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개편이전의 자유게시판으로 열람만 가능합니다.

제 목 : 저는 청바지 사는 걸로 스트레스를 푸는 것 같아요

.. | 조회수 : 9,429
작성일 : 2011-08-21 11:54:03
어렸을 때부터 다리가 짧고 많이 휘어서 그게 큰 스트레스엿어요
치마도 교복 말고는 입어보질 못했고요...
그냥 제 자신에 대한 신체이미지가 너무 않좋지요..

언제 부턴가 그나마 청바지 입었을 때가 제일 이뻐 보이더라구요
그래서 하나씩 하나씩 사모으기 시작한게 갯수를 한번 세어보니 30개가 넘어요
정리해서 아름다운 가게 다 보내고
오늘 또 인터넷 쇼핑몰 기웃기웃하고 잇어요 이것도 병이지 병이야...하면서요...
비싼 건 또 안사요 다 만원 안팎짜리들...

거울을 보기가 싫고 다리는 더욱 보기 싫고...
사람들이 제 다리만 쳐다보고 있는 것 같고...
심할 때는 휠체어에 앉아있는 사람이 부러울 때도 있었어요
(벌 받을 생각인 거 잘 알아요 근데 그만큼 제 다리가 싫었어요)

신체 이미지가 나쁜 분들 어떻게 극복 하셨나요?
그냥 나이가 많이 들어 할머니가 되면 저절로 없어질까요?

IP : 59.9.xxx.212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8.21 11:57 AM (119.192.xxx.98)

    휜다리..어릴적에 어머니가 많이 업으셨나봐요..요즘 교정기도 있던데요. 아님, 수술도 하구요.

  • 2. ...
    '11.8.21 11:59 AM (116.37.xxx.214)

    저도 오다리...
    아주 심한 편인데
    그냥 입고 싶은 것 다 입어요.
    의외로 짧은 바지나 치마가 잘 어울리기도 하더라고요.

  • 3.
    '11.8.21 12:01 PM (125.186.xxx.132)

    교정 해보세요.소녀시대 윤아도 엄청 심했는데 많이 좋아졌더라구요

  • 4. ...
    '11.8.21 12:03 PM (110.14.xxx.164)

    할머니도. 휘었다고 신경 쓰시던걸요. 할머니도 여자인듯....
    전 휘진 않았는데. 코끼리 다리라....청바지. 주로 입어요
    근데. 오다리. 젊을때. 교정되던데요

  • 5. ..
    '11.8.21 12:03 PM (175.112.xxx.126)

    저는 종아리에 엄청 심한 화상 흉터가 있어서 오히려 님같은 분들이 부러운데요.... ㅠㅠ
    평생 반바지는 꿈도 못꾸고 수영장도 안가요.
    40대가 되어서도 극복 못하고 있네요..

  • 6. ..
    '11.8.21 12:05 PM (112.151.xxx.37)

    청바지 사는 자체는 그리 나쁘지 않다고 생각해요.
    그걸로 기분이 좋아진다면...앞으로도 계속 사세요.
    이왕이면 싼거말고 ..비싼 것도 지르시구요.
    전 결혼후에 남편을 통해서 그게 해소된 것 같아요.
    맨날 이쁘다고 진심어리게 말해주니깐..스스로 쇄뇌가 되어서는
    어느 순간부터 신경쓰지 않게 되더군요.
    (물론,십수년지나서는 남편의 진심이 아니라 배려)였다는걸
    알게되었지만요

  • 드림맘
    '11.10.28 3:39 PM (112.151.xxx.112)

    남편분 짱 !
    아내의 슬픔을 알고 극복하게 까지 하시니 심히 부러워요^^

  • 7. 그래도
    '11.8.21 12:08 PM (61.109.xxx.10)

    청바지를 입으실수있는게 어디예요?

    전 너무 다리가 굵어서 청바지조차 못입어요. ㅠ.ㅠ

  • 8. ...
    '11.8.21 12:08 PM (116.37.xxx.214)

    교정 어디에서 받으면 좋을까요?
    다리 다 펴면 종아리 아래가 엄청 길어질 가능성이 있는데..
    잘 하는 곳 아시는 분 안계신가요?

