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신경숙 작가 복귀

..... 조회수 : 5,132
작성일 : 2021-03-07 07:24:23

다소 긴장한 얼굴로 온라인 간담회에 모습을 드러낸 신경숙 작가.

2015년 표절 논란 이후 6년 만에 공식 석상에 선 그는 무거웠던 마음을 전하고 "부주의함에 대해 사과드린다"고 입을 뗐습니다.

2008년 출간한 대표작 '엄마를 부탁해'에 이어 신 작가는 '아버지에게 갔었어'로 또 한 번 가족에 대한 서사를 풀어냈습니다.

<신경숙 / 작가> "그동안 제 작품을 따라 읽어주신 독자 한 분, 한 분께 간절하게 전해드리는 손편지 같은 작품이라고 생각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신 작가는 공식 복귀와 함께 작품 활동에 대한 의지도 밝혔습니다.

<신경숙 / 작가> "독자분들께 안타깝고 그리운 마음 전합니다. 저는 또 새 작품을 쓰고 또 새 작품을 쓰고 할 것이기 때문에 또 다른 기회가 있으리라고 생각합니다."

IP : 124.50.xxx.198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연합
    '21.3.7 7:24 AM (124.50.xxx.198)

    http://news.v.daum.net/v/20210307062314395

  • 2. ...
    '21.3.7 7:26 AM (108.41.xxx.160)

    저도 보고 좀 그랬어요.

  • 3. ..
    '21.3.7 7:28 AM (68.1.xxx.181)

    문학계와 출판계의 민낯

  • 4. 후안무치
    '21.3.7 7:37 AM (211.212.xxx.185)

    저런걸 기사로 내주는 연합뉴스, 포털 뉴스에 버젓이 올린 다음 다 뭣하는 짓들입니까?
    더군다나 연합은 내가 낸 세금으로 먹고사는 언론사라서 더 화가 나네요.
    신경숙 저런 후안무치들에게 우리가 할 수있는건 철저한 무관심이라고 생각합니다.
    퍼오지도, 열어보지도 말자고요.
    책 사주며 온라인 간담회 조회수 높여주는 사람들 다시 한번 생각하시길.

  • 5. ..
    '21.3.7 7:39 AM (49.168.xxx.187)

    신경숙 작가, 좋은 작품 내시고 오명 벗어날 수 있으시기를.

  • 6. ㅇㅇ
    '21.3.7 7:39 AM (175.223.xxx.25)

    부주의함에 사과드린다
    끝?
    너무 돈 많이 벌었는데
    자숙 기간 너무 짧은 거 아닌지

    작가에 대한 실망감이 너무 큼

  • 7. 즐거운삶
    '21.3.7 7:52 AM (14.5.xxx.75)

    부주의ㅋㅋㅋㅋ 작가라는 사람이 저게 적절한 단어가 아님을 모른단말인가

  • 8. ..
    '21.3.7 8:03 AM (14.63.xxx.224)

    작가가 맞긴한건지. ㅉㅉ

  • 9.
    '21.3.7 8:16 AM (116.127.xxx.88)

    들킨 게 부주의했단 거겠죠

  • 10. 기막혀서
    '21.3.7 8:56 AM (211.212.xxx.185)

    앞으로 좋은 작품 내면 오명이 무조건 벗어납니까?
    신경숙의 표절 논란은 몇십년째 계속이었어요.

  • 11. ..
    '21.3.7 9:01 AM (223.62.xxx.156)

    들킨 게 부주의222
    딸기밭부터 표절 논란 꾸준했음
    여전히 뻔뻔

  • 12. 표절은잘못
    '21.3.7 9:42 AM (221.154.xxx.177)

    표절하지 않은....
    너무너무 아름다운 작품들,
    신경숙 사랑해요~

  • 13. 얼굴살 빠지면
    '21.3.7 9:45 AM (115.139.xxx.187)

    탤런트 박준금과 비슷한거 같어요

  • 14. ㅇㅇ
    '21.3.7 10:21 AM (175.223.xxx.150)

    결혼하고 예뻐지고
    유명해져서 책도 잘 나간다했더니ᆢ
    느닷없이 표절ᆢ

    너무 우습게 알았나?
    감히 문학을?
    남의 문장을 베껴서 책을 내다니ᆢ
    연습장에 따라해본 것도 아니고
    상업용 책을 표절로?

