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놀러 갔다 왔는데요

&^^ 조회수 : 1,166
작성일 : 2021-10-23 00:32:38


속초랑 근처 갔다 왔는데 사람들이 주말도 아닌데 너무 많아서 놀랐고
어제는 오후 3시까지 비온다 되어 있어서 
그거 알고 간건데 호텔서 일어나서 밖을 보니 비가 주룩주룩 와서 흠 그렇군 했는데 웬걸 
조식 먹고 뒹굴다 보니 해가 쨍쨍
그런데 일기예보에는 어제예보 고대로 하나도 안 바뀌고 3시까지 비온다로 되어 있는 거에요.
그래서 그런지 가는 곳마다 도로에도 사람이 거의 없어서 너무 좋았고
그 유명한 백천 막국수집 대기 하나도 안 하고 먹었는데
고기 삶은 건 정말 경지에 올랐다 싶은 정도였고
오히려 막국수는 그닥이라 그거 먹으러 갈 것 같진 않아요.
그런데 올 5월 블로그 글에도 2만원이던 수육이 2만 5천원이라 세상에 내 월급이 
그렇게 오른 것도 아닌데 싶어서 좀 부담스럽더군요.

대기자가 그거 먹겠다고 1시간씩 줄은 기본이고 5시 넘어서 가면 먹지도 못하는 곳이니 
그 정도 값은 신경도 안 쓰겠지만 어쨌든 값이 좀 세다 싶었고요
속초 중앙시장은 진짜 돈 쓸어담는다 싶어요.
특히 만석닭강정집
그 집 잘만 장사하던데
그 집 말고도 속초 그 시장에 있는 그 많은 사람들이 현지인은 아닐거고 
해외로 못 나가니까 확실히 돈이 국내에 돌긴 도나봐요.
거긴 아예 주차장이 따로 생겼더군요.
예전에 자주 가봐서 아는데 중앙시장에 주차장 없었거든요. 그런데 새로 생겼던데
주차비 비싸진 않고 시장서 물건 사면 주차쿠폰도 주더군요.
놀러 다니는 것도 젊어서 다녀야지 
다니면서 보니까 효도한다고 노인 모시고 다니는 제 나이분들 계시던데
그냥 뭐랄까 서로 힘들겠다 싶었어요.
물론 효도하는 기쁨이 있겠지만 그냥 서로 젊을 때 좀 다니는게 좋겠다, 노인도 힘들고
모시고 다니는 사람도 걸음걸이며 등이 정말 노인식으로 바뀌는 때에는 
좋은 것도 잠깐이지 몸은 쉬고 싶다 싶을텐데 싶어서
그냥 몸 움직일 수 있을 때 놀자, 사진 찍어보니 얼굴뿐 아니라 손도 늙은 모습으로 나와서
그래 뭐든 한 살이라도 젊을 때 해야된다 이 생각만 하고 왔어요. 
역시 돈쓰고 돌아다니는게 제일 재밌네요.
IP : 175.120.xxx.134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0.23 12:57 AM (14.55.xxx.56)

    저도 수요일에 여수금오도 비렁길 다녀왔거든요..
    너무 좋았는데 어제 오후에 잠깐 눈붙이고 요가가려했는데 눈떠보니 새벽3시 .., 요가는 개뿔..
    썬크림도 못지우고 ㅋ
    어이가 어이가 ㅎㅎ
    6년전에 갔을때는 담날에도 똑같이 출근하고 일했는데
    이제 체력이 뭐 담날에도 거뜬..이렇지 않네요..
    부지런히 놀러다녀야겠다 느꼈음요..
    구래서 내일도 놀러가요 ㅎ
    맛난거 먹고 가을즐기고 최고좋네요..

  • 2. ...
    '21.10.23 1:01 AM (14.55.xxx.56)

    운전한 남편은 몇년전까지도 전국출장 당일치기 잘다녔는데 이제 야간운전은 못하겠다고 힘들어하고 정말 노화실감..
    바다는 원없이 봤으니 내일은 가을정취 느끼러 산사로 놀러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7307 사과도 지시받고하는 윤석열 jpg 3 .... 23:14:03 88
1397306 장사하는데 너무 걸리적거리는게 많네요. nn 23:11:05 203
1397305 서울대 물리학과는 진로가 어떻게 되나요 3 ㅇㅇ 23:08:12 300
1397304 대치동도 전세가 안나간대요 13 지금 23:05:29 727
1397303 이재명 골든크로스 넘어! 이재명 52.4% vs 윤석열 41.7.. 16 여론조사 22:55:38 575
1397302 오늘 김혜경 여사 JTBC와 단독 인터뷰했어요~~ 36 aa 22:52:21 757
1397301 영국서 '여행 이력 없는 오미크론 감염' 사례 확인 5 ㅇㅇ 22:50:01 676
1397300 와 가요무대 2 ㅇㅇ 22:48:55 694
1397299 D-100 오늘자 KBS MBC SBS 여론 조사 결과 14 ... 22:45:44 364
1397298 김혜경..조리있고 차분하게 말잘하네요 44 ㅇㅇ 22:43:57 1,136
1397297 올리브영 대나무 히알루 크림 어떤가여? ㅁㄹㄷ 22:42:14 77
1397296 강아지랑 제주도 가려는데요 1 아지야 22:41:50 307
1397295 아무리 대선에 이겨야해도 그렇지 15 ㅇㅇ 22:41:47 536
1397294 건조기에 옷 또 줄어들었네요ㅠㅠ 8 ㄴㄴ 22:40:46 992
1397293 제3자 탄원서 진정서가 얼마나 쓸모없는건지 1 ... 22:37:32 175
1397292 사촌형부에게 신장 기증후 배신감이 들고 아픈 마음을 어찌할지 .. 46 따르릉q 22:37:02 2,852
1397291 연예인한테 밥 얻어먹고 온 딸 8 아미달라 22:33:36 2,424
1397290 전자렌지랑 에어프라이어기... ... 22:33:36 140
1397289 지금 열린공감TV 보시는 분 계신가요? 6 지금 22:28:03 340
1397288 취직이 젤 중요하죠. 7 .. 22:27:00 1,071
1397287 정해인 너무 실망이네요 6 ㅇㅇ 22:23:51 3,582
1397286 대권호감도 이재명이 앞섬 30 호감도 22:22:43 474
1397285 정인이 양모 재심 청원이있습니다 3 22:18:08 290
1397284 수목장 질문드립니다 1 수목장 22:16:31 319
1397283 강용석"김현지씨가 아들을 12월에 유학 보낸다는 제보가.. 24 제보 22:14:46 2,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