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가까운 골프장 유채꽃

| 조회수 : 293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5-08 21:29:33


             목포에서 화원을 거쳐 진도가는 길 영암방조제를 지나 산이면으로 갈라지는 해남군 산이면 구성삼거리


              관광기업도시 건설작업이 한창인 골프장으로 조성된 필드에 유채를 심어 유채꽃이 피기 시작했습니다.


              우측 상단의 삼거리에서 우측으로 가면 목포고 좌측으로 가면 화원을 지나 진도가는 길입니다.


              뒤로 멀리 화원을 배경으로 조성된 골프장에 늦게 잔디대신 유채를 심어 유채꽃이 활짝피었스비다.


               사진 촬영을 위해 준비된 포토라인


              사진을 위한 배경으로 그만입니다.


              김치이~ 찰칵!


              오늘은 강한 바람속에


              저물어 가는 봄날의 하루가 속절없이 가는 날이기도

 

               이곳에는 원래 20개와 골프장과 3개의 관광호탤이 계획되었지만


              시공사의 자금사정과 사업성 관계로 4개 지구 가운데 2개 지구는 계획이 취소되고


지금 진행하고 있는 사업도 사업성이 없다는 이유로 모두 개발하지 않고


              대단위 태양광발전소를 건살하는 중입니다.


              저수지 건너 보이는 산 앞쪽에 우리 집이 있습니다.


              산이면으로 들어가는 입구에 세워진 안내판


              사진에서 영암호 앞자락에 가늘게 보이는 것이 태양광발전소 판넬입니다.


               가까이서 보거나 높은 곳에서 보면 태양광발전소 규모가 엄청나 판넬들도 무지하게 많습니다.


              사진 중앙에 보이는 작은 숲 죄우로 길게 설치된 태양광판넬이 끝이 없습니다.


              지대가 낮은 곳에서 찍어 태양광판넬이 잘 보이지 않습니다.


호수위 하얗게 보이는 건축물은 해남 황산에서 영암을 거쳐 서해안고속도로로 연결되는 신설도로 교량입니다.



              엄마 일 가는 길에 하얀 찔레꽃


찔레 꽃 하얀잎은 맛도 좋지
배고픈날 가만히
따 먹었다오
엄마엄마 부르며
따 먹었다오
밤깊어 까만데 엄마 혼자서
하얀발목 바쁘게 내게 오시네
밤마다 꾸는꿈은 하얀 엄마꿈
산등성이 너머로 흔들리는 꿈
배고픈날 가만히
따 먹었다오
엄마엄마 부르며
따 먹었다오
밤마다 꾸는꿈은 하얀 엄마꿈
산등성이 너머로 흔들리는꿈
엄마엄마 부르며
따 먹었다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387 보이는 것보다 도도/道導 2020.05.23 177 0
25386 수화통역사 함석집꼬맹이 2020.05.21 289 0
25385 맥스 5 원원 2020.05.21 445 1
25384 오랫만에 우리집 코카콜라 보여드려요 7 다 지나가리라 2020.05.21 638 2
25383 날이 저물어 갈때 6 도도/道導 2020.05.21 231 1
25382 태양입니다 18 테디베어 2020.05.20 619 0
25381 (만화) 고양이 리보- 여섯 번째 이야기(꼬물이 사진 추가!) 7 생활지침서 2020.05.19 539 0
25380 궁금하실까봐,우리 챌시 소개드려요..느낌이 여자애 같아요. 13 챌시 2020.05.18 915 2
25379 본질이 보여지면 큰일 나는 세상 2 도도/道導 2020.05.18 361 1
25378 즐거움과 희망의 나래를 펼치던 시간 도도/道導 2020.05.16 312 0
25377 핸드폰의 카메라가 고마웠던 날 도도/道導 2020.05.15 491 0
25376 하필 이 어려운 시기에 3 해남사는 농부 2020.05.14 754 0
25375 길이 아니면 도도/道導 2020.05.14 228 0
25374 현수교를 건너면 도도/道導 2020.05.13 314 0
25373 눈요기만 하세요. 해남사는 농부 2020.05.13 569 0
25372 헉! 이게 뭐지? 2 해남사는 농부 2020.05.12 805 0
25371 아기가 잠에서 깨어도 5 도도/道導 2020.05.12 738 0
25370 보릿고개 해남사는 농부 2020.05.11 261 0
25369 강변 산책길 도도/道導 2020.05.11 338 0
25368 (만화) 고양이 리보- 다섯 번째 이야기 8 생활지침서 2020.05.11 653 1
25367 나는 비오는 날이 좋다 도도/道導 2020.05.09 542 0
25366 기말 예비고사 시행공고(넌센스) 3 해남사는 농부 2020.05.09 381 0
25365 농부노래방 - 강남제비 해남사는 농부 2020.05.09 212 0
25364 가까운 골프장 유채꽃 해남사는 농부 2020.05.08 293 0
25363 봄이 퇴색해 간다 2 도도/道導 2020.05.08 35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