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개편이전의 자유게시판으로 열람만 가능합니다.

제 목 : 이게 속물인건가요..

flower | 조회수 : 3,776
작성일 : 2011-08-20 14:29:09
아무리 생각해도 내가 한말이 이거 밖에 없는거 같아요.
그때 집에 상황도 어렵고.. 힘들어서..
그냥 혼잣말로~오피스텔 같은데나 원룸 얻어서 나가서 살면 좋겠다.
그리고 로또 됐으면 좋겠다.. 이것처럼 누구나가 한번씩 해봄직한 말..
정도가 아닌지...이 얘기를 한거 같은데
어느 순간 저보고 속물이라고

그리고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 어느 집단 같은곳에서
큰 일을 저질렀을때 일부러 없는말 만들어서
사람 바보 만드는일 없는 일은 아니겠죠.
IP : 119.71.xxx.157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속물이 왜요??
    '11.8.20 2:31 PM (211.245.xxx.100)

    왜 나쁜가요???
    속물 아닌척 위선 떠는 것들이 더 웃겨요.
    남의 것 훔친 것도 아니고...
    저런게 속물이면 세상 사람들 다 속물이에요.

  • 2. flower
    '11.8.20 2:36 PM (119.71.xxx.157)

    정말 자긴 속물이 아닌것처럼
    저 얘기만 듣고, 지레 머리속으로 계산해서,
    속물로 만들어버리는게 더 속물이고 이상한 사람 같아요.

  • 3. .
    '11.8.20 2:37 PM (58.225.xxx.33)

    그러게요 속물이 나쁜가요?
    본인은 그런 행운 주면 마다할거래요? ㅋㅋㅋ

  • 4.
    '11.8.20 2:44 PM (112.169.xxx.27)

    그정도가 속물이라고 비난받을 정도면 상대방은 이슬먹고 구름속에서 사나봐요??
    어차피 속세에서 사는 인생,,속물이 욕도 아니구요,전 그냥 그럴땐 속시원히 인정합니다,
    나는 속물이다

  • 5. ㄱㄱ
    '11.8.20 2:47 PM (116.33.xxx.76)

    로또 되서 싫다는 사람이 얼마나 되겠어요. 그정돈 속물의 ㅅ 자에도 못낍니다.
    보통 결혼 상대자나 친구, 인맥 사귈 때 그 사람 재산,학벌 이런거 유난히 따지면 속물 소리 듣죠.

  • 6. flower
    '11.8.20 3:30 PM (119.71.xxx.157)

    그 말한마디에 난 속물이 되었고, 또 그걸로 인해 이용당했고,
    뭐 내가 속물인건 나도 인정하지만..
    무엇보다도 모르고 당한일에 다 알면서 당한 사람처럼 되어버렸어요.
    그렇게 나를 매도한 사람. 너무 원망스럽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86622 주식 떨어졌다고 좋아하는 4 한심 2011/08/20 3,980
686621 (급)중력분으로 쿠키 만들어도 되나요?? 6 00 2011/08/20 4,512
686620 아동 신발 230 이 끝인가요? 6 ? 2011/08/20 2,331
686619 술좋아하시는 분들께 질문이요? 8 ... 2011/08/20 2,578
686618 블루베리 실내에서 키워보신분들께 여쭤요. 5 궁금 2011/08/20 2,756
686617 고양이 잘 아시는 분 도와주세요. 12 고양이관련 2011/08/20 3,353
686616 안 읽는 책 팔고 싶어요.. 4 .. 2011/08/20 2,921
686615 여인의 향기보고 이동욱에 뻑간 분만 봅시다. 싫음 패스! 11 스멜~~ 2011/08/20 3,550
686614 유명 증권 강사들은 강사료를 어느정도 받나요? 강사료 2011/08/20 1,786
686613 정호승 시인..왜 이혼했는지 97 호리병 2011/08/20 20,308
686612 싱가폴 여행가면 이것만은 꼭! 해봐야 먹어봐야 한다는 것? 10 알려주세요 2011/08/20 3,924
686611 소시 유리 맞아? 파격 화보 '세상에…' 28 미리뽕 2011/08/20 14,193
686610 백일된 아기 혼자 잠들어도 10 엄마가 방해.. 2011/08/20 3,228
686609 에구 블로그도 부지런한 사람들이나 하는거네요. 2 ... 2011/08/20 2,878
686608 여리녀와 떡대녀 6 노다메 2011/08/20 3,752
686607 비누방울꿈을 꿨는데요..................... - 2011/08/20 2,348
686606 급해요!! 컴 고수님께 여쭈어요!! 도와주세요!! 1 ........ 2011/08/20 2,253
686605 여기 미혼여성..(35 세 이상) 많나요? 8 .. 2011/08/20 4,019
686604 대기업들 이번 추석 이후에 구조조정 들어나가요? 3 구조조정 2011/08/20 2,778
686603 불고기 브라더스 불고기 뭐가 맛있나요? 2 불고기 2011/08/20 2,266
686602 체력 급 저하될 때 영양제 주사 말고 다른 방법은 없나요? 12 뭉뭉 2011/08/20 12,067
686601 대한민국에서 잘 사는 방법 1 멍멍 2011/08/20 2,295
686600 어제 문희준, 김규리씨 춤추던 프로.. 심사 공정한거였어요?? 10 2011/08/20 7,766
686599 이게 속물인건가요.. 7 flower.. 2011/08/20 3,776
686598 반항기 드높은 18개월 아기 4 좋은엄마되기.. 2011/08/20 4,205
686597 남편이 일본라면을 가지고 왔는데요.. 4 라면 2011/08/20 2,950
686596 주식 7 비가와서.... 2011/08/20 3,161
686595 도와주세요. 사장이 절 고소하겠다고 합니다. 19 코모누나 2011/08/20 13,382
686594 무상급식은 공짜가 아닙니다 29 과천댁 2011/08/20 4,345
686593 거지보고서 13년 대기업 근무 총자산 3천5백 6 새출발 2011/08/20 3,20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