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궁금하실까봐,우리 챌시 소개드려요..느낌이 여자애 같아요.

| 조회수 : 1,683 | 추천수 : 2
작성일 : 2020-05-18 15:15:26

제 사연을 아시는 분들에게, 자랑하러 왔어요.ㅎㅎ

오늘아침까지 저를 잠못들게 했던,,너무나 어렵게 어렵게 인연이 된 아이입니다.




지금 잘 먹고,

쉬도 한번 하고,,

쭙쭙이 너무 심해서,,제 딸이 비명중이에요.ㅎㅎㅎ





첫날 저녁  병원 다녀와서,,저렇게 계속 잠만 자고,,토요일, 일요일,,일부러

깨워서 분유 주사기로 먹이고,

트림시켜 놓은 또 저렇게 잠만 계속,,

그러다 토하고,,ㅠㅠㅠ

또 자고,,


진짜 무서운 생각이 너무 많이 들었던 이틀이었네요.

식구들 밥 안주고 저아이만 끌어안고있었어요.

온식구들이 다 조용히 저아이만

쳐다보고,,또 쳐다보고,,




제 털목도리를 끌어안고 자는 모습,,

발만 조금 씻겼더니..핑크빛이 보여요.



아..

그리고 여기 올릴 생각을 하게 한

오늘아침,,

챌시

멋진 모습.

처음으로 여기저기 거실을

돌아다니네요..

진짜..

우리 챌시 너무너무 강한 아이에요.




처음으로 세수도 살짝,,시켰는데,

입이 더러운줄 알고,

흰털일줄 알고 미지근한 물로 계속 닦아줘도,,저색.

,,착색인지..원래 그런건지..

카레를 주둥이로 몰래 먹은,,ㅋㅋㅋ
식복을 타고났나봐요.ㅎㅎㅎ


챌시


입니다..우리딸이 런던의 옛이름이래요.

턱시도 입은 영국신사..생각도 나고..

전  코코 샤넬의 코코 라고 이름지었는데,,구조과정상 딸아이에 우선권이 있어서,,

모드

라고 하자고 했는데,,제가 그건 너무 성숙한 느낌이라고 거부.

그래서,,그냥 챌시로..

어떠세요?


우리

챌시..예쁘죠?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칠천사
    '20.5.18 3:57 PM

    귀여워요~

  • 2. 냐오이
    '20.5.18 6:27 PM

    아 이뽀요 잘 키우세요 행복하실겁니다

  • 3. Flurina
    '20.5.18 6:27 PM

    제가 고양이 족속 대표는 아니지만^^, 주제넘게 감사인사 드리고 싶네요~
    성장과정 종종 올려주세요. 엄청난 미묘의 조짐이 보이네요.
    님 댁의 복덩이가 될거예요~

  • 4. hoshidsh
    '20.5.18 9:24 PM

    완전 소중한 아가네요.
    마지막 사진 보니 까만 눈이 별 같아요.
    좋은 주인 만나서 행복하게 잘 지내기를 기원합니다

  • 5. 앨봉앨봉
    '20.5.19 2:52 PM

    복 많은 첼시야 좋은집 식구가 된거 너무 축하해. 예쁜 옷입었네 종종 이쁜얼굴 보여줘! 원글님 너무 귀여운 애기냥이었네요.

  • 6. 내꿈을펼치마
    '20.5.19 3:18 PM

    가슴이 뭉클하네요~챌시가 건강하고 행복하게 오래오래 원글님과 함께했으면 좋겠어요^^

  • 7. 생활지침서
    '20.5.19 4:13 PM

    아웅~ 요녀석이 그 주인공이었군요~
    정말 잘 생겼습니다~
    첫 번째 사진은 집사 손길 느끼는 첼시의 표정이 너무 사랑스러워요~

  • 8. 관대한고양이
    '20.5.19 11:17 PM

    우와~~아깽이닷!! 챌시 넘 이쁘고 잘 어울리믄 이름이네요~ 종종 자랑해 주세요~

  • 9. 까만봄
    '20.5.20 6:59 AM

    ㅎㅎ
    아깽쓰~
    대환영.
    조래 매력적으로 흑백으로 딱 차려입었으니
    매력 터지겠어요.
    아가~
    많이 먹고
    많이 자고
    행복하게 무럭무럭 자라길....

