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요리물음표

요리하면서 생기는 여러가지 궁금증, 여기서 해결하세요

제 목 : 김밥고수님들...

| 조회수 : 4,223 | 추천수 : 0
작성일 : 2012-03-19 12:32:23

아이가 김밥을 좋아해 자주 찾네여...

몇번 싸보니 손은 좀 빨라졌는데 맛은 영~ 그냥 그래여...

이제 유치원에서 현장학습도 가고 그러면 좀더 신경을 써야할텐데...

맛난김밥 싸는 요령 좀 배우고싶네여 ^^;

제발 그냥 지나치지 마시구여...

한가지씩 노하우 좀 전수해주세용~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수야엄마
    '12.3.19 5:19 PM

    저는 맛살을 일반맛살이 아닌 비싼맛살로 하구요.. 햄이나 어묵을 데친후 꼭 구어서 넣어주죠

  • 2. 새록
    '12.3.19 8:34 PM

    김밥할때만큼은 밥을 전기밥솥에 합니다. 저압백미옵션으로. 그리고 밥에 참기름,소금,통깨를 넣고 잘 섞어줍니다. 그 외엔 딱히 양념할건 없고.. 시금치를 넣을 경우에만 시금치를 데쳐서 소금,참기름,통깨를 넣고 무치는데 이때는 밥에 소금을 조금 덜 넣습니다. 참고로 맛은 나트륨에서 나옵니다. 그렇다고 짜게 먹으면 않좋으니.. 밥을 짜지않고 맛나게하는 소금 사용량을 찾으시면 됩니다.

  • 3. 자연
    '12.3.19 11:46 PM

    저도 밥에 참기름 소금 넣습니다

    그러다 보니 몇시간후 먹게 되는 점심경우
    참기름으로 인해 밥알이 좀 고들하게 되는게 싫어
    찹쌀을 조금 섞어 밥을 짓습니다

    시간이 지나도 촉촉해서 좋아요

  • 4. 조세핀
    '12.3.20 4:42 PM

    김밥은 밥맛이 있어야 맛있는거 같아요.
    저는 밥에 소금, 설탕, 식초 (단촛물)로 간을 해서 맞춘 다음
    마지막에 참기름을 뿌려서 간을 해요. 그러면 밥이 아주 맛있거든요.
    김밥속은 단무지, 당근채볶음, 계란, 햄과 맛살(뜨거운 물에 데쳐서 사용),
    갈은 고기 볶음, 시금치, 이렇게 7가지를 넣네요.
    밥의 간이 제대로 맞으면 맛없을 수가 없어요.
    남은 재료는 모두 가지런히 통에 담아 김치냉장고에 보관해두고
    남은 밥도 보온밥솥에 넣어두어 먹을 때 마다 새로 싸서 드시면 좋아요.
    보온밥솥에 하루, 이틀 정도는 괜찮으니, 한꺼번에 다 싸지 마시고
    그때그때 싸먹는게 좋더라구요.

  • 5. diealmond
    '12.3.20 10:52 PM

    아이들 봄소풍 김밥은 날이 갑자기 더워져 상하는 것을 방지+ 맛을 더 좋게 하기위해..
    밥에 매실액기스(매실청)를 넣어서 버무립니다.
    물론 깨소금 약간도 넣지요.
    이도저도 귀찮으면 밥친구나 밥이랑 같은 후리가께 한 봉 탈탈 털어 넣어주면 되는데...
    아무래도 아이 먹을 거니까 매실액 넣은게 낫겠죠? ㅎㅎ

    유부초밥 할 때 쓰는 유부를 썰어서 김밥에 넣어먹어도 맛있어요 ^^

  • 6. 오지의마법사
    '12.3.21 1:56 PM

    마트 아주머니가 이거 사가라고 해서 들고 왔는데. 김 맛도 중요하더라구요...냉동실 봉지를 보니..이름은 구운김이라고 써있구 갓이랑 곰방대그림이 있어요. 뒷면 주소는 manjun.net이라고 적혀있어요.

