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다이어트 주사 마운자로

마운자로 조회수 : 1,720
작성일 : 2024-05-21 23:30:57

간단히 제 소개부터 할께요. 

50대 중반인 해외 직장 맘 입니다. 
돈 벌수 있을때 내 몸에 투자 한번 해보겠다고 지난 1년 반동안 PT 주 3회정도 받았어요. 

여긴 피티 한타임에 현재 환율로 대략 계산하면 14만원정도 입니다.(60분)
그런데 제가 과 체중인데도 불구하고 1킬로도 안움직이는거에요. (168/74KG)
오히려 무게는 늘었어요, 근육이 생기다 보니.. (주 3회 피티 + 1+2 개인적으로 추가로 운동) 
피티 샘은 나름 이 동네에서 꽤 잘 한다고 소문난 분이고 엄격하고 실력 좋다는 평판까지... .
근데 왜 저에게는 피티가 안통하는지.. (술이 한몪하기는 하죠.. 술 마시지... 거기에 안주 땡겨서 안주 먹지, 그다음달 어마어마하게 탄수화물 땡기지... 술 마신 다음날 운동 안가지..핑계는 간에 안좋다? ) 
오죽하면 제 애가 "엄마 피티 선생님 절망적이겠다.. .그렇게 운동을 하는데 살 안빠져서..ㅋㅋ" 라고 말할정도 입니다. 
해외에는 지속적으로 관리 받는 하우스 닥터가 있는데, 이 의사에게 위의 상황을 말하고 뭔가 약으로 처방 좀 해달라고 반년전에 요청했더니... 더 열심히 운동하고 식단 관리 하라는 의미 없는 의견만 주고.. (하기사 의사가 40대 중반정도인데, 크로스핏 하는 의사이니 내가 죽도록 운동 한다고 해도 ..더 하라는 의견만) 

결론은 지난주 의사를 설득해서 아님 의사도 내가 불쌍해보였는지 "마운자로"라는 최신 약을 한번 하자고 하여 지난 주 1차로 주사 맞았습니다.
주사를 오전에 맞고, 그전날 술을 마셨기에, 점심은 제대로 많이 먹었습니다. 
아직 약효과가 안퍼져서 그런지 점심을 아주 맛나게 많이 먹었어요. 
그런데 딱 저녁부터 배고픔이 없더라구요. 
의사는 배고픔이 싹~ 살아질것이다 그래도 적당히 질 좋은 단백질/야채/탄수화물을 챙겨서 먹어라. 
운동은 지금 하던것처럼 해라, 요요 걱정 안할려면.. 먹을것 먹되 양과질을 챙겨서 먹고, 운동은 그냥 지금같이 해라.. 라고 하여 시작 했습니다. 
딱 주사 맞은지 5일 되었네요. 모레 다시 주사 맞으러 병원 갑니다. 
1달 후 다시 올께요. 의사는 딱 3개월만 하자고 하는데, 우선은 저는 10킬로가 약/식단/운동으로 목표 입니다.  

IP : 213.61.xxx.206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래요
    '24.5.21 11:33 PM (70.106.xxx.95)

    마운자로 오젬픽 요즘 많이들 해요
    마운자로가 더 부작용 적다는 최신 버전이던데
    별다른 부작용은 안느껴지세요?

  • 2. ㅁㅁㅁ
    '24.5.21 11:36 PM (211.186.xxx.104)

    가격은..어떻게되나요...

  • 3. ㅇㅇ
    '24.5.21 11:39 PM (59.17.xxx.179) - 삭제된댓글

    오 다음에 꼭 또 올려주세요.
    우리나라에서도 허가는 났던데 과연 언제쯤 들여올지.

  • 4. ㅇㅇ
    '24.5.21 11:40 PM (59.17.xxx.179)

    오 다음에도 꼭 올려주세요.
    우리나라에도 들어왔나요 요즘?