  • 10. 띠띠
    '20.5.20 12:11 PM

    안녕 첼시?
    너 참 이쁘구나~
    잘먹고 잘자고 건강해서
    오래오래 살아라~

    첼시 정말 이쁘네요
    성묘되면 무지 멋질 것 같아요

  • 11. 테디베어
    '20.5.20 12:35 PM

    오~ 다행입니다.
    기운차린 마지막 모습에 왠지 건강하게 잘 자랄껏 같은 챌시^^
    행복한 아기 고양이입니다.

  • 12. 요리는밥이다
    '20.5.20 2:05 PM

    제가 모르는 사연이 있었던 고양이인가봐요! 어쩜 이렇게 작고 소중하고 이쁘죠? 건강하게 쑥쑥 자라렴♥

  • 13. 구름
    '20.5.21 1:34 PM

    어머~~ 첼시 너무 예쁘구나~
    건강하게 자라렴^^

  • 14. kingmint
    '20.5.26 1:08 PM

    사진보러왔어요. 배트맨 가면썼네요. ㅎㅎ 여아니 캣우먼인가? 예쁘게 잘커라 집사네 복많이 물어다줘~넌 참 복두 많다 아가야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30 남바위 두점 8 Juliana7 2020.11.27 718 0
25629 냥이는 냥이를 자꾸 부른다 5 챌시 2020.11.27 288 0
25628 별들이 다 떨어졌습니다. 10 도도/道導 2020.11.25 523 1
25627 월악산 & 충주호 제비봉 3 wrtour 2020.11.25 277 1
25626 두부 15 수니모 2020.11.23 813 1
25625 퀘벡 냥이들 입양하기 6 ilovemath 2020.11.23 806 0
25624 흰 저고리에 빨간 고름 그리고 레이스 속바지 22 Juliana7 2020.11.20 1,565 0
25623 시골의 단상 6 도도/道導 2020.11.20 795 1
25622 인형옷 삼회장 저고리 2점. 26 Juliana7 2020.11.20 3,037 1
25621 10살 팔베개냥 2탄 어디서나 잘자요 14 0o0 2020.11.19 1,391 9
25620 강아지 무료분양합니다. 5 해남사는 농부 2020.11.18 1,591 0
25619 팔베개냥 저도 공개해요~ 15 바이올렛 2020.11.17 1,222 0
25618 추장네 고양이 세째 못생김입니다 17 추장 2020.11.17 1,407 0
25617 임보 집을 내집처럼 그렇지만 진짜 가족이 필요해요(사지말고 입양.. 6 날아라나비 2020.11.17 1,003 0
25616 저도 우리집 냥냥이들 자랑해요. 16 민쥬37 2020.11.16 1,710 1
25615 63 Kg의 동아 8 도도/道導 2020.11.16 1,483 1
25614 인형 저고리, 조바위, 당의 14 Juliana7 2020.11.15 4,191 0
25613 이 날 제가 본 게 UFO 일까요? 7 Nanioe 2020.11.15 1,295 0
25612 가을 속을 달린다 4 도도/道導 2020.11.14 593 0
25611 인형 저고리 치마^^ 15 Juliana7 2020.11.13 3,417 2
25610 대봉시의 변신을 위해 2 도도/道導 2020.11.13 869 0
25609 용담호의 아침 4 도도/道導 2020.11.12 540 0
25608 아롱쓰&마동석 4 날나리 날다 2020.11.11 984 0
25607 마이산이 보이는 가을 4 도도/道導 2020.11.11 689 0
25606 냥이는 냥이를 부른다고요? 22 행복나눔미소 2020.11.10 2,589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