  • 7. 블루제이
    '12.3.22 1:39 AM

    제가 만드는 김밥은 밥에 소금과 참기름을 넣어 섞어 식힌 후,
    속재료론 당근 채썰어 소금넣어 볶고, 우엉조림, 단무지, 시금치무침, 맛살, 달걀말이를 넣어서 만듭니다.
    특히 달걀말이를 만들 때 달걀5개에 미린 1작은술, 다진마늘 1/2작은술, 우유2큰술을 넣어 만들어 썰어서 김밥재료로 넣으면 이쁜 김밥, 맛있는 김밥이 됩니다.^^

  • 8.
    '12.3.22 4:36 AM

    바람직하진 않지만 전 쌀 다섯컵으로 밥했을때..밥숟가락양념 소금/설탕/식초를 1/2/4 이렇게 넣어요..
    거기에 참기름 2숟가락과 깨 한숟가락넣고 다 잘 저어서 밥 뜨거울때 붓고 비벼줍니다.
    거의 초밥 수준이지요? 제 입맛엔 이게 맛있더라구요...
    그리고 속은 계란이 반은 차지하게 넣구요..김은 구워서 써요..
    그리고 가끔 분식집 흉내내느라 썰어서 접시에 담고..비닐장갑끼고 참기름 살살 바르고 통깨 솔솔 뿌려요..
    좀 맛이 강하고 느끼하긴 해요...
    담백한거 좋아하시는 분께는 비추..

  • 9. 초록
    '12.3.27 6:01 PM

    김밥의 생명은 적당히 꼬들한 밥, 김(김밥깁으로 해야), 단무지 거 같아요. 단무지 잘라져 있는거 말고 치자 단무지라고 그냥 통채로 포장되어 있는거 그게 맛있어요.
    밥이 적당히 꼬들하면서 수분기가 있어야 싸놨을때 반지르르하니 맛나보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7674 매실청을 담가놓았는데 색이 이상하네요... qkqh 2019.05.15 117 0
47673 간장에 곰팡이 모카커피 2019.05.12 149 0
47672 쪽파김치가 너무 짜요 1 구름배 2019.04.16 447 0
47671 혹시 고사리 요리 잘 하시는 분 계시면 3 해남사는 농부 2019.03.21 2,452 0
47670 돈까스 포함 튀김 고수님들 봐주세요 2 imsoseona 2019.03.21 609 0
47669 김치 outofbox 2019.03.17 391 0
47668 갓김치에서 흙내가 나는데 어떡하죠, 산하 2019.01.28 1,034 0
47667 대구탕 했는데 고니가 흐물해요 2 진호맘 2019.01.24 1,059 0
47666 시금치 보관법 포도나무 2019.01.23 884 0
47665 흙보리쌀로 밥하는법 알려주세요. 토토짱 2019.01.19 595 0
47664 미원 1 숲과산야초 2018.12.25 1,228 0
47663 굴 1kg이면 얼만큼인가요?ㅠ 3 마리07 2018.12.08 1,185 0
47662 동치미가 안익네요 ㅠㅠ 1 벼리 2018.12.08 1,150 0
47661 야채국 숲과산야초 2018.11.30 812 0
47660 매운 생선시래기조림 어떻게 하면 맛있나요? 호수의별 2018.11.24 1,114 0
47659 생강청 급 질문! 꿀맘 2018.10.26 1,432 0
47658 모과차요 1 주마 2018.10.15 1,196 0
47657 마늘쫑 장아찌 간장 이영진 2018.10.15 1,074 0
47656 살아있는 전복 김치냉장고에서 얼마나 보관될까요? 1 행복나눔미소 2018.10.11 1,515 0
47655 테팔 그릴에 생선 구우면 냄새 안배나요? 좋은풍경 2018.08.31 1,004 0
47654 콩국수 질문 2 sky 2018.07.28 2,285 0
47653 열무김치 담글때 찹쌀풀 대신할수 있는게.뭐가 있을까요? 2 필로소피아 2018.07.16 4,119 0
47652 껍질 얇고 폭신한 튀김옷은 비법이 뭘까요? 2 얼음동동감주 2018.06.12 2,617 0
47651 코코넛 슬라이스 생으로 먹어도 되나요? 2 김나래 2018.06.06 1,911 0
47650 소래포구 생새우 사러 가시는 분 있나요? 하늘물빵 2018.06.01 2,307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