  • 9. 저 아는사람..
    '11.8.21 12:26 PM (211.196.xxx.222)

    무지 날씬한데 청바지 입으면 어딘가 어색 했어요..
    얼굴도 이쁜데..
    알고 보니 오다리 였더라구요
    경락 3번 받은후 봤는데 많이 교정 되었더라구요 신기했어요..
    휜다리교정.. 요렇게 써있는 경락하는곳이요..

  • 10. 드림맘
    '11.10.28 3:38 PM (112.151.xxx.112)

    저도 말라서 수영장, 사우나 절대 안가요
    그냥 옷 많이 입고 있는게 제일 좋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86862 작용 반작용의 법칙 1 5세 2011/08/21 3,002
686861 비가 엄청 왔지만 작년여름보다 나은거같아요. 12 . 2011/08/21 10,227
686860 그것이알고싶다-9년전 엄마의 살인범을 공개수배합니다. 보셨어요? 6 맑음 2011/08/21 22,352
686859 저는 청바지 사는 걸로 스트레스를 푸는 것 같아요 9 .. 2011/08/21 9,429
686858 결혼상대자가 크론병이라면 결혼 말려야 하는거겠죠? 11 ..... 2011/08/21 32,350
686857 ^^ 4 전기밥솥^^.. 2011/08/21 3,554
686856 같은 수익률이면 오피스텔 vs 빌라중 무엇이 낫나요? 2 ㅇㅇ 2011/08/21 7,819
686855 오잔디..이미지 정치인의 마지막이었으면 좋겠네요 3 ddd 2011/08/21 4,023
686854 지난 서울시장 투표율 얼마였죠?? 2 .. 2011/08/21 3,017
686853 소바랑 어울리는 음식 뭐가 있을까요? 6 상차림 2011/08/21 4,533
686852 미국인 남편 학비 지원해 주나요 일반적으로 12 궁금 2011/08/21 13,278
686851 초등학교 개학이 언제인가요? 8 !! 2011/08/21 4,521
686850 컴 질문입니다.컴퓨터에 재생해도 소리가 안나와요.애들 교육방송 봐야하는데 2 소리 2011/08/21 2,482
686849 노동법 이라면 어떤걸 말하나요? 연말정산 이런거 말인가요? 1 법관련 2011/08/21 1,927
686848 파란 블로그에서 사진 못가져오나요? 1 사진 2011/08/21 2,558
686847 헉 이건 또??? - - 가수 임재범 씨 폭행 혐의 피소 24 의문점 2011/08/21 34,411
686846 중딩딸이 얼굴 근육이 떨린답니다 2 중딩맘 2011/08/21 6,126
686845 짝프로 돌싱9기에 나온 남자1호가 하는 네이버카페에 가보니 4 미친넘도 가.. 2011/08/21 11,863
686844 홍합 말린거 있는데요.이걸로 뭘 해야하나요? 7 말린홍합 2011/08/21 6,113
686843 생후 4개월 여아 9.5kg 4 ........ 2011/08/21 6,368
686842 오세푼이 인터뷰 전문 보신분 계세요? 7 의문점 2011/08/21 5,274
686841 불고기브라더스 정말 최악중에 최악이네요. 12 ... 2011/08/21 19,811
686840 방사능) 8월21(일) 방사능 수치 측정, 뜨아악! 428 nSv/h 3 연두 2011/08/21 5,380
686839 IP차단당해서 놀랐어요 8 ... 2011/08/21 4,396
686838 다섯살 후니가 또 무슨 짓을 벌일지 걱정돼요!! 8 Pianis.. 2011/08/21 8,203
686837 이게 직장 생활 잘하는 걸까요 ?? tt 2011/08/21 3,393
686836 안되네요 2 글쓰기가 2011/08/21 2,296
686835 댓글이 안써져요 2 해피맘 2011/08/21 2,527
686834 댓글 안써지네요 사랑 2011/08/21 2,065
686833 고장이네요 2 댓글쓰기 2011/08/21 2,65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