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정기 예금, 적금 관련 질문입니다. 고수님들 답변 부탁드려요~!

재테크 하수 | 조회수 : 2,964
작성일 : 2013-01-05 08:32:09

항상 82에서 많은 도움을 받고 있는 새내기 주부입니다~!

새해들어서 정기 예금이나 적금상품에 가입 하려고, 82 게시판을 검색해 보았는데요..

관심 가는 방법이 한달에 한번씩 12개의 통장을 만들어, 다달이 만기되게 운용하는 방법인데요..

제가 그게 잘 이해가 안되서요..(이게 풍차돌리기 인가요???)

혹시 예를 들어 설명해 주실분 있으실까해서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한달에 150만원 정도 저축할 예정이구요..

150씩 풍차돌리기 방식으로 저축 하려면 어떻게 해야하는지 해서요..

그리고 일년후 한달에 한번씩 만기가 돌아오면, 그 후에 같은 방법으로 하면 된다고 설명해놓은 글이 있던데

어떻게 같은 방법으로 하는지도.. 잘 이해가 안 가네요..--;;;

 

혹시 잘 알고 계신분 설명좀 부탁드려요~!--;;;

미리 감사드립니다~

IP : 180.69.xxx.2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3.1.5 8:39 AM (58.240.xxx.250)

    그 풍차돌리기 좀 상업적인 냄새가...
    알고 보니, 한 일반인이 책내면서 주장한 이론(?)이더군요.

    풍차돌리기의 유일한 장점은 중도해지시 유리하다는 거겠지요.

    그런데, 만약 중도해지할 이유가 없다면, 굳이 적금보다 이율 낮은 예금을 하는 풍차돌리기는 별 장점이 없을 듯 싶은데요.

    중도에 해지하실 일 없으시면, 그냥 적금 드세요.
    비과세나 세금우대 상품으로요.

  • 2. ..
    '13.1.5 8:46 AM (175.116.xxx.107)

    12개통장은 적은돈으로 저금하는습관들이고 적은돈으로 적은목돈만드는 재미를 위해선 좋은방법인것같아요.. 근데 150만원씩 적금들 여유있으신분께는 안맞는방법인듯...저도 이달부터 2만원씩 들어갑니다

  • 3. ^^
    '13.1.5 8:48 AM (175.113.xxx.117)

    긴급자금이 필요할때 유리하다..
    금리 인상이 예상되는 시점이라면 낮은 이율에 1년씩 묶일 필요가 없다. 요 정도??

    그리고 1년이 지나면 매달 만기가 돌아오니 돈 늘리는 재미를 느낀다는데... 사실 요건 돈을 써버릴 유혹도 강해지니 패스.

    노력 대비 효과는 잘 모르셌어요

  • 4. ...
    '13.1.5 9:23 AM (182.210.xxx.14)

    다달이 만기되는 재미는 있겠지만 솔직히 노력대비 이익이 많지 않고 귀찮지 않나요?
    백+오십 이렇게 통장 분리해서 적금하시고, 추가이율 받을수 있는방법 은행과 상담하셔서 최대한 받을수 있게 조건 만드세요. 그리고 만기되면 이자까지 전부 복리예금으로 돌리시고, 다시 새로운 적금 시작...1년씩...
    그래도 풍차돌리기식 예금 하고싶으시면 '모네타'라는 사이트 들어가서 보세요, 거기 자세히 설명 있어요..그외에도 재테크정보 많고, 남들 가계부도 볼수 있고 그런사이트예요

  • 5. 여유자금이라면
    '13.1.5 9:44 AM (112.184.xxx.53)

    이율이 오르지 않는 요즘은 적금이 좀 낫다고 보이는데요?^^

  • 6. 핫뮤지션
    '13.1.5 9:49 AM (222.98.xxx.193)

    저금리가 지속될 가능성이 있는 상황에서는 저축하는 건 기본이지만, 더 기본은 쓰는 방법을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합니다.
    1년에 목돈이 들어갈 만한 것들이 무엇이 있을까를 사전에 리스트를 만들어서 그것을 나누는 방법이지요.
    사실 저축하면서 큰 돈이 들어가면 어떤 걸 깰까? 라는 생각을 하는 순간 금리가 아주 높아도 돈을 모을 방법이 없다는 것이지요.
    즉 쓰는 방법을 어떻게 나눠서 쓰게끔 하냐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년 중 큰 돈이 들어가는 것은 대략, 재산세, 자동차 보험료, 뜻하지 않은 사고... 등등 많겠죠.
    만약 자동차 보험이 년에 100만원 들어간다 치면, 매월 월급 받은 것 중 보험료 명목으로 통장을 만들어서 거기에 년 중 차곡 차곡 1달에 84,000원씩 이체 시켜 놓는 거죠. 그렇게 큰 돈이 들어가는 명목별로 통장을 그 갯수별로 만들어 거기에 이체 시켜 놓으면, 중간에 목돈이 들어가더라도 예금을 깨지 않아도 되는 상황이 되는 거죠.

