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블랙 말티푸- 프리 인사드려요

| 조회수 : 1,913 | 추천수 : 1
작성일 : 2021-06-10 09:48:05


안녕하세요,, 블랙 말티푸 프리에요~

아이들이 고심끝에 지은 이름 프리... 엄마가 부르는 이름은 밥풀이 ㅎㅎㅎㅎ


가만히 있지를 않아서 사진 찍기가 너무 힘들어요!

까만 눈이 너무 매력적이죠?


사진 찍으려고 부르고 있는데 마음은 딴데 가있어요 ㅋ


오늘은 새벽 4시에 깨워 쇼파에 누웠더니 궁댕이 붙이고 프리는 잠을 자요.. 나는 ㅠㅠ 나는 ㅠㅠ


어제밤에는 엄마랑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을 봤어요,, 축구 신동이 될거에요!!

 

목욕을 못해서 꼬질 꼬질


쇼파에서 가장 편한 자리와 자세를 드디어 찾았어요!!!



프리는 발바닥도 까매요~



이상 프리 인사를 마칩니다!!

푸들쪽에 더 가까운것 같죠? ㅎㅎ

또 자는척 하고 있는데 제가 컴터에서 일어나는 순간 벌떡 일어나서 쫓아올거에요;;;;

모두들 좋은 하루 보내세요~


핸드폰으로는 줌인줌아웃에 사진 못 올려서.... 그부분은 참 아쉽네요 ㅠㅠ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빗방울
    '21.6.10 9:52 AM

    너무너무 사랑스러워요

  • 쾌걸쑤야
    '21.6.10 10:14 AM

    제가 요즘 물고빨고 하고 있어요 ㅎㅎ
    프리와 사랑에 빠졌어요♡

  • 2. 쭈혀니
    '21.6.10 9:54 AM

    따악 보니...
    천재견 맞습니다.ㅎㅎ
    저 똘망눈 좀 보세요.
    월매나 영리한지!
    계속 소식 주셔요~~^^

  • 쾌걸쑤야
    '21.6.10 10:15 AM

    눈이 정말 또랑또랑 빛이 나요^^
    종종 소식 전할게요~

  • 3. 미소나라
    '21.6.10 10:06 AM

    우와. 기다렸어요!! 완전 귀여네요. 똘말똘망 영리해보여요!!!

  • 쾌걸쑤야
    '21.6.10 10:16 AM

    요 녀석 덕분에 집안 분위기가 확 바뀌었어요~
    온 가족이 얘 하나만 바라보고 있네요 ㅎㅎ

  • 4. fay
    '21.6.10 10:12 AM

    와ㅡ너무너무 귀여워요 아침부터 계속줌방 들락거리고 기다렸단 말예욧!ㅋㅋ 자주 소식 올려주셔요!!!!

  • 쾌걸쑤야
    '21.6.10 10:15 AM

    핸폰으로는 줌인줌아웃이 안되서;;;
    종종 소식 전할게요^^

  • 5. 온살
    '21.6.10 11:19 AM

    줌방 사진 올려달라고
    요청한 감자맘입니다 ㅎㅎ

    3개월인데 저리 똑똑하면
    앞으로 우짭니까???
    똘똘한 프리
    자주 보고싶습니다

  • 6. 곰곰이
    '21.6.10 11:23 AM

    이야기속 주인공이 너였구나..
    똑똑하게 생겼네

  • 7. Juliana7
    '21.6.10 11:26 AM

    완전 귀엽네요. 정말 예뻐요
    인형같은 아이가 움직이니 신기하시겠어요

  • 8. 관대한고양이
    '21.6.10 12:49 PM

    네가 바로 그 녀석이구나~~ 건강하게 잘 자라라~~

  • 9. 워니사랑
    '21.6.10 6:45 PM

    프리야 건강하게 오래오래 엄마옆에 꼭 붙어있거라
    예쁘다^^

  • 10. 앨봉앨봉
    '21.6.10 8:32 PM

    아 너무나 귀욥ㅜ 심쿵했어요

  • 11. 챌시
    '21.6.12 8:26 PM

    저도 심쿵!
    너무너무
    귀여워요, 엄마랑 건강하게
    오래오래 행복하렴
    프리 보여주셔서.감사해요^^

  • 12. ㅍㅋㄷ
    '21.6.13 1:17 PM

    주둥이가 긴게 너무 이뻐요

  • 13. 이네스
    '21.6.13 1:18 PM

    어떻게 이렇게 사랑스럽지 눈물나게 예쁘네 오래오래 건강하고 행복해라

  • 14. happywind
    '21.6.13 1:30 PM

    러블리~~~한 눈망울~^-^
    매력 있네요 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32 말로 하는 사랑 도도/道導 2022.05.16 133 0
25631 고추나무 1 오후네시 2022.05.15 220 0
25630 모르기에 오만하고 무례합니다. 도도/道導 2022.05.15 197 0
25629 밖이 아름다우면 도도/道導 2022.05.14 290 0
25628 5월의 향기를 담았습니다. 도도/道導 2022.05.12 496 0
25627 대형마트 이용 및 카셰어링 서비스 관련 설문조사 추첨 결과 인증.. 메리 포핀스 2022.05.11 455 0
25626 사랑이 무엇인지 도도/道導 2022.05.11 487 0
25625 나누어 집니다. 도도/道導 2022.05.10 514 0
25624 함박 웃음이란 2 도도/道導 2022.05.09 698 0
25623 섞이지 않아야 합니다. 도도/道導 2022.05.04 1,063 0
25622 3m 의 파도는 도도/道導 2022.05.03 1,029 0
25621 행복을 찾아서 2 도도/道導 2022.04.30 1,241 0
25620 반복되는 일상에서 도도/道導 2022.04.29 1,169 0
25619 어찌해야 할까? 4 도도/道導 2022.04.28 1,450 0
25618 희망이 보입니다. 2 도도/道導 2022.04.27 1,295 0
25617 사랑의 속삭임 2 도도/道導 2022.04.25 1,508 0
25616 언제 사라질지 모릅니다. 2 도도/道導 2022.04.23 1,718 0
25615 사랑은 받아본 사람만이 2 도도/道導 2022.04.21 1,869 0
25614 살 맛 나는 세상 도도/道導 2022.04.20 1,621 0
25613 이주하는 이유 2 도도/道導 2022.04.19 1,755 0
25612 작은 소망만 가득한 곳에서 4 도도/道導 2022.04.18 1,686 0
25611 오늘이 좋습니다. 2 도도/道導 2022.04.17 1,644 0
25610 인형한복 녹원삼 6 Juliana7 2022.04.16 2,058 0
25609 당신의 아름다운 눈동자에 반했습니다. 2 도도/道導 2022.04.16 1,874 0
25608 경기도 광주시 목동 / 길잃은 강아지 주인 찾고 싶어요 18 side 2022.04.15 2,665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