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주 봐주실분 있나요?(펑)

.. | 조회수 : 2,111
작성일 : 2020-02-19 01:09:11
글 지웁니다
늦은시간에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드려요!!




IP : 1.242.xxx.157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2.19 1:15 AM (218.236.xxx.61)

    쎈건 맞아요. 그리고 잘났어요 (욕 아님)
    수족관 보다는 큰 화분이 좋아요.

  • 2. ..
    '20.2.19 1:20 AM (1.242.xxx.157)

    댓글 기다렸는데 감사합니다
    잘났다니..근데 저 정말 컴플렉스 덩어리예요ㅜㅜ
    부모복,형제복없고..가방끈도 짧은데 어찌 직장운은 있는지 돈은 꾸준히 버는데 사치하는거 없는데도 다 새고 ㅎㅎ
    결혼도 못했자나요!! ㅋ
    이사오면서 화분은 2개 샀는데 다행이네요
    암튼 감사합니다

  • 3. ..
    '20.2.19 1:27 AM (39.7.xxx.240)

    고집이 어마어마 하고
    욱하면 뵈는게 없는데

    수족관이 맞아요.
    첫댓글분은 종격으로 봤는더
    종격이 아니네요.

    옷도 검정, 속옷도 검정을 주로 입으세요

  • 4. ..
    '20.2.19 1:32 AM (39.7.xxx.240)

    지난 5년간이 젤 힘들었을 것 같네요.

    그리고 고등2학년 즘부터 22,23 정도 까지는
    초년중에 젤 나았구요.

    50살 넘어가면서 좋아지는 흐름에요.

  • 5. ..
    '20.2.19 1:38 AM (1.242.xxx.157)

    감사합니다.
    고집세고 욱할때 버럭..ㅎㅎ 또 즉흥적인 기분파 성격이예요
    50 넘어가면 좋아지는 흐름이라니 다행이네요
    인생이 잘 안풀리는것 같아서 야밤에 답답해서 써봤는데 도움됬습니다

  • 6. 혹시 고씨
    '20.2.19 1:45 AM (125.15.xxx.187)

    아니신지요.

  • 7. 원글
    '20.2.19 1:46 AM (1.242.xxx.157)

    고씨 아닙니다 ㅎㅎ

  • 8. 청라애
    '20.2.19 1:47 AM (220.124.xxx.105)

    실력자
    업무능력 뛰어나지만 실력에 비해 저평가 받고 진급 발전은 잘않되지만 늦게까지
    다닐수 있는데 직장상사와 동료와 문제
    항상 조심
    자기 수양이 필요 합니다.

    水 부족입니다
    수영 권합니다

  • 9. ..
    '20.2.19 1:56 AM (1.242.xxx.157)

    청라애님 감사해요
    제가 상사랑 트러블있는 이유가 제 스스로도 업무를 잘한다고 생각하는데 상사가 역량부족이라고 생각하고 있기때문에 존경심이 안생겨서인것 같아요(후배들한테는 관대)

    내가 틀렸을수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조언해주신대로 수양할게요..
    에공..출근해야하는데 술 알딸딸
    오타있어도 양해 부탁드려요

  • 10. ..
    '20.2.19 2:22 AM (39.7.xxx.240)

    평생 돈에는 담담히 사셔야

    돈은 내돈이 아니고 모두의 돈입니다.
    백만원벌면 내수중에 10만원 남는다 하고 살아야하네요.
    그리고 관성이 미약해서 결혼운도 약하고 감투운도 없어요.

    다만 53, 54 살 되면 만나보지 못한 대운을 만나요.
    그때까지 어떻게든 수양하듯 시간을 보내보세요.
    그때부터 20년 넘게 25년은 잘 나갑니다.
    단, 역시 돈에는 담담히 그래도 잘나가면 백만원 벌던거 천만원벌고 십만원 남던겅 백만원 남아요.
    말년운이 대박이네요.
    대기만성형이에요.
    지금은 십년동안 죽은듯이 수양하면서 잘 보내도록 하시면 될것 같아요

  • 11. ..
    '20.2.19 2:46 AM (1.242.xxx.157)

    39.7님
    늦은시간에 다시 또 댓글을 남겨주시다니..ㅜㅜ
    결혼은 포기했구..직장도 더 올라갈생각은 없지만 오래다니고 싶어요 (이쯤되면 사주풀이가 아니라 속풀이네요 ㅎㅎ)
    말년운이 괜찮다니 약간 안심이됩니다.혼자라 늘 노년인생이 걱정이였거든요^^
    감사해용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0645 일본 2ch에 올라왔던 괴담 (예언) 재미 04:29:15 83
1120644 외도 후 불면증 ... 04:23:01 99
1120643 탈모냐 몸이냐 둘중에 선택하라고하면 뭐고르실거에요? 5 . 03:56:31 228
1120642 사람이 죽으면 그 사람 휴대폰은? 1 ooo 03:45:05 394
1120641 독일어로 된 식품 설명서 좀 봐주시겠어요? 3 hap 03:43:06 164
1120640 코로나19 방역 잘했다 77% 6 ㅇㅇ 03:32:51 262
1120639 관심남이 있는데요. 이렇게 생각하는것과 저를 좋아하는건 완전 별.. 5 ㅠㅠ 03:32:34 218
1120638 철분제 부작용중에 불면증도 있나요? 그냥이 03:32:12 79
1120637 정말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나요? 20 zz 03:10:26 1,215
1120636 코로나 백신 Johnson & Johnson 내년 초 6 백신 02:54:54 998
1120635 혜택 받은게 없다고 생각 하시는 분 13 진짜 02:47:02 744
1120634 10살 딸과의 대화 5 배움은 끝이.. 02:46:06 635
1120633 국내 외국인 확진자 수가 31명(오늘아침기준?)이라던데 혹시 어.. 4 팩트체크 02:42:43 621
1120632 코로나19를 고령화 사회 해결책으로 4 ... 02:38:42 699
1120631 1회용 kf 마스크 모두 한번 쓰시고 버리나요? 3 ㅇㅇ 02:38:21 941
1120630 이렇게 말하는 남자한텐 뭐라고 말해줘야하나요 17 어쩌라구자뻑.. 02:34:50 797
1120629 로마에서 가난한 사람들에서 식량 주는 법 16 ㅇㅇ 02:26:33 1,572
1120628 열 살 아들 5 ㅇㅇ 02:20:45 505
1120627 회사에서 있었던 일 6 오지치즈 02:10:34 703
1120626 남자건 여자건.. 9 .... 02:01:40 730
1120625 재난소득 역차별 받는 거 맞잖아요? 60 말은똑바로 01:57:59 1,562
1120624 도와주세요. 학교급식업체입니다.청원동의부탁합니다 15 조아라떼 01:56:40 1,135
1120623 고교 교사 90% 온라인 개학 부정적 10 .. 01:51:08 1,106
1120622 조선일보의 십팔색조카크레파스같은 기사 5 와. 01:38:11 640
1120621 이탈리아나 스페인은 어떤 나라인가요 26 .. 01:37:25 2,0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