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취직이 젤 중요하죠.

.. 조회수 : 3,134
작성일 : 2021-11-29 22:27:00
문과 일자리는 상위 2%에게 열려있고
이과 일자리는 상위 15%에게 열려있는 것 같아보여요.

상위 5%이내의 두뇌, 집행력, 리더쉽, 지구력을 가지고
안정된 가정 환경에서 좋은 인성을 가진 사람들은
보면 다들 뭐라도 한자리 하고 있어요.
그 한자리가 남이 인정 안해주는 자리더라도 본인이 만족해하면서요.

남편과 저는 한 10~15%쯤 되려나요?
일단 수능 그 급을 받고 고 정도 갈수 있는 공대를 나와 IT버블이 한창일때 프로그래머로 몸 값을 높이며 일했죠.
남편도 S사 인정받으면서 잘 다녔구요.

근데 그 프로그래머란 직업이 정말 너무너무 힘들었거든요.
정말 크런치모드일때는 한 4개월 하루도 못쉬고 11시 12시 매일 퇴근했었어요. 사이트 오픈 작업일때는 택시타고 12시 퇴근하는데 택시 돌려 회사로 돌아오는데 심장이 타들어가는게 이 느낌이구나.. 싶기도 했었구요. 결혼하고는 유산도 여러번. 죽을것 같아 퇴사했어요.
IT흐름이 워낙 빨리 변하고 어떤 압박속에 일했는지 알아서 경단 후 다시 일자리 찾을 때도 그 쪽은 돌아보지 않았네요.
구로등대라는 게임회사... 네**개발자 자살 이야기 들음 그 압박감이 이해가 되기두 하구요.

남편도 몇 년 후 퇴사 했구요.

둘이서 우리가 머리가 더 좋았다면 아마 좀 덜 힘들었을지도 몰라.. 하며 돌아봐요. 주변 서울대 컴공 석박사는 여전히 즐기며 일하는 모습 보여서 부족했던 우리 능력탓 하게 되더라구요.

아이가 대학 갈 나이가 되니 그 시절처럼 개발자 몸값 천정부지로 오른대고 다들 프로그래머가 제일 좋은 것 처럼 하는데..
취직이 정말 중요한거 아는데
...
참 힘들었거든요.

제 아이 저희처럼 수능 백분위 10% 언저리..
아 밥은 벌어먹고 살아야하는데..
힘들었던 것도 알아서. 정말 어렵네요.


IP : 175.195.xxx.252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뇨
    '21.11.29 10:29 PM (14.32.xxx.215)

    살다보니 결혼이 제일 중요해요 ㅠ
    미혼이라도 취직보다 가족의 능력이 더 중요하구요
    이젠 자기가 벌어서 상속세도 내기 힘든 시대잖아요

  • 2. 결혼이요?
    '21.11.29 10:31 PM (175.195.xxx.252)

    글쎄요. 30대 절반이 미혼인 시대를 사는데 결혼이 중요한가요? 가부장 제도 정말 해체 중이라 젊은 아이들 상대편을 위해 희생 할 생각 없어요. 각자도생.. 아닌가요. 여자애들도 남자애들도.

  • 3. 미혼이라도
    '21.11.29 10:34 PM (211.36.xxx.238)

    이제 자기가 버는걸로 현상유지도 어려워져서...
    취직도 평생 직장 개념 없어져서 이직한 날부터 또 이직자리 찾는게 흠도 아닌 시대가 됐어요
    그냥 내 집이 금수저냐 은수저냐...그게 관건인것 같아요
    우리때야 우리가 벌어서 집이라도 사고 애들 키웠지만
    지금 그게 가능한가요
    결국 결혼도 끼리끼리이고...가부장제같은건 명함 내밀 생각도 말아야죠

  • 4. 취직은
    '21.11.29 10:43 PM (211.36.xxx.29)

    내 몫을 그대로 가져가는거라면
    결혼은 등락이 심하죠
    결혼을 안하면 모를까...한다면 인생이 어디로 꼬일지 모르는 중대사라고 봐요
    제가 좀 연배있으신 분들과 모임이 있는데 저는 입시 마친 입장이고
    그분들은 결혼즈음 자식들 뒀는데
    입시 취직은 류도 아니라고 하긴 하대요

  • 5.
    '21.11.29 10:47 PM (211.219.xxx.193)

    저희도 si업체 개발자 부부라..아이가 고1인데 컴공을 희망하네요.
    저도 막 장미빛만 보이는게 아니라 아이의 진로가 차라리 기초과학을 했음 해요.

