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라면에 달걀 넣으시는 분들

ㅇㅇ 조회수 : 7,226
작성일 : 2022-06-30 19:36:46
달걀을 풀어서 넣으시나요?
먼저 풀고 넣던 넣고 풀던 아무튼 휘휘 저으세요?
아니면 풀지 않고 형태로 그대로 익히시나요?
후라이처럼요.
IP : 175.223.xxx.230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2.6.30 7:37 PM (175.223.xxx.230)

    저는 늘 풀어서 먹었는데 그대로 익혀보니 더 괜찮은거 같아서요. 고소한 노른자 맛도 더 올라오구요

  • 2. ..
    '22.6.30 7:40 PM (45.152.xxx.66)

    넣어서 터지지 않게 먹는거 좋아해요. 국물에 다 섞여서 국물 탁해지면서 텁텁해지는 거 같아 통으로 모양 보이게 먹는거 좋아해요 .

  • 3.
    '22.6.30 7:42 PM (211.245.xxx.178)

    수란 ㅎㅎ처럼 먹어요.
    노른자는 반드시 반숙..ㅎㅎ

  • 4. 그냥이
    '22.6.30 7:43 PM (124.51.xxx.115)

    탁해지는게 싫어서 통으로 넣고 안휘저어요

  • 5. ㅇㅇ
    '22.6.30 7:43 PM (194.36.xxx.89)

    저는 안 젓고 그대로 익혀 먹어요. 다만 달걀을 일찍 넣어야함. 늦게 넣으면 안익구요.
    노른자도 완전 다 익혀먹어요.

  • 6. 저도
    '22.6.30 7:44 PM (211.208.xxx.114)

    형태보존파 반숙으로

  • 7.
    '22.6.30 7:44 PM (116.42.xxx.47)

    그대로 넣고 안풀어요
    탁한 국물 노노~

  • 8. 국물
    '22.6.30 7:46 PM (14.32.xxx.215)

    돼지죽처럼 돼서 절대 수란스타일로만 먹어요

  • 9. ...
    '22.6.30 7:48 PM (182.225.xxx.221)

    풀어서 먹는 사람이랑 겸상안함

  • 10. ㅇㅇ
    '22.6.30 7:48 PM (39.7.xxx.100)

    2분 익혀서 터뜨려 먹습니다.

  • 11. 누구냐
    '22.6.30 7:49 PM (223.38.xxx.252)

    흰자 휘휘 젓고
    노른자는 불끄고 툭~

  • 12.
    '22.6.30 7:49 PM (175.209.xxx.151)

    수란 반반숙파
    딱 30초전 투하 멸균시킨후 먹으면서 고소함을 느끼죠

  • 13. 달걀
    '22.6.30 7:49 PM (124.50.xxx.70)

    넣자마자 휘휘~저어요.
    그러면 맵지 않고 국물이 더 담백해요.

  • 14. 00
    '22.6.30 7:49 PM (121.190.xxx.178)

    분식집라면 생각날땐 라면 다 익힌후 면만 먼저 건져놓고 센불로 올려 국물 확 끓어오를때 계란풀어놓은거 넣고 젓지않아요
    국물도 탁하지않고 계란도 부드럽게 익어요

  • 15. ㅇㅇ
    '22.6.30 7:51 PM (156.146.xxx.13)

    전통 분식집 식으로요.
    미리 저어놓고 나중에 위쪽에 뿌려요.

  • 16. ..
    '22.6.30 8:06 PM (223.33.xxx.61)

    풀어서 살살 줄알치기 …
    절대 휘젓지않아요.
    비쥬얼이 개밥같아져서 ㅠㅠ

  • 17. 저는
    '22.6.30 8:19 PM (1.241.xxx.216)

    참깨라면은 풀어서 넣고 살살 뜨게
    신라면은 그냥 툭 넣어서 노란자만 살짝 터트리고
    너구리는 수란처럼요
    아...어제 오늘 라면먹고 싶었는데 못먹고 ㅠ
    낼은 꼭 먹어야겠네오

  • 18. ㅇㅇ
    '22.6.30 8:19 PM (218.147.xxx.59)

    달걀을 다른 그릇에 넣고 섞어놓고 끓는 라면물에 넣어요 달걀국처럼요 다 흐트러지는건 싫고요

  • 19. ~~~~~
    '22.6.30 8:50 PM (182.215.xxx.59)

    온전한 형태인데 반숙으로 살포시 건져서 라면을 찍어먹어요.

