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구* 정말 최악이네요.

학습지 | 조회수 : 20,228
작성일 : 2019-12-10 22:04:13
사정상 이번달까지만 해야해서 10일전까지 취소 가능하다해서
8일에 말했더니 6일까지 말해야한다고 안된다고 1월까지 수업해야한대요. 선생님 개인사정으로 2주간 수업 미루다 수업받았고
그전에도 수업시간 마음대로 미루고 앞당기고 들쑥날쑥 해서 스트레스받고 아이도 학원때문에 수업할 상황이 아닌데 막무가내네요.
큰 애때 부터 10년을 했는데 철회가 6일이라고 고지 받은적도 없고
표지에 써있다는데 아무리 찾아봐도 없고요.
자기들 마음대로 날짜 정해서 안해주는거 무슨 조폭도 아니고...
소보원에 상담했더니 저렇게 날짜 정해놓고 철회 안해주는거
위반이니 공정위에 부당약관 심사 청구 하라네요.
지국장은 하루종일 통화하고 싶다해도 이핑계 저핑계로
전화도 안하고 지국에선 개인번호라 알려주지도 않고요.
9시넘어 문자로 내일전화한다고 통보하네요
내일 못받는다고 오늘 해달라해도 연락없네요.
자기들 필요할땐 달라붙고 난처할땐 피해다니고...
일단 자동이체는 해지해 놨는데 지난달 26일에 이체된 교육비는
12월분인거죠? 그럼 이번달까지 수업 받는거 맞나요?
억지로 수업하고 돈내놓으라고 할까봐 무섭네요.
IP : 182.209.xxx.105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지긋지긋
    '19.12.10 10:09 PM (114.205.xxx.104)

    선생님 바뀌는건 하루아침에 바뀌면서 그만두는건 미리 말해야 하구요.
    그나마 구@은 양반이죠.
    한@은 교재선납이래요.
    대부분의 학습지는 교재보다 선생님의 역량차가 큰데
    책 팔아먹고 샘은 바뀌고...
    어이가 없어요.

  • 2. T
    '19.12.10 10:09 PM (121.130.xxx.192)

    12월 8일에 말했는데 1월까지 해야한다는 거죠?
    소보원에서 하라는데로 하세요.
    절차 안 복잡해요.
    전 다른 문제로 상담했었는데 중간중간 잘 해결됐는지 전화도 와요.
    소보원에 신고하고 다음날 업체에서 전화왔구요.
    2년동안 한번도 답변해준적 없는 업체였거든요.
    담당 공무원도 친절했고..
    아무튼 소보원 강추입니다.

  • 3. ㅇㅁ
    '19.12.10 10:32 PM (49.174.xxx.168)

    구라???

  • 4. ㅇㅇ
    '19.12.10 10:59 PM (119.198.xxx.247)

    앞에 애이름 스티커에 작게씌여있어요
    예전에는 10 일었다가 6일로 바뀌었죠
    그냥 수업말고 나머지는 그단계 한권으로 달라하세요
    시간없어 못만나니 교재라도 풀린다고 200페이지니까 떡지로 20 개정도 되겠네요

  • 5. 학습지
    '19.12.11 12:08 AM (221.163.xxx.218)

    구*
    웅*
    재*중에 최악
    아이가 아프거나 피치못할 사정있어도 수업절대 다른날로
    안바꿔줘서 여러번날리고 만삭때저도 하루늦게 말했다고 한달더
    연장해서 소보원 전화했었어요
    뻔히 예정일도 다 알면서~~~
    학습지 다 그런줄 알았는데 다른데는 안그러네요

  • 6. 애키워본엄마
    '19.12.11 5:37 AM (66.170.xxx.146)