  • 5. 마운자로
    '24.5.21 11:41 PM (213.61.xxx.206)

    아직은 부작용 없습니다. 뭔가 한번이라도 운동하러 가는 이상한 부작용? 정도?
    가서 열심히 안해도.. 가면 뭔가는 하게되니 이런 부작용밖에요.
    가격은 한달치(주1회 주사)가 대략적으로 37만원정도 입니다. 피티 2 타임 비용 입니다.
    만에 하나 주사때문에 살 쫙쫙 빠진다면.. 좋기는 하겠지만 그동안 피티 선생에서 송금한 아까운 내돈..ㅜ.ㅜ
    운동은 얼마전에 50회 결재해서 지속적으로 할 예정 입니다.

  • 6. 근육을
    '24.5.21 11:45 PM (70.106.xxx.95)

    근육은 키우셔야 되니까요
    피티도 돈 되면 받으심 좋죠

  • 7. ㄴㄷ
    '24.5.22 12:06 AM (118.220.xxx.61)

    피티받는돈이 아깝지 않죠.
    제대로 운동배우는데요

  • 8. 이거
    '24.5.22 1:06 AM (218.48.xxx.188)

    한국에 언제 들어오나요.. 계속 기다리고있는데ㅜ

  • 9. 참나
    '24.5.22 6:14 AM (61.81.xxx.112)

    뚱보 다 없어질 날이 멀지 않았음.
    대박임

  • 10. ..
    '24.5.22 7:45 AM (1.235.xxx.206)

    외국이라 그 가격인 거죠? 한국도 얼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4770 주문한 적 없는 태블릿이 배송됐어요 이상하다 13:14:00 60
1604769 황학동 살기 어떤가요? 5 ~~ 13:08:57 166
1604768 코스트코 푸드세이버 1 ... 13:08:37 122
1604767 스페인에서 렌트 해보신 분~^^ 자유여행 13:08:13 41
1604766 맛있는 샐러드 드레싱 레시피 아시는 분이요~ 1 .. 13:07:13 68
1604765 사람마음이 우습네요..결혼20년차 1 결혼 13:07:08 358
1604764 환율 - 한은 개입한듯요 oo 13:03:09 374
1604763 현직경찰관, 황의조 수사정보 유출혐의 구속 1 13:02:09 270
1604762 써큘 레이터 는 회전시켜야 시원하네요 12:57:56 150
1604761 "뽀뽀 그 이상도 했다” 중학교 여교사, 여자 제자들에.. 3 이런미 12:56:50 920
1604760 옛날 비지, 콤콤하게 냄새나는 띄운 비지 3 …. 12:49:55 194
1604759 미역국에 한우 갈빗살까지 넣고 끓였는데 맛 없... 15 12:49:26 593
1604758 햇빛 알러지 때문에 이 더운 날에도 긴팔을... 8 음.. 12:49:26 430
1604757 딱 10년이 지났을뿐인데 너무 차이나는거,있으세요? 5 까마득 12:46:27 593
1604756 당화혈색소 어떻게 이렇게 안떨어질수 있는지 ㅠ 11 @@ 12:46:18 657
1604755 찌개 요즘도 같이 먹는 사람 있나요? 7 위생 12:43:47 389
1604754 대학가원룸 퇴거할때 보증금이요 1 방학이다가옴.. 12:43:24 194
1604753 임성근 따위가 무슨 한국의 보물이예요? 4 짜증나 12:42:39 814
1604752 국수 삶으려고 물 끓이는데 2 ... 12:41:28 345
1604751 ‘소득대비 집값’ 서울이 뉴욕·파리·런던보다 높다 ... 12:38:59 211
1604750 불면증, 한의원 가볼까요? 2 불면증 12:37:18 131
1604749 리프팅과 색소 중 어느걸 먼저 하나요? 8 피부전문가님.. 12:36:07 270
1604748 채해병 청문회 모두 봐주세요. 관심을 가집시다 4 눈물납니다 .. 12:35:56 321
1604747 다이어트 하냐는 말에 기분이 나쁜데 열등감인가요? 6 Oooooo.. 12:35:46 455
1604746 부모님께 매년 수천만원이 나가요 38 s 12:21:38 3,4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