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겨운 외모 칭찬

ㅇㅇ 조회수 : 2,579
작성일 : 2021-10-23 01:50:44
제가 칭찬을 받는 건 아니구요
어렸을 때부터 동생이랑 외모 비교당하면서 컸어요
결국 동네 아줌마들을 혐오하게 되고 제가 동네 아줌마가 되고 나서도 어렸을 때부터 차곡차곡 쌓은 혐오감에 비슷한 유형의 동네 아줌마가 될까 봐 다른 엄마들과 교류를 안 하고 있어요
저는 다른 집 아이들 외모 이야기는 말도 안 꺼내요

결혼하고 딸을 낳았는데 딸이 귀엽게 생겼어요
어떻게 보면 저를 닮고, 어떻게 보면 남편은 닮은, 반반 잘 섞인 아이예요
눈이 외탁을 해서 쌍꺼풀도 있고 속눈썹이 길고 풍성해요
얼굴도 조화가 잘 돼서 제가 봐도 참 귀여워요
이제 다섯 살인데, 밖에 데리고 다니면 종종 먹을 것도 받고 너무 이쁘다는 소리를 자주 들어요

근데 ^^ 꼭 저를 쳐다보는 분들이 있어요
엄마는 어떻게 생겼나 보는 거죠
그리고 필요 없는 말을 던져요
애가 아빠를 닮았나 보다; --
제 남편을 아는 아주머니는
누굴 닮은 거지, 엄마도 어렸을 때 저렇게 생겼었냐구요

이제 상처 안 받을 줄 알았는데 사람이 싫어지네요
IP : 106.101.xxx.24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1.10.23 3:45 AM (1.232.xxx.65)

    마음 비우시고
    한귀로 듣고 흘리세요.
    그들이 모자란 중생이라 그런 것이니.
    자식이 못생겨서 화제에 오르는건보단
    예뻐서 칭찬받는게 그나마 낫다 생각하시고.ㅜㅜ

  • 2. ...
    '21.10.23 4:13 AM (39.7.xxx.215)

    외모만인가요. 몇마디 더 섞으면 가족관계 직업 재산까지 집요하게 알아내려고 하는데. 다 상처 받고 살아요. 난 궁금하지도 않고 생긴 것도 관심 없는데 대체 왜 저 사람들은 저럴까 하고요. 아닌 척 흘려들으며 살 뿐이죠. 예쁜 딸 부러워요.

  • 3. ..
    '21.10.23 7:04 AM (180.231.xxx.63)

    좋게 생각하세요
    딸이라도 예쁘니 얼마나 다행인가요
    부러운데요

  • 4.
    '21.10.23 7:13 AM (121.183.xxx.85)

    저도 알아요 예쁘다는칭찬도 할게 아니더라구요 미인옆의 나는 상처받게 되더라구요 나더러 못생겼다고 흉보는게 아닌데도 좀 그런,,, 아이들한테도 예쁘다 칭찬은 안하는게 맞는거같아요 행동에 대한 칭찬만 하기로 해요

  • 5. ㅠㅠ
    '21.10.23 8:41 AM (218.38.xxx.64)

    그러게요 ㅠㅠ

  • 6. --
    '21.10.23 10:49 AM (108.82.xxx.161)

    외모얘기는 안하는걸로
    특히 동성 형제나 자매 있는집에 입대지 맙시다
    못생긴쪽 상처받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7310 아이@브 레티놀크림 쓰는 분들 질문 좀 .. 23:22:31 4
1397309 고급? 한식집에 콩나물국에요.. 고급 한정식.. 23:21:14 50
1397308 붕어빵엔 붕어가 없고 민주당엔 5 ㅇㅇ 23:18:54 39
1397307 역사는 거스를 수 없는 흐름같은 것이 있어요 1 궁금 23:18:09 73
1397306 개는 훌륭하다에 CEO가 회사에 개를 데리고 오네요 2 개훌륭 23:17:06 273
1397305 사과도 지시받고하는 윤석열 jpg 8 .... 23:14:03 194
1397304 장사하는데 너무 걸리적거리는게 많네요. 1 nn 23:11:05 292
1397303 서울대 물리학과는 진로가 어떻게 되나요 11 ㅇㅇ 23:08:12 477
1397302 대치동도 전세가 안나간대요 18 지금 23:05:29 1,065
1397301 이재명 골든크로스 넘어! 이재명 52.4% vs 윤석열 41.7.. 16 여론조사 22:55:38 660
1397300 오늘 김혜경 여사 JTBC와 단독 인터뷰했어요~~ 37 aa 22:52:21 861
1397299 영국서 '여행 이력 없는 오미크론 감염' 사례 확인 5 ㅇㅇ 22:50:01 766
1397298 와 가요무대 3 ㅇㅇ 22:48:55 779
1397297 D-100 오늘자 KBS MBC SBS 여론 조사 결과 14 ... 22:45:44 408
1397296 김혜경..조리있고 차분하게 말잘하네요 47 ㅇㅇ 22:43:57 1,243
1397295 올리브영 대나무 히알루 크림 어떤가여? ㅁㄹㄷ 22:42:14 82
1397294 강아지랑 제주도 가려는데요 1 아지야 22:41:50 330
1397293 아무리 대선에 이겨야해도 그렇지 16 ㅇㅇ 22:41:47 597
1397292 건조기에 옷 또 줄어들었네요ㅠㅠ 8 ㄴㄴ 22:40:46 1,098
1397291 제3자 탄원서 진정서가 얼마나 쓸모없는건지 1 ... 22:37:32 199
1397290 사촌형부에게 신장 기증후 배신감이 들고 아픈 마음을 어찌할지 .. 50 따르릉q 22:37:02 3,160
1397289 연예인한테 밥 얻어먹고 온 딸 8 아미달라 22:33:36 2,654
1397288 전자렌지랑 에어프라이어기... ... 22:33:36 152
1397287 지금 열린공감TV 보시는 분 계신가요? 6 지금 22:28:03 360
1397286 취직이 젤 중요하죠. 7 .. 22:27:00 1,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