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가없으니 부모님께 효도하게되네요

복불복 조회수 : 3,295
작성일 : 2021-04-19 23:54:48
주말이면 부모님댁가서 맛있는거시켜서 식사하고 근교로 강아지랑함께 드라이브삼림욕하고 사람들도보고 맛난간식사드리고 저녁에도 맛난거배민에시켜 실컷드시게하고 다음날까지 남은거드시고 부모님넘좋아라하십니다 아이없으면 다른쪽으로,윈윈하고사니 너무 욕하지마시고철없다마시길요 다들 그자리에서 최선다하고산답니다 ^^
IP : 125.182.xxx.27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ㄷㅁㅈ
    '21.4.20 12:00 AM (14.39.xxx.149)

    부모 입장에선 좋지요 사실 형제자매 입장에서도 좋잖아요
    님네 재산이 양가로 나누어질 테니까요 양쪽 조카들이 받지 않겠어요? 부모님 아프시면 님이 나서서 챙길테고 주변에서 뭐라할 이유 전혀 없지요 님은 또 그게 기쁨일테니 윈윈이라 봅니다

  • 2. 진짜인생
    '21.4.20 12:20 AM (112.154.xxx.91)

    진짜 사는것처럼 사는 인생이 아닐까요.

    자식이 없으니 남기고 가려 애쓰지 않아도 되고..

  • 3. 자식
    '21.4.20 12:22 AM (219.255.xxx.149)

    자식 여럿 낳으면 자식 뒷바라지에 여념이 없게 마련이죠.더군다나 경제적으로 여유가 없으면 자식이 먼저고 부모는 그 다음이 되더라고요.

  • 4. 명언
    '21.4.20 5:16 AM (96.255.xxx.104)

    백퍼 동감 - 진짜 사는것처럼 사는 인생이 아닐까요.

    자식이 없으니 남기고 가려 애쓰지 않아도 되고. 22222222

  • 5. .....
    '21.4.20 8:11 AM (65.93.xxx.187)

    맞아요...
    무슨 손자 낳는게 효도하는거라고... 자기 애들 키우느라 본인 부모는 귀퉁이 남은거 하나 주면서... 그냥 본인들이 직접 좋은데 모시고다니는게 진짜 효도지...

  • 6. ...
    '21.4.20 8:37 AM (121.187.xxx.203)

    본래 자신에게는 없는데 다른사람이
    좋다고해봤자 실감되지도 않아요.
    자식이없으면 없는대로 자신도 만족하고 주변도
    풍요롭게 한다면 최고예요.

  • 7. 배우자
    '21.4.20 8:55 AM (223.39.xxx.7)

    입장에선 최악이죠. 셀프 효도라 해도 주말마다 지부모 찾아가서 저러고 있음

  • 8.
    '21.4.20 9:42 AM (1.248.xxx.113)

    좋은게좋은거다 참고계시것죠 시대변했다위안하시면서.

  • 9. ...
    '21.4.20 11:49 AM (50.3.xxx.35)

    지 애키운답시고 본인 부모는 나몰라라하는 인간들 총출동 했네 ㅉㅉ
    여기서 시부모가 왜나옴??? 인정? 댁의 인정 아무짝에 쓸모 없으니...나대지 마시고...
    좋은게 좋은거다 참고있을거라고? 당신같은 인간들 자식은
    성인되면 쌩하니 결혼해서 내아이 키워야해요 바빠요 혹은 애좀 봐주세요 이런소리하는 자식들로 성장할테니...
    걍... 뒷방 늙은이로 행복하게 사시길....ㅋ

  • 10. ....
    '21.4.20 11:51 AM (50.3.xxx.35)

    친정부모한테 효도하는건 효도가 아님?
    시부모님을 그렇게 하면 인정한다는 댓글 볼수록 어이상실
    시부모는 남편이 알아서 잘 하겠쥬 아님 부부끼리 친정 시댁 돌아가며 모시던가
    지가 뭐라고 인정 타령 ㅋㅋㅋㅋㅋㅋ 부모한테 효도도 못하는 못난자식 열등감인지...질투...추하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7341 집에 핸드드라이어 사용하시는분 있나요? 블랙 14:23:50 55
1327340 정세균 "성폭행범 도주 막았다고 범죄자로 몰아?&quo.. 1 ..... 14:18:20 174
1327339 한강관련 유투브는 패스 4 한강 14:16:38 143
1327338 대기업 파견직.. 원래 그런 분위기인가요? 6 dd 14:16:26 321
1327337 외출후 옷정리 어찌 하시나요? 1 .... 14:15:48 224
1327336 할머니 장사 잘하시네 6 시장 14:13:26 734
1327335 이종 사촌 언니글 없네요? 5 어머 14:10:36 546
1327334 MBN에 a씨측 변호사인터뷰 10 .... 14:10:22 512
1327333 맘모톰 어떻게 해야 할까요? 1 ... 14:09:25 127
1327332 피부과 선택 좀 도와주세요 ㅡ긴글 4 sm 14:05:28 191
1327331 못생기고 인물없고 4 14:03:59 578
1327330 오늘 밤 10시 kbs 1 에서 4 계엄군 다큐.. 14:03:43 491
1327329 한강 변호사 개웃기네요 23 ㅇㅇ 14:00:00 1,691
1327328 노희경 내가 사는 이유 2 명작 13:57:59 513
1327327 명리학 공부하시는 분들 계신가요? 2 .. 13:57:39 175
1327326 세금 잘 아시는 분 종합소득세 문의드려요 11 13:57:27 96
1327325 의류용압축팩에 옷정리 어떤가요? 1 . . . 13:55:56 74
1327324 혹시 초5 사교육비 얼마나 드나요? 10 초5 13:52:10 504
1327323 운전을 하긴 해야 하는데...안늘어요 26 ㅁㅁㅁㄴ 13:49:16 1,018
1327322 문과 성향이 아닌데 문과 가신분들 있나요? 5 이과 13:47:48 232
1327321 과학 잘 아시는분 도와주세요ㅜ 3 천상문과 13:45:11 219
1327320 보름, 한달된 먹다남은 소주 화이트 와인을. . 9 먹다남은 소.. 13:43:05 393
1327319 돈이 1000억이 있으면 뭘할까 생각해보니.. 14 ???? 13:39:15 1,343
1327318 의대 대학병원에 남는거는 보통 성적이 그과에서 좋은 사람들인가.. 5 ... 13:36:42 1,313
1327317 쪼잔한 맘 6 ㅎㅎ 13:36:27 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