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길고양이 사료 새가 먹어도 되나요?

| 조회수 : 4,082 | 추천수 : 0
작성일 : 2022-11-29 16:19:46
신축 아파트라 입주민이 드세서
급식소 지붕 있는것 꿈도 못 꾸어요
우연히 만나게 된 배고파 보이는
길고양이 때문에
구석진 한자리에 두는데요....
새들도 와서 먹고 하는것 같아요
새들에게 먹일수 있는 사료 있나요?
집에 안 먹는 잡곡 엄청 많은데 이건 안되겠죠
알려주세요~~~♡
헬시맘 (healthymom)

건강한 몸과 마음을 추구 하며 사는 헬시맘입니다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Juliana7
    '22.11.29 9:39 PM

    잡곡 줘도 되죠
    길냥이 사료를 까치가 다 먹어서 길냥이들이 굶어요
    따로 주시면 어떨까요?

  • 헬시맘
    '22.11.30 2:13 AM

    잡곡 불리지 않고 그냥 놔두면 되나요?

  • 2. Juliana7
    '22.11.30 9:21 PM

    원래 새들은 익힌거 안먹고 낟알 먹잖아요. 괜찮습니다.

  • 3. 요네하라마리
    '22.12.8 11:12 PM

    분리해서 주세요 ~~
    고양이들 새들 공격하는지 고양이 밥 자리에 새들 시체가

    놀라실수있어요 ~~

    잡곡 오래된거 버리지마시고 겨울새들 먹이세요
    산에도 좋고
    물도 좀 꼭주시고 요새 남 가물어서
    원래 새들이 배고파서보다 목말라 죽는 비율이 엄청 높다네요 ㅠ

  • 4. 나무상자
    '22.12.18 1:15 AM

    냥이들 밥주는 곳에 새들 몰려들면 똥으로 주민들 완전 뭐라 할거고요.
    새들은 다른 곳으로 유인해서 잡곡 뿌려주세요.
    그런데 비둘기떼는 감당 못하실겁니다.

  • 5. 세레나데
    '22.12.28 9:18 AM

    길냥이 사료는 주로 까치가 먹는데요> 까치는 육식에 가까워서 곡식 잘 안먹어요

  • 6. 엄마대신
    '23.1.7 3:30 AM

    까치가 냥이보다 센가봐요.
    울아파트 길냥이들이 다 쫒겨났어요

  • 7. pkn0920
    '23.1.13 9:02 PM

    영양식이죠

  • 8. 도리도리
    '23.1.22 3:56 PM

    새가 먹는건 상관없는데 새들이 너무 떼로 와서 다 먹고 가고 똥을 하얗게 싸놔서 민폐더라구요
    새가 머리가 나쁜지 냄새를 못맡는건디 자리를 조금만 옮겨도 못 찾아서 자리를 살짝살짝 바꿔서 주고 있어요

  • 9. 유후
    '23.1.27 9:48 AM

    잡곡도 새들이 먹어요
    쌀 같은 작은 입자는 참새들이 먹고
    사료는 비둘기랑 까치가 먹어요
    까마귀는 겁이 많은지 안와요 ㅜㅜ

    저희동네 아이들은 새들이 잘먹어서 통통해요

    겨울에 새들이 먹이가 부족으로
    체온 유지를 못해서 동사 한다고 해요

  • 10. 소나기
    '23.5.1 10:08 PM - 삭제된댓글

    그러지 마세요. 비둘기 떼로 와서 난리납니다

  • 11. 소나기
    '23.5.1 10:08 PM - 삭제된댓글

    그러지 마세요. 비둘기 떼로 와서 난리납니다

  • 12. 소나기
    '23.5.1 10:09 PM - 삭제된댓글

    그러지 마세요. 비둘기 떼로 와서 난리납니다

  • 13. minami
    '23.6.11 10:50 AM - 삭제된댓글

    까치(깡패) >>> 고양이 >> 비둘기(둔하고 물러터짐)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5322 최태원과 성경책 3 꼼꼼이 2024.06.02 1,927 0
35321 가방 브랜드 찾아요 1 동물병원39호 2024.05.30 1,616 0
35320 단독주택 위치 어디가 나을까요 7 Augusta 2024.05.08 2,937 0
35319 영어원서읽기 함께해요 큐라 2024.04.13 1,698 0
35318 사랑니 통증 어떻게 견디시나요 6 클래식 2024.03.25 1,739 0
35317 젊게 사는 것은 나이가 아닙니다. 해남사는 농부 2024.03.17 2,708 0
35316 전기주전자 이거 마셔도 될까요...? 2 야옹냐옹 2024.03.13 2,565 0
35315 올 봄 심으려고 주문한 채소 씨앗을 오늘 일부 받았습니다. 해남사는 농부 2024.03.12 1,321 0
35314 농촌에서 창업하기 3 해남사는 농부 2024.03.01 2,479 0
35313 남도살이 초대 1 해남사는 농부 2024.02.27 2,218 0
35312 넷플릭스 피클플러스로 쓰는 법 좀 알려주세요. 짜잉 2024.02.20 1,621 0
35311 큰 형수 2 해남사는 농부 2024.02.11 4,046 0
35310 드디어 기다리던 시집이 완성되었습니다. 3 해남사는 농부 2024.02.08 2,190 0
35309 10원 한 장 없어도 살 수 있는 곳이 농촌입니다. 3 해남사는 농부 2024.02.02 4,843 0
35308 옥돔 1 뚱뚱한 애마 2024.01.31 1,647 0
35307 식탁문의 드립니다. 버터토피 2024.01.31 1,423 0
35306 시집을 작업 중입니다. 2 해남사는 농부 2024.01.07 2,058 1
35305 소규모 자영업 하시는 분들 중에 토종참깨. 검정들깨 필요하시면 해남사는 농부 2024.01.04 1,912 0
35304 아이가 사온 성심당 빵 1 ll 2024.01.04 5,665 1
35303 장애인 자활 어렵지 않습니다. 해남사는 농부 2024.01.04 1,969 0
35302 푸바오 굿즈는 종류가 참 많네요^^ 1 분홍씨 2023.12.27 2,167 0
35301 때 늦은 후회 - 아무리 소중한 보물도 가치를 모르면 1 해남사는 농부 2023.12.21 3,160 0
35300 혹시 마음 편하게 쉬실 곳이 필요하시면? 해남사는 농부 2023.12.20 2,725 0
35299 장애인으로 산다는 것 3 해남사는 농부 2023.12.09 4,320 0
35298 부산에 괜찮은 포장 이사 업체 있나요? 2 너무슬퍼요 2023.11.30 1,53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