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식당에가보니

외식의 즐거운 추억, 쓰라린 경험을 진솔하게 털어놓기

제 목 : 예술의전당 앞 이탈리안 라비따

| 조회수 : 5,467 | 추천수 : 0
작성일 : 2012-11-29 11:17:23

분위기 좋고 나름 괜찮다고 해서 갔던곳인데 오히려 봉변 당하고 왔어요...

예술의 전당 앞이 넘 붐비어서.... 차를 가져 가지만...주차할수 있는지 알고 가고 싶어서

전화 했는데....식당 여사장님....가르쳐 준곳으로 들어갔더니...

발렛 파킹사인만 있고....사람은 나오지도 않고....거기가 주유소와 붙어 있어서..

주유소 사람들은 차빼라 난리인고....

한잠후 발렛 하시는 아저씨 오시더니....신경질 내시면서...저 쪽 앞으로 와야 차를 발렛 해줄수 있다고

이차는 발렛 못해준다고 내리던 사람 갑자기 차문이 닫혀..다리 찍힐뻔했음.....놀라운적석쪽으로 넘어지다 시피

도로 착석했네요.

넘 어의가 없어 식당에 전화해 사장님 나와 보시라고 하니..

젊은 남자 종업원 나와선...하는 말이.....기분 나쁘셔도 식사는 하시고 가실꺼죠?

이럼서....

내가 이기분에 음식을 먹겠냐고 하니...뒤돌아 가면서 미친년, 미친 xx  태어나서 첨 들어보는 쌍욕들을 내뱃고 가더이다...

황당. 기가막혀 식당에서 만나기로 한 남편 보고 발렛 파킹쪽으로 오라하고

나중에 남편오고 나서...발렛 하시는 아저씨 180 도 바뀌어서....

사장님 죄송합니다 하고... 여자 혼자 있었다고 깔본건지,....

식장 여주인 나와 "니들이 저런 수준 낮은 사람(발렛하시는분 일커르는말) 이랑 말싸움해서 얻는게 뭐냐 ?"....그냥 조용히 넘어 가라는 식이고....완전 어의 없음....사장이면 종업원 관리, 발렛파킹도 자기 식당위해 쓰는거면 교육 똑바로

해야 하는거 아닌가요? 본인이 나와서 죄송합니다 손님..기분 푸세요..해도 밥을 먹을까 말까인데..

기가막혀서....예약이고 저녁이고 뭐고....남편이 항의해 주고....

전 욕 한마디 못해주고 남편한테 끓려 나왔네요...

-----------------------------------------------------------------------

위 내용은  신혼인 제 친구가 당한 이야기를 간추려 올려 봅니다....

(원본은 읽는 저도 치가 떨려서 한동안 일이 손에 안잡히더라고요)

저도 몇번 가 보았지만...갈때 마다 느낀건..좀 싼 음식 시키면 서비스 엉망이고 물한잔 더 달라고 해도 십분 이상

걸리고 했는데.....아마도 이 식당 내력인것 같습니다.

분위기 좋고 여사장님이 예술도 하시는 분이라 좋다 생각했는데.....

제 친한 친구가 이런 험한 꼴 당하고 한동안 신경 안정 치료 받았다는 이야기 들으니

넘 어의가 없어서요.... 사장이라는분 욕한 종업원 데리고 나와 사과 부터 시켰어야 하는거 아닌가요?

아님 대신 사과를 하던가? 이런 뻔뻔한 식당 주인 이야기는 첨 들어봅니다.

혹시 다른 82쿡님들은 이 라비따 레스토랑에서 격으신 나쁜 경험들은 없으신가요???

제가 직접 당한 일은 아니지만....ㅠㅠ 앞으론 이 레스토랑 안갈려고요.......

내가 첨부터 음식 주문하고 서비스를 한가지를 보더라도 알아 봤어야 했는데..

그동안 몇번가서 먹은 식비 아까운 생각까지 드네요.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독수리오남매
    '12.11.30 3:27 PM

    무슨 그런 이상한 식당이~~

  • 2. 엄마밥
    '12.11.30 10:55 PM

    무슨 그런 천박한 식당이~~~~
    몹쓸데구만요.

  • 3. 하트쿠키
    '12.12.2 10:47 PM

    헐~무서운 식당이네요
    참고 할게요 예술의 전당 쪽에 잘가는데 정보 감사해요

  • 4. 다아시부인
    '12.12.5 9:33 PM

    이 정도면 자게에 올려서 두루 알게해야할 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965 대학로 원츄(스페인 전통 츄러스)~ 강추해요 5 황선희 2012.12.31 5,818 0
4964 슬로우코치 앤 트리 청담점 (사진없이 이야기만 ^^) 1 자임 2012.12.28 4,021 0
4963 일산 맛난 수제케익과커피집 4 Gyuna 2012.12.26 7,555 0
4962 팥칼국수 4 아줌마 2012.12.25 6,086 0
4961 분당 일식집 추천해주세요 6 연이 2012.12.21 7,842 0
4960 성남-수육국밥 맛 좋아!! 까릉까꿍 2012.12.20 4,140 0
4959 삼성 보노보노 비추에요! 1 두아이맘 2012.12.19 4,954 0
4958 인천홈플러스1번가 4 허은숙 2012.12.16 3,470 0
4957 용산구 남영동_순대국밥,갓지은밥집,나가사끼짬뽕 3 선아람 2012.12.15 6,612 0
4956 청주맛집 총정리 16 졸린달마 2012.12.15 57,013 0
4955 군포 시골집 2 햇님이반짝 2012.12.14 5,311 0
4954 청주 시골길 낙지볶음 1 졸린달마 2012.12.12 5,877 0
4953 급 질문합니다 1 일산딸기네 2012.12.12 2,649 0
4952 전주 옛* 막걸리집을 다녀와서... 4 지니셀리맘 2012.12.10 6,322 1
4951 명동에서 모임하는데... 5 에이프릴 2012.12.09 5,666 0
4950 삼성동 bless bloom 빵집 2 정이 2012.12.09 4,704 0
4949 리버 사이드 호텔 "더 가든 키친" 7 한나푸르나 2012.12.07 7,495 0
4948 전주에 유명한 막걸리집 추천해주세요. 10 지니셀리맘 2012.12.05 6,874 0
4947 서울 한남동 빵집 소개> 한남동 30-1 1층 artisan bakers (.. 10 에딩거 2012.12.03 7,505 0
4946 삼성역 근처 맛집요~ 5 suhey 2012.11.30 6,405 0
4945 예술의전당 앞 이탈리안 라비따 4 Stella5 2012.11.29 5,467 0
4944 신논현역 근처 2차갈곳 소개부탁드려요. 3 수수맘 2012.11.28 3,027 0
4943 광화문 함박스테이크 맛집 'time' 24 saint 2012.11.26 18,223 2
4942 양재역근처중국집 3 yakiko 2012.11.26 5,515 0
4941 송파구청 근처에 있는 맛있는 집 알려주세요 4 올챙이 2012.11.21 6,04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