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테이블웨어 페스티발에 대하여. .

| 조회수 : 2,513 | 추천수 : 13
작성일 : 2004-09-17 17:31:11
82에 들어와 읽기만 하는데  정보를 드리기도 해야겠기에. .
서울 학여울역에있는 무역전시장에서 일요일(19일)까지 토야 테이블웨어 페스티벌이 열립니다
우리그릇 도자기나 테이블셋팅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가보심 좋을것 같아서요.
테이블셋팅 공모전 입상작을 전시하고   각 요장에서 그릇들을 판매하기도 하는데 10시부터 6시까지 입장이고 입장료는 5000입니다.  사진은 공모전 입상작과 산아래작업실 매장사진입니다.
토요일 11시  음식과 도자기 테이블셋팅 강의가 있고 일요일에는 정신우씨가 도자기로 본 파티 스타일링에 관한 강의도 있습니다.
아울러 이천에서는 오늘부터 10월10일까지 도자기 축제가 열리고 있습니다.
축제 기간에 샘님 시간되시면 오셔서 번개를 하심도?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김혜경
    '04.9.17 10:08 PM

    저 입상작 그릇이 산아래 그릇인가요?

  • 2. 예술이
    '04.9.18 9:03 AM

    앗?! 위요, 아래요?

  • 3. 예술이
    '04.9.18 9:25 AM

    이제야 고백하는 건데... 작뇬 봄에 도자기 축제 매장에서 산아래님네 파란 꽃 무늬의 작은 사각받침 찻잔 두세트와 연꽃 무늬 접시 산 아줌마여요. 수반용으로 야생화 몇가닥 꽂힌 연꽃접시를, 음식 담는데 쓰겠다면서 그거 하나밖에 안남았다는데도 굳이 달라고 한.
    무슨 음식을 담을거냐고 계속 물어보는데 메뉴 생각은 안나고.. 82를 알기 얼마 전이었거든요.
    그거 무지 아끼고 애지중지 했는데, 어느 날 보니 귀퉁이가 깨져서 ㅠ.ㅠ
    어느 님이 산아래님한테 그릇사셨다고 올린 사진에 그 연꽃 접시가 3개나 있길래 보고 또 보면서 남몰래 가슴이 아팠어요.
    그 찻잔, 유난스럽게 튀지 않으면서 도 볼 때마다 매력이 보여지는 얼굴같은 그런 느낌인 거 있죠? 그 때 돈이 모자라서 접시도 같이 못사온게 늘 맘에 아쉬워요.
    산아래님, 입상 축하드리고 올해 도자기 축제할 때 뵈요.

  • 4. 산아래
    '04.9.18 12:14 PM

    위에 사진은 다른 업체의 수상작이고 산아래 입상작은 따로 있는데 사진이 영 거시기해서 못 올렸슴다. 그리고 아래 있는 사진은 산아래 매장입니다.
    예술이님 다음에는 아는척 해주세요. . 이제라도 방가방가..

  • 5. 예술이
    '04.9.18 10:56 PM

    V^^V

  • 6. 미스테리
    '04.9.20 10:46 AM

    입상 축하 드려요^^
    글을 이제야 봤네요...^^;;;
    툐욜날 알았으면 가봤을걸요...
    글구 연꽃접시 제가 산거 말씀하시는거 같아요...^^;;;
    이쁜데...염장 또 질르고 텨 =3=3=33

  • 7. 로로빈
    '04.9.21 8:03 PM

    산아래그릇 넘 이쁘네요... 탐난다.. 저런 작품들은 많이 비싸겠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795 호와 불호가 확실합니다. 도도/道導 2021.06.24 176 0
25794 패션 일러스트 6 Juliana7 2021.06.23 253 0
25793 계절의 흐름 2 도도/道導 2021.06.23 202 0
25792 보리수의 달콤함에 유혹이 되어 8 도도/道導 2021.06.22 309 0
25791 가난한 자는 6 도도/道導 2021.06.20 412 0
25790 응원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12 도도/道導 2021.06.19 771 0
25789 인형 드레스 4 Juliana7 2021.06.18 416 0
25788 새끼 고양이입니다 1 ahskatns 2021.06.18 708 0
25787 민폐가 되어 가는 듯 22 도도/道導 2021.06.17 1,005 0
25786 콰당 ㅋㅋ 울 골댕이 넘 웃겨요 2 케세이 2021.06.15 900 0
25785 인형 모시 저고리치마. 4 Juliana7 2021.06.14 550 0
25784 검단산에서 미사리 & 팔당댐 두물머리 4 wrtour 2021.06.14 545 2
25783 가르침을 받지 못하면 10 도도/道導 2021.06.14 492 0
25782 아파트 건설 분진소음 거리 봐주세요 ㅠㅠ 샤랄 2021.06.14 241 0
25781 만 21살된 울 냥이 생일 축해 해주세요... 36 행복하다지금 2021.06.13 2,055 0
25780 브루노 발터와 베토벤 5번 1 관음자비 2021.06.13 294 0
25779 내 머릿속의 빈공간 도도/道導 2021.06.13 199 0
25778 찻집에서 휴식을 4 도도/道導 2021.06.11 627 0
25777 블랙 말티푸- 프리 인사드려요 18 쾌걸쑤야 2021.06.10 1,414 1
25776 크로셰 레이스 입니다. 4 Juliana7 2021.06.09 715 1
25775 안전한 길 도도/道導 2021.06.08 394 0
25774 아기 양이들 2 쮸비 2021.06.03 1,643 0
25773 민들레 영토 2 도도/道導 2021.06.02 961 0
25772 하얀 앵두 4 도도/道導 2021.05.31 954 0
25771 잊혀져 가는 존재 4 도도/道導 2021.05.28 1,22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