  • 20. ㅁㅁ
    '22.6.30 9:23 PM (119.192.xxx.220)

    풀어진 거 싫어해서 수란 상태며
    노른자 아주아주 살짝 익은 상태로 먹어요
    반숙도 안됨~~
    노른자 터지면 왕짜증~~~

  • 21. 쓸개코
    '22.6.30 10:33 PM (175.194.xxx.85)

    물을 팔팔 끓이면서 라면이 반정도 익었을때 톡 넣으면 수란처럼 되어요.
    중불보다 조금 더 세게. 반숙으로.
    라면을 반정도 먹다가 달걀을 찢으면 노른자가 터지는데 많이 퍼지진 않아요.
    물 조절 못해 한강에 익을대로 다 익은 라면이 제일 싫음ㅎㅎ
    살짝 덜 익히면 먹으면서 다 익어요.
    채소도 이거저거 많이 넣는거 안 좋아해요.
    공장에서 나온 상태에서 달걀이나 파 정도만 추가해서 먹는게 제일 맛있는것 같아요.

  • 22. 안풀어요
    '22.7.1 4:47 AM (223.38.xxx.233)

    깔끔한 본연의 라면 국물을 좋아해서 달걀은 절대 안 풀어요. 남편만 반숙, 나머지는 완숙으로 먹습니다.

    전에 어느 집에서 라면 끓여주면서 달걀을 휘젓길래 속으로 기겁했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7166 광수 행동를 이해 해 보려하니 2 02:58:25 170
1487165 상남자의 입국심사서 1 감동 02:17:27 442
1487164 나는 솔로 광수 14 .. 02:14:20 733
1487163 결혼하려면 진짜 돈 많아야 하네요. 20 $78 02:04:18 1,233
1487162 40대 파이썬 배우면 취업이 될까요? 10 ... 02:00:15 538
1487161 우영우 미국 넷플릭스 3위래요(냉무) 5 ... 01:39:54 945
1487160 나라가 망하는 데는 한 사람이면 충분하다 4 진령군 01:38:02 486
1487159 직장에서 인사 안받고 까칠한 인간 6 &&.. 01:34:54 477
1487158 (조언절실) 장례식장 두번 가는 것 실례일까요 4 갈등중입니다.. 01:28:56 983
1487157 외국은 노마스크 15 코로나 01:22:09 1,121
1487156 22년의 문학이란 이런 것이다 4 유일한 여자.. 01:21:10 529
1487155 양파 보관법 알려주신분께 감사드려요 8 ... 01:17:18 1,585
1487154 아까 올라왔던 친정엄마 생신글 @@ 01:15:49 551
1487153 트레이닝복 5 운동 00:55:02 421
1487152 누구를 좋아하게되면 시름시름 앓게되네요 14 dot 00:45:44 1,970
1487151 첫 사냥 성공. 4 사우나 00:41:43 977
1487150 백종원 체력이 대단하네요. 12 영향력 00:37:02 3,030
1487149 자녀들의 능력 차이가 심하면 8 자식들 00:27:22 1,579
1487148 금요일밤은 왜 잠을 자기 싫은걸까요? 12 00:24:34 1,157
1487147 생모짜렐라 저렴하고 맛있는 제품 없을까요? 2 카프레제 원.. 00:21:48 677
1487146 데님 원피스좀 봐주세요 16 땅지맘 00:21:18 1,883
1487145 펌 한국산 전기차 모두 제외..美서 잘나가던 현대차 '초비상' .. 12 ㅠㅠ 00:16:06 2,448
1487144 참치김치찌개 끓여서 13 .... 00:14:44 1,721
1487143 쌍수한거 왜 모른척해줘야는지, 13 .., 00:14:25 2,119
1487142 검찰, 文정부 윗선 겨냥?..대통령기록관 잇따라 압수수색 9 미친듯 00:12:15 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