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82쿡님들 행복한 추석 맞이하세요*^^*

| 조회수 : 3,490 | 추천수 : 308
작성일 : 2008-09-13 18:28:17

풍요로운 추석 더도말고 들도말고 한가위만 같아라~....♡











♡~풍요로운 추석 더도말고 들도말고 한가위만 같아라~♡







즐거운 명절 추석. 고향길 편안히 잘 다녀오시고


   .*"'"*. 보름달
   * ^o^ * 처럼~
   '*.,.*'    /)/)
예쁘고행복(^-^)한   추석보내세요~

즐거운 고향길   해피추석~~~~♬
  ┏┯(^0^)ノ
┏┛ㅁ┗♬♩♪
┗⊙━━⊙♡┛=3




추석(秋夕: 한가위)은 음력으로 8월 15일 입니다.
설, 한식, 단오와 함께 우리 민족의
4대명절로 그중에서도 가장 큰 명절이죠.

추석이란 명칭은 글자그대로
달 밝은 가을밤이란 뜻으로
연중 8월 보름달의 달빛이
가장 좋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입니다.





원하는 만큼..마음대로 가져가셔서
넉넉한 추석명절 준비하세요~ㅎㅎ

(드래그 & 마우스로 마구 클릭해보세요)





아름다운님..
고향 말만 들어도 가슴 설레이는 곳

보고픈 사람이 있다는건
그리운 사람이 있다는건
아직 그대의 가슴에
사랑이 남아 있다는 것입니다

이맘때면 더욱 그리움이 잦아드는 곳
많은 추억이 서린 곳 맑고 깨끗했던 시절을 보낸 곳
바로 엄마품같이 포근한 고향이란 생각이듭니다

다른해보다 연휴도 짧고,
경제도 어렵고 물가는 치솟고
온 종일 많은 일로 생각다 보니
하루가 언제 가는지  그져 마음만 무겁내요

고향길 안전 운행하시고~
부모님께는 효도하시고~
조상님께는 감사의 인사를 드리는
아름답고 즐거우신 고향길이 되시길 바랍니다.

돌아오실때엔 알찬 가을을 한아름
안고 오셔서 이 공간에도 고향내음
조금만 내려놓으시구요..




82쿡님들
그간 관심과 배려 감사드리며...
즐거운 고향길 잘 다녀오시길 바랍니다

2008년 9월13일 (음력 8월 14일)
카루소 올림
            

달님께 소원 빌어요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짠골뱅이
    '08.9.13 9:33 PM

    카루소님도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 처럼만 같으세요 ^^::
    모든 82쿡 회원님들과 그 가족분 모두, 더불어 그 주위분들~
    즐거운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항상 건강 하시고 행복 하세요 ^^::

  • 2. 자연맘
    '08.9.14 2:48 AM

    카루소님 덕분에 부~자 되어서 갑니다. ^^
    즐거운 추석 명절 보내세요.

  • 3. nayona
    '08.9.14 8:12 AM

    종일 누워서 떡먹기를 체험하고 있는 나...
    전 아파서 종일 겔겔거리고 있어야하니 괴롭군요.^^;;
    한가위 모두들 카루소님의 음악으로 흥겨움이 더 하시길....
    저도 카루소님의 음악으로 아침마다 마음을 북돋우며 시작합니다...

  • 4. 태화맘
    '08.9.14 10:00 AM

    아휴~~ 카루소님은 우리에게 행복을 주는 행복천사이십니다~~~

    혼자서 명절 음식 다 준비하고..... 주위에 사는 형님들은 사업한답시고 다들 자기 집에서 상 차린다고..

    늦게야 오셔서... 속으로 화가 나고... 짜증이 나기도 했는데...

    또 ...

    에이... 그래도 암두 안오는 명절 보다는 손님 오는 명절이 더 좋지 하면서 위로하면서...

    암튼 명절이 지나갔네요~~~

    맘이 부자다 하고 생각하면서 오늘도 넘어갑니다~~~

  • 5. gondre
    '08.9.14 1:28 PM

    ㅋㅋㅋㅋ

    카루소님도 즐거운 추석~

  • 6. 카루소
    '08.9.14 8:56 PM

    짠골뱅이님, 자연맘님, nayona님, 태화맘님, gondre님!! 해피 추석요!!

    감사합니다.*^^*

  • 7. teamolady
    '08.9.14 10:11 PM

    우ㅡㅡㅡ아....

    해피..우리딸아인... ""레미""""

    해피 .. 레미..

    너무 귀엽습니다..

  • 8. 카루소
    '08.9.15 1:14 AM

    teamolady님!! 감사합니다.*^^*

  • 9. 소꿉칭구.무주심
    '08.9.15 6:48 AM

    카루소님...보름달 보셨어요?

    아쉽게도 비가 조금씩 내리더니..
    어제 왼종일 보름달구경 못했습니다~ ㅎㅎ..

    비록 추석날에는 보름달을 보지 못했지만
    추석날 못 온 미안함으로
    오늘저녁은 몇배나 더 풍성한 기운으로
    휘영청 떠 오를지 모르니까요..

    제가드리는 여유가득담은 차 한잔드시고 ...
    고운 하루 되세요~

  • 10. 토마토
    '08.9.15 9:51 AM

    카루소님 덕분으로 하루가 행복할것 같습니다 카루소님도 행복하세요

  • 11. 카루소
    '08.9.15 10:23 AM

    소꿉칭구.무주심님!! 전 봤는데~ㅋ

    소꿉칭구.무주심님, 토마토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898 마음이 편안한 시간 도도/道導 2021.10.23 132 0
25897 짐이 되는 때 2 도도/道導 2021.10.17 560 0
25896 노년(연)의 입 맞춤 4 도도/道導 2021.10.16 736 0
25895 아트웨어 인형 코트 6 Juliana7 2021.10.14 717 0
25894 귀찮아 집니다. 2 도도/道導 2021.10.14 577 0
25893 흥미로운 일 도도/道導 2021.10.12 471 0
25892 변함이 없는 자태 2 도도/道導 2021.10.11 669 0
25891 47키로~현재67키로 1 별바라기 2021.10.09 2,217 0
25890 아쉬움과 희망 2 도도/道導 2021.10.08 383 0
25889 인형 한복 강의를 마치고 9 Juliana7 2021.10.07 815 0
25888 돌 맞을 것 같습니다. 14 도도/道導 2021.10.07 1,477 0
25887 파시를 꿈꾸며 도도/道導 2021.10.06 345 0
25886 가을 母子 2 도도/道導 2021.10.05 611 0
25885 잡아두고 싶은 마음 도도/道導 2021.10.04 387 0
25884 가을의 향기에 빠지다 4 도도/道導 2021.10.02 607 0
25883 일렁이는 가을 도도/道導 2021.10.01 395 0
25882 하나가 된 다는 것은 4 도도/道導 2021.09.30 422 0
25881 가꾸어야 할 것 2 도도/道導 2021.09.29 448 0
25880 새벽의 음주 항해 2 도도/道導 2021.09.28 591 0
25879 어제(일) 한강의 가을 5 wrtour 2021.09.27 736 0
25878 함께 살아가는 세상 2 도도/道導 2021.09.27 345 0
25877 힘찬 출발 2 도도/道導 2021.09.25 426 0
25876 미니 보자기^^ 2017 6 Juliana7 2021.09.24 1,038 0
25875 조용해 졌습니다. 2 도도/道導 2021.09.23 666 0
25874 추석 석양으로 가을이 깊어 갑니다. 2 도도/道導 2021.09.22 53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