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도도냥이 참치캔에...

| 조회수 : 1,773 | 추천수 : 0
작성일 : 2019-10-11 10:43:51

한글날에 이어 어제는 은행 갈 일이 없어

건너뛰고 오늘 참치를 준비하고

나가니 길모퉁이에서 절 아니 참치를

기다리고 있어서...





쟤는 첨부터 참치만 좋은가봅니다

나에겐 눈길도 안줍니다

저런냥이 참치셔틀을 계속 해야할까요??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피어나
    '19.10.11 10:46 AM

    에이~ 답은 원글님이 이미 아시잖아요. 그거슨 데스트니!!! 피하실 수 없을 테니 즐기세요.^^

  • 복남이네
    '19.10.11 11:28 AM

    그냥 참치 대령하면서
    드셔주는걸 캄사하게 받아들여야 한다 이거죠?

  • 2. 테디베어
    '19.10.11 11:08 AM

    ㅎㅎㅎ 참치득템한 도도냥이^^
    복남이네님께도 감사하게 생각하겁니다~~

  • 복남이네
    '19.10.11 11:31 AM

    전 쟤가 속으로
    참치 더 더 맜있는 참치를 요구하는 것 같은 생각이
    들어요.

  • 3. 원원
    '19.10.11 11:19 AM

    당연히 집사님은 계속 일 하셔야죠. ㅎㅎㅎㅎ

  • 복남이네
    '19.10.11 11:33 AM

    잡사는 자청해서 하니
    해야지요^^.

  • 4. 엔젤퀸
    '19.10.11 11:51 AM

    도도냥이 참치 드뎌 득템했군요
    근데 사람먹는 참치캔은 염분이 들어있어서 많이짜요
    고양이들 신장에 특히 안좋다 들었어요
    사람 참치캔은 비싸기도 하고요
    고냥이들캔중에서 프리미엄로얄캔이 있는데
    길냥이들 기호성 진짜 좋아요
    그냥 로얄캔은 싸구려맛이라 잘안먹고
    프리미엄로얄캔 잘먹더라구요
    쿠팡에 24개에 만팔천원정도 합니다

  • 복남이네
    '19.10.11 12:35 PM

    엔젤퀸님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전 강쥐만 직접 키우고 냥이는
    캔에 관한 것은 전혀 몰랐네요
    프리미엄 로얄캔!

  • 5. 앨봉앨봉
    '19.10.11 12:56 PM

    도도냥 잔치날이었네요. 도도냥 이제 꿈에서도 셔틀집사님기다리며 참치먹는 꿈꿀듯 하네요. 혹시 다음에 주실땐 캔채로 주지마시고 부어주세요. 캔에 다치는 경우도 있다고 해서요. 너무 감사합니다 복남이네님!

  • 복남이네
    '19.10.11 1:28 PM

    그러고 보니 전 쌩초보네요
    꼭 그리해야겠네요.

  • 6. 길냥이
    '19.10.11 1:56 PM

    주지 마시고 마트나 ㄷㅇㅅ 가면 냥이 참치 간식 더 싸요...

    사람먹는건 안좋대요.. 짜서 신장에 나빠요

  • 복남이네
    '19.10.11 1:57 PM

    제가 거기까진 생각을 못했네요.

  • 7. 관음자비
    '19.10.11 3:21 PM

    캔을 까서 접시나 비닐이나 딱히 없으면 깨끗한 시멘트 위에, 등등
    까서 덜어 줘야 합니다.
    잘못하면 날카로운 캔 모서리에 혀 다침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341 아름다운 모임 도도/道導 2020.04.28 283 0
25340 역사상 최고의 미인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8 925 0
25339 깨진 인생 4 도도/道導 2020.04.26 723 1
25338 두부 상봉 21 수니모 2020.04.25 1,252 1
25337 고구마 밥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5 558 0
25336 상쾌한 아침 기분 좋은 시작 해남사는 농부 2020.04.25 310 0
25335 따뜻한 석양을 핸드폰에 담았습니다. 도도/道導 2020.04.24 339 0
25334 우렁이각시 해남사는 농부 2020.04.24 325 0
25333 싱그러운 아침을 핸드폰에 담다 2 도도/道導 2020.04.23 457 0
25332 고구마 순꺼내기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3 483 0
25331 세상에서 가장 쉽고 즐거운 한글교실 해남사는 농부 2020.04.22 290 0
25330 함께 움직이는 모습이 아름답다 도도/道導 2020.04.22 278 0
25329 세월호 - 사람은 간 곳 없고 깃발만 나부껴 1 해남사는 농부 2020.04.21 378 0
25328 봄의 한 가운데에서 소리를 듣다 2 도도/道導 2020.04.21 279 0
25327 선거 때 받은 선물&뇌물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1 434 0
25326 찔록. 삐비를 아십니까? 2 해남사는 농부 2020.04.20 553 0
25325 비 그친 봄날의 아침산책 해남사는 농부 2020.04.20 275 0
25324 (만화) 고양이 리보- 세 번째 이야기 5 생활지침서 2020.04.20 660 2
25323 일상이 된 새벽 산책 2 해남사는 농부 2020.04.19 615 1
25322 큰그릇 먹고 큰일하기 해남사는 농부 2020.04.18 541 0
25321 어제부터 내린 비에 우후 고사리, 우후 취 3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651 1
25320 안빈 낙도 4 해남사는 농부 2020.04.17 474 1
25319 태양이 10 테디베어 2020.04.16 964 0
25318 이제는 속시원하게 해결되었으면 좋겠다 4 도도/道導 2020.04.16 438 1
25317 고장난 정치인을 멈추게 한 시간 도도/道導 2020.04.16 338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