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요리물음표 최근 많이 읽은 글

요리물음표

요리하면서 생기는 여러가지 궁금증, 여기서 해결하세요

제 목 : 꼭 수입사골이라서가 아니라...

| 조회수 : 2,332 | 추천수 : 24
작성일 : 2002-12-02 14:39:46
수입은 기름이 많고, 한우는 그렇지 않고, 꼭 이렇지는 않은 것 같아요.
저 지난번에 산 수입사골은 기름이 전혀 없던 걸요, 그런가 하면 그전에 산 한우는 아무리 세번씩 고아도 진한 국물이 우러나지 않고... 그건 소에 따라 조금씩 다른게 아닌 가 싶네요.
그리고 기온 따라 기름이 굳는 정도가 달라 그런 것 같기두 하구요.

하여간 기름은 걷어내고 드세요.

살코기 큰 거 두점은 요. 찬물에 담가서 핏물을 완전히 뺀 다음 사골과 같이 고으세요. 물론 먼저 건져야겠죠. 식혀서 얄팍얄팍하게 썰어서 국에 띄워서 드세요. 그게 설렁탕이죠.


>시누가 몸보신하라고 보내줘서 사골을 고고 있어여...
>헌데 웬 기름이 그렇게나 많져?
>거짓말 쬐금 보태서 손가락 두마디는 되네여..
>전에도 사골을 고아 봤지만 (물론 한우로 샀었져) 이런 일은 없었거든여.
>어찌된 영문인지...원래 수입육은 이렇게 기름이 많은가여?
>
>그리고 살코기도 큰 거 두 점 같이 보내줬는 데 이건 어떻게 해야하는거져?
>갈켜주셔여~~~~
>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꽃게
    '02.12.2 3:09 PM

    혜경님 수입사골도 괜찮던가요?

    갈빗살은 미국 냉장 수입육을 가끔 사먹는데 국물용은 어쩐지 좀....망설여지거든요.

  • 2. 김혜경
    '02.12.2 3:12 PM

    전 그냥 먹어요. 잘 끓이면 별 차이 모르겠던데요...

  • 3. 김소영
    '02.12.2 6:46 PM

    저도 이번에 책 읽고 첨으로 수입사골 사서 끓여봤는데요.. 결론은..
    괜.찮.다.. 였어요.
    전에 수입국거리 한근 샀다가 통째로 다 버린적이 있었거든요. 노린내땜에.. ㅠㅠ
    그래서 사골살때 불안불안해가면서 샀죠.
    (ㅋㅋ 실은 코스트코에서 가격을 본순간 눈이 뒤-_-집혀서 그냥 샀어요. ^^;;;)
    3시간 찬물에 담가 핏물빼고, 30분 가량 체에 받쳐 물기 빼고, 그릇에 넣고 한번 우르르 끓여 물 따라 버리고 고기 시작했어요.
    한우 고을때는 한 3번 정도 하고 버렸는데.. 오잉~ 이번에 산 건 5번이나 고았어요.
    3번 정도 했는데도 국물이 너무너무 진하고 뽀~얀거예요. 그래서 담날 다시 2번이나 더 고았죠.
    나중에 고은건 다른국 끓일때 같이 넣어서 쓰고.. 첫날 3번 고은건 얼려놓고...
    냄새도 안나고 맛도 좋아요. 사셔도 될듯 싶어요. ^^

  • 4. 이원희
    '02.12.3 2:28 PM

    겨울이 오니 사골이 더 생각이 나는데 값이 만만치 않아서 고민하고 있었습니다. 장을 보러 갈 때마다 손이 갔다가 다시 내려놓곤 했는데, 수입사골은 값은 괜찮지만 아무래도 불안해서...
    근데 소영님의 글을 보니 한번 시도해 봐야 되겠다 싶네요. 감사~!

  • 5. 뾰루퉁
    '05.7.12 4:56 PM

    정보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7699 곰팡이가 핀 마늘쫑 먹어도 되나요? 2 구름배 2020.09.11 117 0
47698 티라미스 다시 만들기 2 애이불비 2020.09.08 565 0
47697 질문) 조선간장(=국간장) 어디 것이 맛있는가? 4 sunny 2020.08.23 972 0
47696 설기떡이 안익은듯 쌀가루가 날려요 셀렘 2020.06.15 524 0
47695 명이장아찌 만들고 남은 간장물 3 진호맘 2020.05.14 2,189 0
47694 화조유 사용법 궁금합니다 ~ 3 jasmintiger 2020.05.07 2,469 0
47693 매실청 살리기 2 훈이엄마 2020.04.24 954 0
47692 팥밥 설있었어요... smoodie 2020.04.16 571 0
47691 김장김치가 쓴맛이 나는 이유가 뭘까요? 5 접시맘 2020.02.17 5,307 0
47690 마늘장아찌 다먹은 국물응 다시 사용할 수 있나요? 2 자바기 2020.02.16 1,595 0
47689 도토리묵 만들었는데요... 2 진호맘 2020.02.09 1,665 0
47688 미리 해놓을수 있는 명절 요리 sunflower 2020.01.22 1,030 0
47687 고기구이 그릴팬/불판 추천좀 해주세요. imsoseona 2020.01.16 993 0
47686 북어껍징질요리 2 요조숙녀 2019.12.23 3,088 0
47685 어떤 파스타가 어울리는지 조언 부탁드려요 4 둥둥 2019.12.17 1,851 0
47684 알토란국은 어떻게 끓이나요? 1 오후 2019.12.05 964 0
47683 요리용어중에 오일에 마늘같은걸 먼저볶아 향을내는걸 뭐라고하나요?.. 1 본투럽미 2019.11.23 2,708 0
47682 핑크색 싸리버섯?? 1 숲과산야초 2019.10.19 1,161 0
47681 젓장(젖장)이 생겼어요. 1 곰돌이 2019.10.15 1,415 0
47680 문어 womanpower15 2019.09.06 1,265 0
47679 만두를 만들었는데, 고기즙이 너무 없이 만들어져요~ 1 먹보삼 2019.08.28 1,749 0
47678 김치칼국수에 김치 종류 뭘로 할까요? 2 lalanim 2019.08.21 1,384 0
47677 옥수수가 딱딱-.-ㅠ 1 호호아줌마 2019.08.20 3,038 0
47676 김치 플라스틱냄새 2 개구리 2019.08.10 3,595 1
47675 홍콩식 콘지 아시는분 1 엄마라네 2019.07.06 1,867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