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뿌린만큼 거둔다더니...

.... 조회수 : 2,169
작성일 : 2021-04-17 16:57:33
점 보러 갈때마다 너는 너가 한만큼만 들어온다. 횡재수가 있다면 니가 안한것도 들어오고 니가 한것보다 더 들어오겠지만 너는 딱 니가 한만큼만...
이 얘기를 점 볼때마다 들으니까 첨엔 기분 나쁘더니 살면서 뭐든 열심히 하려고 하고 인간관계에 있어서도 잘하려고 애를 많이 쓰게 되네요.
내가 애 쓴만큼 들어올거니까. 물론 한만큼 못받을때도 있는데 그건 전생에서 내가 빚져서 이번생에 갚은걸로 생각하니 맘이 편해지구요.

오늘 우리집 외벽 공사 하는 날이거든요. 아저씨들 점심도 차려주고 (할머니가 집에 온 사람 밥은 꼭 대접하셨던 분이라 내집에서 밥 때 되서 밥 안챙겨주면 맘이 불편해요)
갑자기 비가 와서 빈대떡도 부쳐드리고. 과일도 챙겨드리고. 커피 타고 생강차 타고... 계속 먹을꺼 드렸더니 작업 속도가 LTE급이네요.
3일동안 하는 공사였는데 낼까지 이틀만에 다 끝날것 같아요. .
공사도 엄청 꼼꼼하게 해주시고. 내가 먹거리 챙겨갈때마다 여기봐라 여기 마무리 엄청 신경썼다. 이쪽은 원래 요만큼만 하는건데 길게 더 빼줬다며 현장상황 다 알려주시고.

젊을땐 운이 좋은 사람들 보면서 배도 아프고 샘도 났는데 나이드니 운빨도 바라지 않게 되네요. 앞으로도 그냥 내가 한만큼만 되돌아왔음 좋겠어요. 손해보지 않는 것만으로도 감사한 하루입니다.
IP : 180.228.xxx.218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4.17 5:05 PM (121.187.xxx.203)

    복이 많은 거네요.
    뿌린만큼보다 작은 사람도 많고
    아예
    마이너스 인생도 많거든요.

  • 2. ㄹㄹ
    '21.4.17 5:08 PM (118.222.xxx.62)

    저는 남들한테 잘하는데 왜 혼자인지ㅠㅠ
    님이 부러워요

  • 3. ㅇㅇ
    '21.4.17 5:22 PM (223.38.xxx.230)

    저도 일하러 오시는 분들한테 잘 하는데, 제 사주는 원글님 사주랑 다른가봐요.
    우습게 보더라고요, 내일은 이거이거(커피 브랜드, 제과 브랜드 딱 찍으면서) 준비하라고 ㅋㅋㅋ
    일도 대충 거지같이 하고 마무리도 잘 안 되고 엄한데
    페인트니 접착제니 여러가지로 오염해 놓고 암튼 그렇더라고요.
    뭐 그래도 제 천성이 그러하니 제 맘 편하자고 계속 잘은 해 줍니다만.
    그나저나 간식 이것저것 먹어 가면서 이틀
    하면 끝날걸 사흘 견적 낸건가요?
    그것도 참 피곤하네요. 집사라도 있어서 집사가 이런 건 다 해결해주면 좋겠어요.

  • 4. 사람에게는
    '21.4.17 5:28 PM (110.12.xxx.4)

    뿌린대로 거둬지지 않아서
    안뿌려요.

  • 5. ..
    '21.4.17 5:45 PM (124.53.xxx.159)

    원글님 현명하네요.
    사람을 많이 부려본(거느려)본적 있는 사람들은
    내집 일 해주는 사람들에게 절대 홀대하지 않더군요.
    계산속이라기 보다 마음 편하게 인간적으로 잘 대우해 주더라고요.
    받고 못받고를 떠나 길게 보면 스스로를 이롭게 한다고 저는 생각 해요.

  • 6. .,,,,,,
    '21.4.17 6:02 PM (218.237.xxx.96)

    충분히 복받을 일 하셧네요 그 정도 대접 받는 일 거의 없을 듯 하니 인부들이 감동 먹고 잘해주신거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291 내가 못생겼는지 평범한지 어떻게 구분하죠? 1 .. 14:07:29 45
1324290 당근당근 14:06:52 31
1324289 중국엄마한테 만터우를 받았는데 뭐에 곁들여 먹죠? 1 ... 14:06:52 38
1324288 대학교에 돗자리 깔고 있음 나가라하나요? 1 ... 14:05:10 102
1324287 내년 입학 의대별 정원 어디서 볼 수 있나요? 의대 14:04:45 21
1324286 넷플릭스.덴마크 드라마.리타 추천해요. 봄날 14:02:53 74
1324285 스파게티에 쓰이는 올리브오일? ... 14:01:09 46
1324284 고혈압 관리 아산병원이 나을까요? 2 ... 13:57:02 123
1324283 참치캔이 쪼금 찌그러져있어요 3 점심 13:55:07 236
1324282 땅콩이나 꿀 알러지 고치신분 없으시려나요? 1 ㅇㅇ 13:54:39 100
1324281 조거팬츠 룰루레몬 검정 품절이네요 .. 13:51:07 348
1324280 평상시에 꽃을 구입하시는 분들이 많이 없나봐요 43 파인애플 13:37:22 1,528
1324279 요즘 젊은 남자들도 밥을 못하네요? 23 Ui 13:37:01 1,136
1324278 병원은 어떻게 찾은건가요 7 ?? 13:34:24 956
1324277 배달음식 역시 더러워요 ㅠ 6 ㅇㅇ 13:26:50 1,905
1324276 장남에 대한 정만 가득한 친정 7 몰라 13:25:22 1,016
1324275 서울 독산동 금천현대홈타운 어떤가요? .... 13:18:01 241
1324274 바지만들때 4 처음인데요 13:13:18 297
1324273 스타우브 화이트 벗겨짐 있나요? 1 ㅇㅇ 13:11:26 325
1324272 롯데월드 교복 너무 꼴불견이에요 12 13:09:04 2,174
1324271 복장 품행에 대해 궁금 1 .. 13:05:00 217
1324270 트레이더스에 다이알비누 판매하나요? 2 곰세마리 13:01:14 314
1324269 트윗에서 도는 핫한 사진 5 .. 12:59:17 2,029
1324268 작약꽃 10 ㅇㅇ 12:55:47 1,376
1324267 조국정경심 관련 검찰야당언론의 조작의혹에 대한 서명부탁드려요. .. 5 ... 12:53:22 3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