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감자) 새해 인사 드려요

| 조회수 : 1,514 | 추천수 : 3
작성일 : 2020-01-02 10:37:52

감자는요

아주 잘 지내고 있어요

오빠가 방학을 해서 산책을 더 많이 나가게 되니

나머지 식구들이 퇴근 후 전력질주 해 가지 않아도 되는 상황(휴우)

옵뽜랑 전력질주 달리기가 너무 즐거워.  역시 젊으니 좋아 (ㅋㅋ)

생닭도 뼈까지 우드득우드득 씹어 먹으니 좋구나. 이집 생닭 잘~하네


감자 새해 첫날 언니따라 애견카페 가서 새친구도 만나고

포토존에서 사진도 찍었어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언니가 유모차 생긴 후 지구 끝까지도 데려갈 모양입니다

지하철타고 카페쇼가서 보호색마약방석 사 왔는데

너무 좋아하고 보는이도 이뻐 죽겠네요


마당견 출신 인증샷 보여 드릴게요

대딩딸이 유기견 거두고 싶지만 마음의 상처를 보듬을 시간적 여유가 없어

자신이 없다며 마당견을 한마리라도 실내견으로 키우고 싶다고

똥개 알아보다 발견한

일면식도 없는 분이 올린 블로그 분양글로 천안 마당견 가족과

인연이 닿아 감자는 우리 가족이 되었어요

세상인연은 신기합니다


감자가 가족이 된 큰 변화의 해 2019년 고마웠고

2020년 반가워.  잘 지내보자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cka
    '20.1.2 11:38 AM

    마약방석과 한몸이 된 감자 아주 편아해 보여요.. 저도 저렇게 폭신하게 꿀잠 자고 싶어요..개부럽~~^^

  • 온살
    '20.1.2 9:42 PM

    저도 다음생은 감자로 태어나고 싶다 했어요
    가족 모두 부러워 합니다. 개부럽^*

  • 2. 쑥과마눌
    '20.1.2 12:38 PM

    생닭이 맛나 보입니다. ㅋ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요

  • 온살
    '20.1.2 9:44 PM

    생소고기도 맛있게 먹더군요
    생닭은 뼈까지 아주~~~~
    쑥과마늘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3. 원원
    '20.1.2 1:18 PM

    생닭도 먹이시는 군요.
    전 아직 한번도 시도 안해봤는데...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감자랑 행복하세요~

  • 온살
    '20.1.2 9:46 PM

    생닭은 처음 먹일땐
    혼자 잡고 뜯지를 못하고 할짝할짝 ㅎㅎ
    그래서 저리 잡아주니 요령을 터득하더라고요
    원원님도 맥스랑 구름이랑 행복하세요^*

  • 4. 애플
    '20.1.2 2:27 PM

    싱싱해 보이네 했더니....진짜 저것은 생닭입니까?
    저렇게도 먹이는군요. 저희 푸들은 고개를
    돌릴지도 모르겠어요. 맛있다 먹을까요?
    저 마약방석에 제가 며칠 누워있다
    딸애가 알낳는 암탉마냥 앉아있다
    우리 집 마약방석 아주 수난입니다. ㅎ

  • 온살
    '20.1.2 9:48 PM

    생닭 먹는 걸 보고 있노라면
    뼈 씹는 소리에 소름이 쫙~~ 끼치는데
    강아지 입장에서는 스트레스 제대로 풀릴 것
    같더라고요.
    마약방석은 진심 저도 하나 갖고 싶답니다
    포근포근 부들부들 푹신푹신

  • 5. 수니모
    '20.1.2 5:02 PM

    마당과 실내를 맘껏 오가며 살고있으니
    감자는 복받은 강아집니다.

    오래오래 함께 행복하시길.

  • 온살
    '20.1.2 9:50 PM

    마당 사진은
    감자 입양 전 부모견과 남매들 사진입니다
    저 중 어떤 녀석일지 매우 궁금했죠 ㅎㅎ
    행복하게 잘 살게요. 감사합니다

  • 6. 테디베어
    '20.1.8 5:30 PM

    감자가 아주 행복해 보입니다.^^
    늘 건강하자 감자~~~
    감사합니다.

  • 온살
    '20.1.9 12:09 PM

    예민한 녀석이라
    행복관리가 온 가족의 과제입니다
    행복하지 않다면 너무 미안할 것 같아서요
    저도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447 작은 존재에게서 아름다움을 배운다 도도/道導 2020.07.04 34 0
25446 붉은여우꼬리풀 은구름 2020.07.03 93 0
25445 초깜찍 챌시의 문안인사 받으세요~~ 5 챌시 2020.07.03 171 0
25444 견딜 수 있는 것은 도도/道導 2020.07.03 99 0
25443 (스크랩) 제대로 분리수거 하는법! 카렌튤라 2020.07.03 132 1
25442 함께 어우러지는 인생 도도/道導 2020.07.02 115 0
25441 재활용인척 하는 쓰레기들.jpg 1 카렌튤라 2020.07.01 294 1
25440 충북 괴산군 군자산의 유월 3 wrtour 2020.07.01 275 0
25439 꼰대의 감성 4 도도/道導 2020.06.29 424 0
25438 평화로운 곳에도 싸움꾼은 있습니다. 2 도도/道導 2020.06.27 441 0
25437 골든 리트리버 13마리 케세이 2020.06.26 721 0
25436 연 향 가득 가슴에 품고 2 도도/道導 2020.06.25 375 0
25435 두부 8 수니모 2020.06.24 754 0
25434 피부 관리 꿀 조합템 찾았어요 분홍씨 2020.06.24 524 0
25433 비 오는 날의 수채화 2 도도/道導 2020.06.24 302 0
25432 (만화) 고양이 리보- 아홉 번째 이야기 9 생활지침서 2020.06.23 468 0
25431 거금대교 밑을 지나며 도도/道導 2020.06.22 219 0
25430 이탈리안파슬리 1 비온 2020.06.21 560 0
25429 금빛 연도 거금대교 4 도도/道導 2020.06.20 282 0
25428 어제 주신 레시피 참고해서 만들어봤어요 ㅋ 누리심쿵 2020.06.20 1,632 1
25427 황합 해남사는 농부 2020.06.18 342 0
25426 뒷태도 아름답기를 도도/道導 2020.06.18 560 0
25425 큰고양이들 사진주의)챌시를 격하게 환영하는 할배냥들 11 까만봄 2020.06.17 1,107 0
25424 삶의 구역과 생활의 경계 도도/道導 2020.06.17 261 0
25423 부자의 추억 도도/道導 2020.06.16 49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