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방학특식 시리즈

| 조회수 : 7,513 | 추천수 : 5
작성일 : 2023-10-08 09:49:17























 









고사미가 된 아들 

유치원부터 한결같이 급식을 싫어라 해요

유치원에서부터 한결같은지라

초등학교 때는 담임쌤이앙 상의해서 

아침도 적게 먹여보고 

간식도 안줘보고 

별 방법을 다 써 봤지만 나중엔 포기하고

하교하면 밥부터 챙기는게 저의 일이였어요 

 

그러던 아들이 고1겨울방학에 

윈터스쿨을 들어가서 

고민이 시작되었어요 

하루종일 학원에 있으니 점심이 걱정인거죠

점심은 신청했으나 신청 안한거랑 똑같은 상황

(실제로 싸지고 않은 점심 신청 했는데

매일 거의 안먹었어라구요 ㅠㅠ)

 

그래서 일단 아침을 신경써서 차려줬습니다

지금 봐도 어찌 저렇게 했나 싶은데

방학동안이라는 한시적 기간이니 

가능했던듯~ 

심미적인 면도 중요한 녀석인지라

제가 할 수 있는 한 제일 예쁘고 맛있게 차려줬어요 

 

겨울방학에 이어서

고2 여름방학에도 학교 면학실 신청해서 

아침마다 이렇게 차려줬는데

정작 고3되서는 한번도 못차려줬네요 ㅠㅠ

수능 39일 남은 오늘 

키톡에 사진들 올려놓고

저도 마음준비 해서

30일 한달은 차려줄까 싶습니다

사진이 좀 뒤죽박죽이고

용량초과로 사진이 다 올라가지 못했는데 

제 능력은 이게 최선인듯 ㅠㅠ

알아서 봐 주세요 

 

핸폰으로 사진 올려져서

처음 올려봅니다~~^^
사실상 키톡 머리올린 날이예요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산딸나무
    '23.10.8 10:46 AM

    시간 보고 설마 아침일까 싶었는데…
    정말 대단하십니다 !

  • 쮸피루
    '23.10.9 12:22 AM

    아침 맞습니다 맞고요 ㅍㅎㅎ

  • 2. 진현
    '23.10.8 11:52 AM

    어머나 색감도 너무 예쁜 정성 가득한 밥상이네요.
    더구나 아침 밥상이라니 얼마나 신경을 쓰셨을지...

    평소에는 수능 같이
    수능 날은 평소 같이 담담한 마음이면 수능 잘 치를 것입니다.
    응원합니다.

  • 쮸피루
    '23.10.9 12:23 AM

    수능 응원 너무 감사합니다
    고3 되서도 헤주려고 마음은 여러번 먹었는데
    실행이 힘드네요~
    마지막 30일 맘 잡고 기도하는 마음으로 해보려합니다~

  • 3. 각시둥글레
    '23.10.8 2:51 PM

    우와 음식도
    셋팅도
    사진까지 예술~

  • 쮸피루
    '23.10.9 12:24 AM

    이런 찬사가 있을까요?
    감사합니다❤️

  • 4. 로젤리나
    '23.10.8 2:59 PM

    인스타 맛집 음식같아요^^
    대단하세요
    수능 대박나세요~~~

  • 쮸피루
    '23.10.9 12:29 AM

    수능대박~
    제일 마음이 찡~ 하는 댓글 감사합니다❤️

  • 5. 메이그린
    '23.10.8 3:08 PM

    아들이 엄마밥을 좋아해서
    힘들어도 좋으셨겠어요
    밥상에 엄마사랑이 한가득 보입니다 ^^

  • 쮸피루
    '23.10.9 12:25 AM

    까다롭기가 까다롭기가~
    저 밥상도 매일 타박 들었습니다
    이건 이게 더 좋은데~ 저건 저게 더 좋은데 이럼서 ㅋ

  • 6. 겨울이싫어
    '23.10.8 7:10 PM

    아드님 부럽습니다!!!

  • 쮸피루
    '23.10.9 12:26 AM

    정말요?
    그건 우리 아들 얘기 들어보고 판단하심이 ㅋ

  • 7. 챌시
    '23.10.8 8:51 PM

    쭈피루님, 요리 클라스 하셔야겠어요, 정성이 한가득, 솜씨가 장난아니세요.
    저희집 고3에겐 절대 보여주고 싶지안은 포스팅 입니다.
    그런데 엄마 밥상이랑 학교 급식 비교자체가 어림도 없겠네요. 저같아도 안먹을듯.

