

금홍이 벌떡 일어나 서로 눈싸움+신경전을 벌이지요 ㅎㅎ 아 이놈의 인기(?)

 

1차전 상황입니다.

날아가는 듯 젖혀진 마징거 귀+ 서로 야려봄.

먼저 선빵날리는 금홍이.

못 참아!!!!!!!! 하며 머리끄덩이 잡는 금비.

그러나 결국 응징 당하는 금비 입니다. ㅋㅋ


그러나 이쯤에서 물러설 금비 아니고.

베드에 쉬러 가는 금홍이를 쫓아와 에반게리온 사도처럼 귀를 젖히고 야려(?)봅니다..

하지만.. 결과는 참담하게 36계 줄행랑으로 늘 끝납니다..ㅎㅎ

도망가는 뒷모습이 아주 날렵합니다..


저희 금비 많이 컸지요?

이갈이도 하고 더 뽀얘지고 더 통통해지고 더 귀여워졌습니다.

사고는 늘 금비가 치지만!!!

애교도 날이 갈수록 늘고, 뱃살도 늘고 있어요.

 


이상 추장네 집소식이었습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복숭아
    '13.9.27 3:55 PM

    요다 고양이가 많이 예뻐졌네요.
    발목을 보니 날씬하실것 같아서 조금 부럽네요.--;;

  • 추장
    '13.9.27 9:19 PM

    헉.. 절대 아닙니다.. 82쿡 분들하고 봉하마을도 다녀왔는데 그때 저 보신 분들은 진실을 아실거에요.. ㅠㅠ

  • 뮤즈82
    '13.9.27 10:49 PM

    추장님/ 물론 잘압니다..아주 날씬하다는거..ㅎㅎ
    봉하 마을에서의 님의 인상 잘 기억 하고 있답니다..^^*
    고양이들이 정말 귀여워요...ㅎㅎ

  • 2. 가브리엘라
    '13.9.27 10:01 PM

    저 그때 버스에서 뵀는데 복숭아님 말씀에 살짝 동조하고 갑니다~ ^^

  • 추장
    '13.9.27 10:08 PM

    가브리엘라님.. 으하하하하하하 -_-;
    저희 세 냥이들이 비웃는것 같아요..ㅠ

  • 3. 샤판
    '13.9.27 10:19 PM

    둘이 치고 받고 싸우는 장면이 너무 생생한데요 ㅎㅎ

    근데 격렬한 몸싸움이 왜이리 귀여운지
    둘다 넘 사랑스러워요

  • 추장
    '13.9.27 11:40 PM

    ㅎㅎㅎ 둘이서 맨날 치고 받고 싸워요.. 나름 치열한데 이쁘다 하고 넘기는거 아닌가 싶기도 한데
    그래도 날 좀 더 쌀쌀해지면 둘이 구루밍하고 안고 잘거라 믿습니다..ㅋ

  • 4. ocean7
    '13.9.27 10:30 PM

    금홍이 오랜만이네요 ? ^^
    그사이 새식구들 들이시고요
    금비라구요?
    참 이쁘게 생겼네요 ^^

  • 추장
    '13.9.27 11:40 PM

    금비 인물 좋아졌지용.. 처음 요다 같은 때랑 비교하면 ㅋㅋㅋ

  • 5. 녹차나무
    '13.9.28 6:20 PM

    ㅎㅎ 너무 웃기고 귀여워요 금비가 질투했나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790 응원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4 도도/道導 2021.06.19 247 0
25789 인형 드레스 2 Juliana7 2021.06.18 196 0
25788 새끼 고양이입니다 1 ahskatns 2021.06.18 372 0
25787 민폐가 되어 가는 듯 19 도도/道導 2021.06.17 613 0
25786 콰당 ㅋㅋ 울 골댕이 넘 웃겨요 2 케세이 2021.06.15 668 0
25785 인형 모시 저고리치마. 4 Juliana7 2021.06.14 442 0
25784 검단산에서 미사리 & 팔당댐 두물머리 3 wrtour 2021.06.14 419 1
25783 가르침을 받지 못하면 10 도도/道導 2021.06.14 407 0
25782 아파트 건설 분진소음 거리 봐주세요 ㅠㅠ 샤랄 2021.06.14 215 0
25781 만 21살된 울 냥이 생일 축해 해주세요... 35 행복하다지금 2021.06.13 1,852 0
25780 브루노 발터와 베토벤 5번 1 관음자비 2021.06.13 262 0
25779 내 머릿속의 빈공간 도도/道導 2021.06.13 172 0
25778 찻집에서 휴식을 4 도도/道導 2021.06.11 562 0
25777 블랙 말티푸- 프리 인사드려요 18 쾌걸쑤야 2021.06.10 1,316 1
25776 크로셰 레이스 입니다. 4 Juliana7 2021.06.09 672 1
25775 안전한 길 도도/道導 2021.06.08 370 0
25774 아기 양이들 2 쮸비 2021.06.03 1,593 0
25773 민들레 영토 2 도도/道導 2021.06.02 918 0
25772 하얀 앵두 4 도도/道導 2021.05.31 906 0
25771 잊혀져 가는 존재 4 도도/道導 2021.05.28 1,188 0
25770 수궁의 봄 [신축년 어느 봄날 임실맛집 수궁반점에서] 4 요조마 2021.05.27 2,391 0
25769 여름이라 화이트 패션^^ 4 Juliana7 2021.05.27 1,345 0
25768 수경재배의 즐거움 (감자) 1 은구름 2021.05.24 1,055 0
25767 태양군 마지막 소식입니다(혐오사진 있습니다) 28 테디베어 2021.05.24 2,445 0
25766 등을 돌린 이유? 2 도도/道導 2021.05.22 981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