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평생 정신노동만 했었는데 육체노동해보니

ㅇㅇ 조회수 : 6,670
작성일 : 2022-08-06 19:40:16
참 힘드네요 페이도 낮고
대신 스트레스는 적고요

기존 하던 일이 너무 없어
육체노동(알바)를 주말만 하고 있는데
기존 하던일의 소중함을 새삼 느껴요

정신노동도 일이 힘들고
스트레스도 엄청 받는데
책상에 앉아 머리 굴리기만 해도 되니까요
IP : 115.138.xxx.55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8.6 7:46 PM (211.214.xxx.61)

    그래서
    이일저일 경험해보는게 중요하죠

    그래서 노동은
    화이트든 블루든
    내가 안맞는거지
    함부로얘기할게 아니라는 경험이 생기죠^^
    좋은경험 하셨네요

  • 2. ㅇㅇ
    '22.8.6 7:52 PM (124.199.xxx.175)

    저는 스트레스 때문인지 두통약을 달고 살았는데, 육체적 노동으로 바꾸고 나니까 두통약을 거의 안먹고살아요. 돈은 적게 벌더라도 이게 더 나은것 같기도하고요. 피곤해서 인지 잠도 잘오고. 저는 육체적 노동이 맞나봐요~

  • 3. 저도
    '22.8.6 7:55 PM (39.117.xxx.171)

    육체노동으로 바꾸고싶어요
    저도 스트레스로 두통약 달고살고 이제 머리도 안돌아가요..
    구내식당에서 밥퍼주시는 여사님들이 부러웠어요
    물론 그것도 힘들고 쉽지않겠죠..

  • 4. 저도
    '22.8.6 7:59 PM (118.235.xxx.189)

    육체노동 하려구요..근데 다 주말이 끼어있네요.주말하루는 괜찮은데 이틀다 끼어있는건 가족들하고의 시간이 너무 없어요..

  • 5. 육체노동을
    '22.8.6 8:07 PM (1.228.xxx.58)

    너무 쉽게 생각하시네요들
    전 주물후라이팬 닦기 알바 해본적 있는데 육체가 너무 힘들면 정신도 멍해져요 짜증나는 것도 초반이지 멍해져서 느릿해지면 사장한테 갈굼당하고 또 몸 더 힘들고 멍해지고 육체만 힘든게 있나요 정신하고 육체하고 연결되어 있는데

  • 6.
    '22.8.6 8:09 PM (121.183.xxx.85)

    전 육체노동 힘들어서 암생각없는 상태가 더 낫더라구요

  • 7. ㅇㅇ
    '22.8.6 8:09 PM (223.62.xxx.202)

    저도 중국집알바 죽는줄요 웍 들통 대형솥단지 그런걸 여자가 닦는건 힘에 부치죠 못하겠더라고요 도저히 무거워서 감당을 못해서 멍하고 죽겠더군요

    육체노동도 나름이네요

  • 8. 일부러
    '22.8.6 8:23 PM (125.178.xxx.215)

    주말에 육체노동하는 사림도 있어요
    머리 식히려구요

  • 9. 그냥
    '22.8.6 9:08 PM (218.51.xxx.239)

    비교가 안되죠, 시원한데서 책상에 앉아 머리 굴리는 일과
    육체적으로 땀흘리며 하루 12시간 주 6일동안 하는 일은 천지차이입니다
    이 분들 덕에 나머지들이 쉽게 먹고 사는거죠
    알바 몇 시간이나 하루 이틀하는 것하고는 차원이 달라요

  • 10. ㅇㅇ
    '22.8.6 10:31 PM (49.175.xxx.63)

    보고서만 안써도 사무직 할만할거같아요,,,그냥 말로 보고하면 안되나요 주말에도 스트레스 만땅이네요 월욜날 보고해야하는데

  • 11. 뭐든지 남이
    '22.8.6 10:53 PM (61.84.xxx.71)

    하는건 쉬워보이죠.

  • 12. 49.175
    '22.8.6 11:13 PM (222.109.xxx.155)

    그래서 월욜병이 있잖아요
    저는 월요일 오전에 회의 있는데 미치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7174 집안 상속다툼난 얘기를 친척한테 털어놓나요? 4 ... 23:22:17 179
1487173 일산 짬뽕 맛집 추천해주시길,,,, 1 비전맘 23:22:07 26
1487172 헤어질 결심 말러(스포 약간?) ... 23:21:03 72
1487171 궁금해요 2 ㅡㅡ 23:16:53 118
1487170 친구가 재혼 후에도 7 ㅇㅇ 23:13:37 907
1487169 머리 어느 정도로 말리시나요? 5 ㅇㅇ 23:12:54 378
1487168 나이들면서 한식이 좋아진다는데 2 .. 23:11:44 329
1487167 저도 사주 좀 봐주시면 안될까요. 7 .. 23:10:43 382
1487166 제글이 대문글에 올랐다니 그정돈줄은 몰랐어요 ㅠ 1 마나님 23:08:27 1,080
1487165 미니 꿀약과 괜히 뜯었어 ㅠ 4 으악 23:06:33 496
1487164 하루 지난 크림파스타 살리는법 있을까요? 3 양조절 23:04:13 150
1487163 헤어질 결심, 남성적 판타지의 완결 1212 23:03:40 394
1487162 용평에서 제일 좋은 리조트는 어디일까요? 1 여행 22:59:19 303
1487161 이혼 서류 정리 된지 두달째 후기 (자랑글 주의) 9 ... 22:56:32 1,521
1487160 34개월 정성 십자수 문재인 전 대통령께 선물 24 ㆍㆍ 22:51:48 1,312
1487159 뜬금없이 서태지, 이지아 얘기 12 22:47:24 2,349
1487158 아플때 약먹으면 얼굴이 6 혹시 22:45:00 403
1487157 회사에서 힘든 거 운동으로 풀어요..ㅠ 6 ㅇㅇ 22:42:52 787
1487156 우영우 김밥 비하인드^^ 9 곰돌이추 22:37:36 1,961
1487155 중학생아이 두통으로 mri찍나요? 14 ㅇㅋ 22:35:14 601
1487154 만약에 지금 현재 남편이랑 이혼했는데 시누이가 연락이오면 반가.. 25 ... 22:30:55 2,892
1487153 도와주세요!! 갑자기 화장실을 못 가고 있어요..ㅠㅠ 23 ㅠㅠ 22:28:52 2,270
1487152 국물 걸쭉하게.. 찹쌀가루도 되나요? 2 전분 22:27:38 347
1487151 국민대교수회, 김건희논문 재검증 안한다. 16 ... 22:20:55 1,275
1487150 좌우 뿐만 아니라 남북도 통합시킨 현직 대통령..ㅋㅋㅋ 9 zzz 22:17:54 8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