    저는 중간에 6개월 쉴 때가 있었는데, 그 때 재산세, 자동차 보험 등 큰 돈 들어 갈 경우가 있었는데, 아무런 무리 없이 지나갔습니다.

    예금이나 적금은 돈을 마련하는데 목적이 있는 것이지, 중간에 깨는 게 목적은 아닙니다. 아무리 부득이한 상황이 있다하더라도, 돈을 모으려면, 사전에 계획하고, 예방을 해야 하는 것입니다. 그게 중요한 거지요.

    큰 돈 모으세요.....

  • 7. 물고기
    '13.1.5 1:34 PM (220.93.xxx.191)

    그냥 풍차돌리기 설명만 할께요
    2013년1월에 150을 일년예금을들어요.
    또,2,3,4,5,6,7,8,9,10,11,12월에도 똑같이들어요.
    (되도록 같은 은행이편하지만 이율따라 바꿀수있죠)
    2014년 1월에 작년만기 예금을 타면서
    새로150+예금이자+예금원금 을 다같이 또 예금
    2,3,4,5~12월 같은 방법으로 계속합니다.
    1년후 300+이자 2년후450+이자 이렇게 계속
    불려가며 이자도 늘어나겠죠
    5~6년지나 갑자기 목돈이 필요할때 그달 만기 예금을 쓸수있고 나머지는 남아있으니 전체 해약을
    안할수있다는 장점이 있어요

  • 8. 감사합니다~~
    '13.1.5 3:27 PM (211.234.xxx.86)

    와~~이렇게많은 댓글이..선배님들 감사합니다~^^열심히공부해서 부자되야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2753 연예인 학폭 미투. 저도 중학교 동창 있어요 1 닉네임이뭐꼬.. 21:52:53 226
1432752 맥북 쓰시는 분들께 질문요~ ㅇㅇ 21:52:27 11
1432751 주식 강연회나 부동산세미나 가보신분 궁금 21:49:36 31
1432750 기숙학원에서 나왔어요 .. 21:46:56 211
1432749 주현미씨는 예전과 거의 다름이 없네요. ㅇㅇ 21:45:37 196
1432748 NC 백화점이 예전 뉴코아백화점이랑 똑같은건가요? 4 ㅎㅇ 21:43:29 219
1432747 마트에서 가마솥을 사왔어요 2 밥밥 21:43:03 208
1432746 프로듀스 보시나요 3 101 21:41:51 150
1432745 가까운 미래에 가정용 로봇 많이 발전할까요? 3 ㅇㅇ 21:39:33 113
1432744 부부관계... 다 참고 사시나요? 9 ... 21:38:15 1,161
1432743 경찰서 고발(기타 공공기관에 신고 등)이런거 100% 만사형통은.. Mosukr.. 21:36:56 65
1432742 대구대가리? 라는 음식아세요?? 7 ㅇㅇ 21:36:36 174
1432741 병문안 안오는게 그렇게도 슬플 일인가요? 3 ... 21:36:05 415
1432740 학교 폭력 가해자로 논란중인 그룹 잔나비 만행 총 정리본.jpg.. 2 333222.. 21:35:20 742
1432739 남편 입원하면 거기서 주무시나요 1 입원 21:34:12 347
1432738 지금 부동산 시장이 어떤 건가요? 4 순심이 21:30:51 587
1432737 보일러 잘 아시는 분 ㅠㅠ 4 happy 21:25:30 192
1432736 집에 있으면 진짜 계속 처먹게 되네요 ㅋ 8 크크섬 21:19:48 1,029
1432735 종아리 쥐는 왜 나나요 ㅜㅜ 5 ... 21:17:42 678
1432734 미역국 끓일때 참기름 안넣어도 되나요?? 6 ㅇㅇ 21:10:56 631
1432733 여럿집이 모여서 놀았을때 비용청구? 10 이런경우 21:10:44 829
1432732 면접용 가방 둘중 어떤게 더 낫나요 4 면접용 21:04:34 311
1432731 어린이 치아파절 치료중 유학가면요 1 .. 21:02:57 140
1432730 남편 밤새 옆구리 극심 통증으로 119응급실갔는데 원인을 못찾아.. 25 아이셋맘 21:00:01 3,348
1432729 자스민님이 돌아가셨군요 2 애도 20:59:46 2,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