  • 쮸피루
    '23.10.9 12:26 AM

    클라스라니요~
    그냥 흉내만 내 뵜어요
    82에 대단한 분들이 얼마나 많은게

  • 8. 주마
    '23.10.8 10:44 PM

    요리도 대단하지만 그릇이 정말 다양하고 예쁘네요. 일반 가정집인데 이렇게 많은 그릇에 심지어 유기까지 쓰신다고요? 놀랍네요. 저도 마침내 키톡데뷔 해 볼까 생각했는데 클라쓰가 너무 달라서 진심 깨갱. 우리 집 20년 된 코렐 그릇들 ㅠㅠ

  • 쮸피루
    '23.10.9 12:28 AM

    그릇은 한 때 관심 많았지만 이제는 다 부질없어,,, ㅋ
    유기는 사용하기 편해요 요새 많이들 사용하시는데요~
    한두개 도전해보세요~^^

  • 9. 쏭버드
    '23.10.8 10:53 PM

    정성 가득한 메뉴가 다양하고 그릇도 예뻐서 한참을 봤어요. 아침 메뉴가 헤비하다 싶었는데 이유가 있었네요
    육회 맞죠? 와우!
    고3이 마지막 스퍼트 잘해내서 좋은 결과 있으시길 기원합니다!

  • 쮸피루
    '23.10.9 12:28 AM

    네~ 육회 맞습니다 맞고요-;
    아침부터 육회에 보쌈에 다 먹을 수 있는 클라스랍니다~
    아들 응원 진심으로 감사드려요

  • 10. 파과
    '23.10.10 1:44 PM

    아드님이 급식을 안(못)먹는건 엄마 탓이네요.
    엄마 요리와 플레이팅 솜씨가 이러니
    학교 급식이 눈에 차겠어요?
    집에가면 미슐렝 맛집이 펼쳐지는데... ㅋ

  • 11. 2것이야말로♥
    '23.10.10 2:22 PM

    음식이 죄다 입이 쩍쩍 벌어지는 클라스!
    우리 멋진 아드님,,
    맛난밥 많이 많이 먹었으니, 이제 화이팅할일만 남았네요!!
    응원합니다!!

  • 12. bluemoon
    '23.11.16 11:50 AM

    초고 이긴 한데 ㅣ
    님 아드님인가요? 아드님 처럼 급식을 싫어해요
    아무래도 김치랑 매운걸 싫어해서 그런 듯요
    급식이 맛이 없다고 하네요

    저도 아들내미한테 맞춰서 차려 주긴 하는데
    원글님은 정말 심미적으로 너무 아름다운 음식 상차림 이네요

    손재주가 탁월하신듯요
    그릇쓰임과 음식 올림도 감각이 있으신것 같네요 ...
    갑자기 아들내미한테 미안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0905 바질페스토 좋아합니다 16 메이그린 2023.11.23 7,116 3
40904 주절주절 17 고고 2023.11.22 7,138 3
40903 토마토바질 파스타 뭐가 문제였을까요? 23 사실막내딸 2023.11.22 6,233 2
40902 2인용 밥상 올해 찍어둔 것들이에요. 13 세라피나99 2023.11.21 8,158 3
40901 과메기의 추억 6 juju 2023.11.21 4,395 2
40900 챌토리네 가을 26 챌시 2023.11.15 9,110 2
40899 겨울이네요 10 메이그린 2023.11.14 9,049 4
40898 고3 수능 응원밥상 58 쮸피루 2023.11.12 13,164 2
40897 165차 봉사후기 및 공지) 2023년 10월 대하3종(구이, .. 8 행복나눔미소 2023.11.10 3,725 6
40896 날라리백수 밥상 21 고고 2023.11.06 14,079 4
40895 이렇게도 먹어볼까 16 아큐 2023.11.05 10,423 3
40894 가을이 지나갑니다 14 juju 2023.11.05 7,384 4
40893 은행도 행복처럼 어쩌면 가까이에 30 쑥과마눌 2023.11.02 9,508 8
40892 출근 전 애들 저녁식사 6 뽀그리2 2023.11.01 6,911 3
40891 오랜만에 글쓰기 14 스콜라 2023.11.01 7,736 3
40890 시월의 마지막 22 메이그린 2023.10.31 9,194 3
40889 도시락과 빵등 17 고독은 나의 힘 2023.10.27 10,835 6
40888 단팥빵 좋아하세요? 올드머니룩 챌시도 있어요 30 챌시 2023.10.23 11,286 4
40887 그 후로 지금까지. 28 아큐 2023.10.22 10,039 5
40886 추수감사절 & 할로윈 20 ilovemath 2023.10.17 11,585 4
40885 최애는 김밥이죠 33 메이그린 2023.10.16 14,773 4
40884 소소한 음식사진들 올려봅니다.(고양이도 있어요!) 19 carpediem 2023.10.14 9,590 4
40883 164차 봉사후기 및 공지) 2023년 9월 낙지볶음과 사태찜 5 행복나눔미소 2023.10.13 4,208 10
40882 3대9년만의 생존인사 15 모니카 2023.10.11 10,599 4
40881 저도 보온도시락 올려봅니다. 17 유니 2023.10.09 10,405 6
40880 나도 김밥! 3 진현 2023.10.09 7,898 6
40879 나름 건강식 16 메이그린 2023.10.08 7,738 7
40878 방학특식 시리즈 21 쮸피루 2023.10.08 7,513 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