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가 동네에 나갔다가 이웃 또는 모르는 개에게 물렸을 경우 - 꼭 해야 할 일.

장미엄마 | 조회수 : 2,885
작성일 : 2012-03-18 22:31:52

#. 아래에 아이가 동네에 나갔다가 이웃의 강이지에게 물렸다는 게시글을 보았는데..

잘 처리하신 것은 좋아보여요. 하지만 얼굴 붉히기 싫어서 무난하게 넘어가는 것 같은 일들이 있네요.

알아 보니 아래와 같이 해야 한답니다.

 

1. 우선 우리 아이를 치료하고 다음은 개의 주인을 찾아야겠죠.

 

2. 여기서 부터 당연하고도 중요한 과정이예요.

ㄱ. 개의 주인이 광견병 예방주사를 맞혔다고 할 경우.

( 증거가 필요하니 반드시 확인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동물병원에서는 보호자명과 개의 이름, 전화번호 등으로

예방주사 접종한 기록을 보관하고 있습니다.)

ㄴ. 확실한 기록이 확실치 않거나 단골 동물병원이 없어서 기억에만 의존하고 있는 경우.

( 가해 개를 피해자가 지정하는 동물병원에 사정을 설명하고 맡겨서 약 2주 동안 주의 깊게 관찰하여

수의사가 광견병의 예후가 없다고 확정해 주기 전에는 광견병이 있는 것으로 결정합니다.)

ㄷ. 광견병의 확정 유무와는 관계 없이 짬을 두지 말고 종합병원이나 전통있는 내과로 가셔서 사정을 설명하고

처치를 받고 의사의 지시에 따라야 합니다. _ 반드시...

 

2의 ㄷ을 설마설마 하고 그냥 넘겼을 경우 광견병의 잠복기가 끝나고 광견병이 발현 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게 되면 일이 많이 커져요.

 

이웃간에 화목하게 지내는 것도 물론 중요하지만

진행 시켜야 할 조치들은 침착하고 냉정하게 이행해야 해요.

 

모든 비용은 당연히 가해자 측이 지불해야 하지만, 그렇지 못할 경우 본인의 비용으로라도

위 1,2항은 반드시 실행해야 한답니다. ( 이상 남편이 아는 수의사에게 전화로 알아봐 준 내용입니다.)  

IP : 203.128.xxx.18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무명
    '12.3.18 11:03 PM (175.253.xxx.169)

    아는게 병이라고 전에 tv에서 무슨 의사가 치사율 100%인 병이 광견병이라고 해서 검색해봤더니 포유류는 다 걸릴수 있는병이고 걸리면 결국 죽는 병이더라구요. 물리면 왜 광견병을 의심해야하냐면 광견병=공수병의 증세 중 하나가 무는거래요. 일단 개든 원숭이든 포유류한테 물리면 병원에 가서 치료받고 몇달에 거쳐서 주사를 맞아야 한데요. 그 후부터 거리에 있는 포유류가 전 다 무서워요. 개 고양이 여행가면 박쥐 원숭이 등등

  • 2. 임옥경
    '12.8.17 1:25 PM (152.99.xxx.12)

    개에물렸을경우

  • 3. 최인석
    '12.8.20 10:43 AM (210.220.xxx.174)

    잘읽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608 동네 아는 애가 재수하는데요 그 이유가요 ㅇㄱㅇ 09:11:36 45
1399607 김학~게이들한테 던져놓고 비디오찍고싶다 1 .. 09:10:30 30
1399606 검찰 경찰 언론 하는짓꺼리 끌어올려요 08:59:27 69
1399605 앤드류킴 청와대는 미국의 신뢰를 잃었다 10 ㅋㅋ 08:56:46 365
1399604 생리통처럼 배아픈증상 2 .... 08:52:32 186
1399603 촛불시위 안하나요? 아직 .. 08:48:42 85
1399602 지금 눈이부시게 연속방송해요 2 jtbc2 08:47:25 219
1399601 양상추에 어울리는 소스 5 .. 08:40:50 284
1399600 쿨톤? 웜톤? 7 음.. 08:39:39 320
1399599 마산보호소 유기견 아이들 후원 부탁드려요... Dd 08:39:27 60
1399598 방탄 팬만 보세요. 8 . . . 08:37:49 304
1399597 미혼에 대한 걱정... 6 아직 08:29:25 771
1399596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100만 톤 넘어".. 후쿠시마의 .. 08:28:32 160
1399595 김학의 실검에 거의 없네요. 2 ㅇㅇ 08:26:20 339
1399594 (19) 매일매일 13 고민 08:24:46 2,024
1399593 공개적인 자리에서 아이 혼내보셨나요? 9 Dd 08:19:02 614
1399592 더 페이버릿 고등학생 보기 괜찮나요? 1 ... 08:18:49 160
1399591 누가 음식해서 주면 좋으신가요? 23 ㅇㅇㅇ 08:12:38 1,615
1399590 "황교안, 후안무치 선동 그만" #뼈때리는윤소.. 2 뻔뻔 08:12:32 618
1399589 영화 연애의 온도 결말??? 08:09:54 131
1399588 아이 입시 모르시는 분들 23 궁금 08:05:56 1,586
1399587 올해부터 폐암이 국가암검진 대상이래요 7 뉴스 07:47:14 1,646
1399586 건조기 다들 쓰시는거에요? 9 ㅇㅇ 07:36:58 1,087
1399585 서울교대 성희롱 남학생들 임용을 막자는 국민청원이 있네요 3 최선입니까 07:36:31 516
1399584 드롱기 컨벡션 오븐 사용하시는 분 계신가요? 3 ㅇㅇ 07:28:03 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