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가을 바닷가는 여유롭습니다.

| 조회수 : 1,166 | 추천수 : 0
작성일 : 2022-09-14 08:54:41



가을 바닷가는 여름과 사뭇 다른 느낌이 옵니다.
마치 새벽 들판같이 쾌적하고 상큼하기 까지 합니다.
모인 사람들의 모습에서도 여유로움이 풍겨납니다.

도도의 일기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제 홈피에 가시면 글과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홈페이지 주소는 saepum.org 입니다.~^^페이스북 https://w..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별이야기
    '22.9.14 11:53 AM

    바다와 하늘이 하나 된 듯 합니다
    시원하네요~

  • 도도/道導
    '22.9.15 8:04 AM

    다녀가시면서 댓글까지 남겨 주셔서 감사합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777 대~~~~~~~~~ 한 민 국~ !!! 도도/道導 2022.12.03 50 0
25776 돌아 갈곳과 반기는 식구가 있어 4 도도/道導 2022.12.02 189 1
25775 정말 자랑좀 하고 싶어서요 싫으신분은 통과하세요 3 대충순이 2022.12.01 340 0
25774 내 이름으로 등기되지 않았어도 2 도도/道導 2022.12.01 173 0
25773 그날에 너를 만날 수 있기를 2 도도/道導 2022.11.30 212 0
25772 돌아온 녀석이 예쁘다 6 도도/道導 2022.11.29 481 1
25771 비오는 아침도 즐겁다. 4 도도/道導 2022.11.28 329 0
25770 누릴 수 있어야 합니다. 2 도도/道導 2022.11.27 264 0
25769 가을의 빛이 스미는 겨울 2 도도/道導 2022.11.26 291 1
25768 까만 감도 있습니다. 2 도도/道導 2022.11.25 474 0
25767 행복을 쌓아가는 것은 2 도도/道導 2022.11.24 664 0
25766 새벽이 추웠던 날 2 도도/道導 2022.11.23 705 0
25765 자처하는 길 2 도도/道導 2022.11.22 428 0
25764 공수래 공수거 2 도도/道導 2022.11.21 545 0
25763 인형 니트 가디건 2 Juliana7 2022.11.20 679 0
25762 투쟁의 노래가 불려지지 않기를 4 도도/道導 2022.11.19 468 0
25761 순돌이 관찰기 종료 10 지향 2022.11.18 1,346 0
25760 넘어진 김에 휴식을 2 도도/道導 2022.11.18 454 0
25759 내 코가 석자면 보이지 않는다 4 도도/道導 2022.11.17 562 0
25758 감사해 하는 이유 2 도도/道導 2022.11.16 487 0
25757 에프로 누룽지 만들기 도전!!!! 1 둥글게 2022.11.16 1,456 1
25756 비오는 날의 가을이 되면 2 도도/道導 2022.11.14 627 0
25755 체리 인테리어 사진 올리기 2 9 호후 2022.11.13 7,279 0
25754 체리 인테리어 사진 올리기 8 호후 2022.11.13 10,964 0
25753 변함이 없는 것 같아도 2 도도/道導 2022.11.13 502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