    구몬도 일본걸로 알고 있는데. 별로에요 시켜본 엄마의 의견입니다. .이런 연산위주의 학습지 굳이 그 돈 주고 안시켜도 될거 같습니다.
    지금 대학생된 아이한테 사실 중학교때 잠시 시켜봤는데
    제 아이는 정말 너무 싫어 하더라구요
    그런 스트레스를 받으며 하니 진도도 빠지지도 않고 결국 한 서너달 만에 관두었는데
    관두길 잘 한거 같아요. 돈에 비해 진짜 별로인듯.
    초등때 제가 인터넷 검색하며 연산관련정도는 쭉 시켜와서 그냥 저냥 잘 해온거 같아요
    그리고 학습지 관련 책 너무 많아여 서점만 가도
    돈 아끼고 아이와 함께 집에서 엄마와 해보는거 전 한번 해볼만 할거 같거든요

  • 7. 가을
    '19.12.11 5:42 PM (218.157.xxx.5)

    아이고 몇십년전에도 있던건데 아직도 구몬 있나보네요,,
    학습지회사 진짜 앉아서 돈벌어요..
    초기 연구비만 들면 그후론 인쇄만해서 몇만원씩 받잖아요,
    특히 구몬은 일본건데,,
    울애들 둘다 수학 1등급인데요,, 저희동네 마트가 여러번 바꼈어요,,까르푸에서 홈에버 홈플러스
    땡처리할때 기탄이나 사고력교재 단계별로 세권씩 같은거 싸게 사서 7살때부터 중1때까지 매일 6장씩 풀렸어요,, 첨엔 귀찮아 하다가 달랑 10분밖에 안걸리는걸 알곤 알아서 먼저 해놓더라구요,
    큰애는 대1이고 작은애 고2예요,

  • 8.
    '19.12.11 5:43 PM (223.38.xxx.78)

    구몬 일본기업이였는데 한국회사가 인수해서 한국기업입니다. 한국기업인데 일본기업으로 오인 받는 것 같아 안타까워서요.

  • 9. 음..
    '19.12.11 6:12 PM (114.202.xxx.80)

    언제 한국회사가 인수했대요? 제가 알기로는 일본 회사꺼라 구몬이 사회과목이 없잖아요. 일본과의 예민한 정치문제 다룰 수 없어서 사회를 아예 안만든다고 하던데요.

  • 10. 소심
    '19.12.11 6:47 PM (125.177.xxx.202)

    저도 애들 어려서 학습지 했었는데 끊기 힘들더라고요.

    전 비슷했는데 그냥 제가 돈 손해보고 말았어요.
    한달치 몇만원 아깝긴 했는데, 어차피 시간도 안되고 그 몇만원 때문에 신경쓰고 여기 저기 전화하고 싸우고... 가 힘들어서요.ㅜ.ㅜ

    그래서 그냥 제가 미리 말씀 못드렸군요. 알겠습니다.선생님은 그만 오셔도 되가 남은 학습지는 그냥 우체통에 넣어주시면 제가 알아서 시킬께요... 했어요.

  • 11. 웅**
    '19.12.11 7:13 PM (112.154.xxx.39)

    일년정도 했고 자동이체 시켜놨는데 그만둔다니 첫마디가
    기간 때문에 안되는데요
    왜 그만두냐도 아니고 돈 문제 먼저 이야기
    몇일까지 이야기해야 하는데 지나서 한달후에나 가능이래요
    그날짜서 2일 지났어요
    그래서 지국인가에 연락하니 가능하답니다

    지국부장인가? 바로 해지 시켜줬어요
    그리곤 5분있다 문자한통
    이런식으로 남 골탕먹이면 곤란하죠
    앞으론 조심해주시길
    이렇게 그 선생이란 여자가 보냈더라구요
    선생도 아니지..어찌 저럽니까?
    맨날 시간 안지켜서 기다리다 연락하면 이동중이다
    밥먹다 늦었다 핑계 다 대고요
    그럼 문자라도 주고 늦어야지 와서 겨우 10분인가 하는데
    외출도 못하고 스트레스만땅
    그이후 다신 학습지 따위는 안해요

  • 12. 학습지들이
    '19.12.11 7:19 PM (116.32.xxx.53)

    이름스티커 안에 수업정지통보날 적혀있고 그거 지켜주셔야 되요 선생님들이 미리 교재를 받는거라
    어찌됐든 선생님들이 물어내는 구조
    저도 한솔이고 웅진이고 다 미리 얘기 못한경우 한달치 돈주고 선생안부르고 교재만 달라했어요
    거의 학습지 끊기가 힘들어요.
    늘 손해보고 끊음

  • 13.
    '19.12.11 8:26 PM (223.38.xxx.58)

    구몬의 소유주가 누구인지는 공시자료 보시면 되고, 아마 빨간펜과 같은 그룹일거에요. 구몬식 학습법이야 호불호가 갈리는 거니까 알아서 판단하세요.