    더 자숙하고 반성해야지
    이름 걸고 나오기도 독자들에게
    미안하지 않은지ᆢ

  • 15. 부주의?
    '21.3.7 10:31 AM (118.221.xxx.115)

    부주의로 순화시키는거 보니
    여전히 노양심이네요

  • 16. ㅇㅇ
    '21.3.7 10:35 AM (175.223.xxx.150)

    그 유명세에 어떻게 표절까지
    불사했는지 대단한 사람

  • 17. 에고
    '21.3.7 11:19 AM (116.122.xxx.50)

    표절을 한번도 아니고 여러번 했었군요.
    왜 그랬을까요....ㅠㅠ
    http://namu.wiki/w/%EC%8B%A0%EA%B2%BD%EC%88%99

  • 18. ..
    '21.3.7 11:33 AM (115.140.xxx.145)

    표절해도 책 사주는 사람들이.있으니.저리 뻔뻔하지요

  • 19. 하느리
    '21.3.7 12:43 PM (61.102.xxx.53)

    그냐 일기장에나 끄적끄적 쓰세요.
    작가는 무슨 작가입니까?
    표절도 표절이지만, 작품들이 참 허접스럽지요.어찌 소설가라는 타이틀을 달고 사는지?
    참 부끄러운줄 아셨으면~~~~

  • 20. 꽃보다생등심
    '21.3.7 2:45 PM (121.138.xxx.213)

    부주의함... 이라니 그냥 윤리의식이 없는 후안무치한 사람이네요.

  • 21.
    '21.3.7 5:56 PM (112.157.xxx.2)

    창피한줄도 모르나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216 친구들의 사소한 단점이 봐주기 힘들어요 23:13:24 17
1315215 Az 맞은 의료진들 이제 어쩔.. 5 문정부 23:11:14 265
1315214 깐메추리알을 샀는데요 23:11:10 36
1315213 모범택시 무시무시하네요 ... 23:10:40 181
1315212 요즘 뱃살이 좀 빠졌는데요 2 ㅇㅇ 23:09:05 166
1315211 5세훈, 재난시스템 3일만에 폐기처분. 9 박원순 지우.. 23:06:57 397
1315210 골프 선배님 계신가요? 4 ........ 23:06:49 59
1315209 제일평화시장 갔다왔어요 퀸스마일 23:03:34 246
1315208 유재석이랑 나오는 영지는 누군가요 6 ... 23:01:02 425
1315207 스탠드형 김치냉장고 일부 꺼놓고 쓰시는 분 계세요? .. 23:00:44 75
1315206 중2 영어공부 2 굿 23:00:27 141
1315205 ‘괴물’ 최종회 시작 7분 전 5 ... 22:59:48 204
1315204 빈센조 금가사람들 2 ㅎㅎ 22:59:30 414
1315203 G*25에서 저렴하고 맛있는 과자 찾았어요 1 .. 22:56:03 471
1315202 얼굴 보수 좀 해야겠어요 효과보신 시술 좀 알려주세요 .. 22:51:20 159
1315201 공감능력이 보통 어느 정도인가요 ㅇㅇ 22:50:30 117
1315200 한국 총기 자유화되면 5 ㅁㅈㅁ 22:48:25 321
1315199 골프 배우는데 걸리는 시간 ㅡㅡ 22:48:24 144
1315198 마트 2+1 이라고 적혀있는데 5 두개사면 한.. 22:46:17 629
1315197 큰소리 땅땅 치는 남자 2 ... 22:44:23 227
1315196 목주름에 효과 본 화장품 알려주세요 3 .. 22:43:08 564
1315195 배가 나오니 몸이 힘드네요 1 5학년 22:42:25 335
1315194 주말드라마 광자매 보시는분? 강아지 22:41:38 286
1315193 문통, 홍남기 경질키로... 후임 인사검증 진행 중 20 ... 22:39:56 883
1315192 벌레들 꼬여서 펑해요 33 어휴증말 22:37:22 9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