  • 6. ㅇㅇ
    '21.11.29 11:08 PM (124.53.xxx.166)

    울아이도 딱 10%언저리 학추로 컴공 지원했어요
    님글 읽으니 남의일 같지 않고 마음이 답답해 지네요ㅜㅜ

  • 7. ..
    '21.11.29 11:09 PM (211.36.xxx.129)

    이과는 그나마 괜찮죠

    문과는 괜찮은 일자리 상위 2프로인 거 진짜 맞아요.. ㅠㅜ

  • 8. ...
    '21.11.29 11:25 PM (221.151.xxx.109)

    결혼도 중요하고 내 능력은 더 중요합니다
    살다가도 헤어지는 판에...

  • 9. 요즘
    '21.11.30 9:58 AM (124.49.xxx.138)

    SI,It 회사는 좀 다르지 않을까요
    10년전에는 맨날 늦게 들어오고 주말에도 나가고…휴가도 다 못쓰고 애도 있는데 이게 뭔가 했는데 요즘은 그렇게 일하지는 않는것 같아요 직무와 직위가 달라졌다 하더라도 …밑에 애들은 더 안한다더라구요 네이버 카카오 이런데는 힘들긴 해보이던데 물론 그쪽이 더 많이 주니까 많이 옮기긴 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15413 대학생 원룸 조언부탁드려요. 1 .. 16:59:10 24
1415412 두부 냄새요~ ㅇㅇ 16:55:59 47
1415411 김건희는 치졸한 보이스피싱에 당한거라네요. 9 ㅇㅇ 16:55:01 242
1415410 무속인 전모씨, 네이버 댓글부대 3 .... 16:54:13 186
1415409 윤석열, 총장때 무속인 말듣고 신천지 영장집행 거부 증언 7 ㅇㅇ 16:51:41 280
1415408 갈때마다 다른 미용실가격 2 hos 16:49:59 196
1415407 이제서야 전업을 즐깁니다 10 Dada f.. 16:49:33 448
1415406 시댁일기 2 시댁 16:45:01 371
1415405 윤석열 “아내 김건희 ,정치할 거면 이혼도장 찍고 하라며 질색”.. 16 16:43:58 848
1415404 오늘 사망한 유지만 기자 죽음의 진실입니다 7 .. 16:42:51 987
1415403 현재까지 이재명 의혹에 연관된 사람 중 7 ㅇㅇ 16:42:30 200
1415402 멜로가체질 이어서 뭘 볼까요 12 멜로가 체질.. 16:39:05 335
1415401 항암치료 받던 기자가 죽었다는데 이재명과 연관시키는 꼬라지보.. 31 ㅇㅇ 16:34:16 1,264
1415400 윤이 문한테 충성하려고 조국수사 과잉으로 했다는게 무슨말이에요?.. 16 .. 16:33:29 675
1415399 오늘 댓글 장원) 부속실 폐지하고ㅋ.jpg 8 무당의힘 16:30:26 573
1415398 토마토 꼭지를 아래로 두면 참나 16:28:12 309
1415397 무당의 힘 당은 사회악이네요 16 악마 16:28:09 418
1415396 점심에 만든 잡채. 저녁에 다시 볶나요 9 샬롯 16:27:39 388
1415395 오늘 사망한 유지만 기자 기사 20 ㅇㅇㅇ 16:27:33 1,902
1415394 백신 부작용 보상은 1% ???? 1 사과 16:25:13 97
1415393 佛의회, '백신패스' 통과…미접종자 공공장소 이용 금지 8 .... 16:24:26 330
1415392 나의 아저씨 아이유는 왜 이선균에 돈 돌려준건가요? 2 .. 16:23:54 782
1415391 가족동반자살을 이해하겠더라구요. 16 환자 16:23:40 1,925
1415390 남편은 아내와 대화할 시간이 없었다는데 2 이상해 16:22:57 602
1415389 무속 중독 김건희, 기자 관상 사주 손금까지 봐줬다 11 ㅎㅎ 16:21:27 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