  • 14. 구몬을 인수는...
    '19.12.11 10:10 PM (118.220.xxx.240)

    원래는 대교가 로열티 없이 해적판(?)으로 쓰다가, 교원이 로열티 계약해서 쓰기 시작했고요.
    '구몬학습지'는 일본에 로열티 지불하는 방식입니다.
    교원그룹 전체가 매출 1조를 넘고, 그중 구몬이 비중이 젤 클껍니다. 예전에 비해 줄었겠지만...
    '교원구몬' 회사는 장회장과 부인이 대부분 주식을 가지고 있고요.

  • 15. 연산은 제발 초등
    '19.12.11 10:12 PM (118.220.xxx.240)

    그것도 4~5학년 정도 까지나 맞아요.
    수학 학원에서 보면, 연산만 많이 한 학생은, 방정식처럼 식 세워 풀어야 하는 문제에 너무 약해요.
    특히 부등식 가면 숫자로 계산만 하려고 해서...큰 문제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9572 전세기 타고오는 교민들 세종으로 데려가면 되겠네요 4 ... 16:26:40 182
1589571 저는 남편이 좋은데 아이가 남편과 사이가 나빠요 1 고민 16:25:48 130
1589570 우리보고 역겹다는 알밥들... 사실은 4 복습하자~ 16:24:49 81
1589569 검찰의 음모 3 꿈먹는이 16:23:04 111
1589568 화장실바닥 논슬립코팅 해보신 분 계세요? 타일 16:22:41 39
1589567 솥밥이나 냄비밥 먹고싶은데 추천해주세요 ^^ 4 띠링띠링요 16:18:34 147
1589566 건강한 간식거리 없나요?? 9 ㅇㅇ 16:17:04 363
1589565 '우한폐렴' 환자 접촉자 387명.."세번째 환자 동선.. 4 16:16:39 667
1589564 온누리상품권 불편하네요. 7 .. 16:13:09 501
1589563 '부모교육강사' 기억에 남는, 혹은 괜찮았던 분 있으신가요? 2 호호공주 16:11:32 84
1589562 여권 해킹방지 4 알루미늄호일.. 16:10:55 167
1589561 전 고기 안구워주는 고깃집도 싫어요 18 ㅎㅎ 16:06:49 1,211
1589560 질병관리본부와 의료종사자분들 힘내세요 7 에효 16:04:33 190
1589559 조국 해제 고등학생들 현실 반응 10 .. 16:02:39 899
1589558 한국당,검찰개혁 공약발표 검찰총장 임기 6년,대통령보다 길게 16 2년에서 16:00:30 377
1589557 "우한 교민 청주로 보내야" 박상돈 천안시장 .. 21 미친넘 15:58:57 968
1589556 아파트 전세 놓을때 3 대구 15:58:24 306
1589555 결혼할려면 40전에 하세요ㅜㅜ 20 ... 15:55:34 2,514
1589554 아래게시글 양꼬치 마라탕 글이요 7 .. 15:54:20 431
1589553 퇴직후 삶 6 15:46:17 1,293
1589552 나이드니 셀프 식당이 너무 싫네요 51 ... 15:44:48 2,649
1589551 브랜드 이름 알려 주세요~~ 2 하니미 15:42:17 224
1589550 양준일 5 이나이에 15:41:26 1,288
1589549 때려 부숴야할 매국언론 조중동... 22 조중동 15:41:15 544
1589548 2주전에 비립종 편평사마귀 시술을 했는데요 4 나마야 15:41:15 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