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저 좀전에 차에깔려 죽을뻔헀어요.

구사일생 조회수 : 7,068
작성일 : 2020-11-28 22:42:39
친구랑 잠깐 길에서 얘기중이였는데 엄청 큰소리가 듸에서 쾅....

뒤돌아보니 벤츠가 가로등을 꺽이게 박고 얼른 뒤로 빼서 도망가더라구요..

운전자는 여자였고 순간 사진찍으려하니 엄청빨리 청담역사거리로 갔구요..

저러다 여럿 죽이겠다싶어서 112에 신고하니 바로 몇분만에 경찰차와서 쫓아가고...



부들부들 떨리네요..가로등이 막지않았다면 저랑 친구는 바로 즉사였을거리...

찬구는 전문직이라 보상이라도 많이 나오겠지만 저같은 전업주부는 보상도 작겠다라는 이상한 생각까지..

바닥에 놓인 차파편들보니 새차던데...아이고..
IP : 223.38.xxx.238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1.28 10:43 PM (125.177.xxx.158)

    헉 세상에 너무 놀라셨겠어요
    보상은 둘째치고 안다쳐서 다행이네요

  • 2. ....
    '20.11.28 10:44 PM (220.75.xxx.108)

    백퍼 술먹었을 듯.

  • 3. 바로
    '20.11.28 10:45 PM (14.47.xxx.244)

    바로 잡혀야 할텐데....정말 놀랬겠어요
    에고

  • 4. ㅡㅡㅡ
    '20.11.28 10:47 PM (220.95.xxx.85)

    ㅁㅊㄴ ㅈㄹㅎㄴㅇ ... 욕입니다 ..어후 .. 저런년 하늘이 안 데려가너 싶네요

  • 5. 음주네
    '20.11.28 11:11 PM (118.39.xxx.21)

    ㅁㅊㄴ... 토욜밤 열기에 취해서 드링킹 했나봄.. 저런것들 꼭 사형시키는법 통과되길..

  • 6. 휴~
    '20.11.28 11:11 PM (175.122.xxx.249)

    트라우마가 꽤 오래 가겠어요.
    어디 길거리에 맘편하게 서있을 수 있을지..
    청심환이라도 드시고 안정을 취하세요.

  • 7.
    '20.11.28 11:12 PM (115.137.xxx.43)

    놀라셨겠어요.
    바로 신고하셔서 다행입니다.
    더 큰 사고치기전에 잡혔길...

  • 8. 아이고
    '20.11.28 11:24 PM (182.215.xxx.15)

    님아 다행이에요.. 휴..

  • 9. 다행이예요
    '20.11.28 11:51 PM (119.67.xxx.156)

    저 아는분 부모님중 한분이 그렇게 돌아가셨어요.
    그렇게 서 있는데 차가 와서 .....
    한순간에 그렇게 되더라구요.
    그후로 횡단보도나 도로 근처는 정신차리고 다녀요.

  • 10.
    '20.11.29 12:02 AM (180.69.xxx.140)

    세상에
    갑자기 가로등이 불켜는거외에도 꼭 필요하게느껴지네요
    안다치셔서 천만다행이에요

  • 11.
    '20.11.29 12:04 AM (61.74.xxx.64)

    좀전에 차에깔려 죽을뻔하셨다니 너무 놀라셨겠어요. 동네라서 더 놀랐네요ㅜㅜ 가로등 덕분에 구사일생... 횡단보도나 도로 근처는 정신차리고 다니기 명심해야겠어요.

  • 12. 세상에
    '20.11.29 12:11 AM (118.235.xxx.198)

    넘 놀라셨을듯ㅠ 부디 잡혔길 바래요

  • 13. ...
    '20.11.29 1:35 AM (221.140.xxx.227)

    음주네... 미친x 죽으려면 꼭 남 피해 주지 말고 혼자 죽길 기원합니다.

  • 14. ㅇㅇ
    '20.11.29 5:48 AM (49.142.xxx.33)

    딱 봐도 음주야.. 미친... 음주운전자들 그냥 지들만 죽지 에혀;;;;

  • 15. ...
    '20.11.29 6:05 AM (61.255.xxx.135)

    횡단보도나 도로 근처는 정신차리고 다녀요222

  • 16. 실제로
    '20.11.29 8:32 AM (203.243.xxx.203)

    그렇게 돌아가시는 분들 종종 있죠 ㅠ
    영문도 모르고 ㅠ

  • 17. ㅇㅇ
    '20.11.29 10:51 AM (180.230.xxx.96)


    도로도 아니고 이런경우가.. 정말 무섭네요
    아니 아침 인데 음주라면 대체 밤새 술을 얼마나 ..ㅎ

  • 18. ....
    '20.11.29 3:10 PM (39.124.xxx.77)

    아침에 그렇게 쳐마실정도면 대체 뭐하는 인간인건지...
    휴. 붙잡았을려나요...
    진짜 요즘엔 저런 인간들이 있어서 횡단보도나 도로에서도 정신 똑바로 차려야...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0077 다른 사람 손 보면 어떤 생각 드시나요? ... 03:15:20 21
1290076 제 아이 이름과 똑같이 자기 아이 이름을 개명한 친구때문에 제가.. 2 신경과민인지.. 03:09:45 119
1290075 임대차법 바뀐 부분이요 ..... 03:02:39 41
1290074 삼성전자·SK하이닉스 반도체 핵심기술 유출...중국 경쟁업체 넘.. 1 .. 02:58:01 169
1290073 급해요 구피 어항 여과기 문제(24시간 틀어야하나요?) // 02:53:05 36
1290072 인스타에서 본 글입니다 4 인성 02:44:10 419
1290071 이 두사람 형제인거 아셨어요? 4 허걱 02:30:11 1,151
1290070 [펌]개신교에서 일부러 바이러스 퍼뜨리는 겁니다 2 ㅇㅇ 02:27:46 349
1290069 잠도 안오고 8 사춘기 02:21:02 330
1290068 현명한 어른들은 미리 오지말라고 하네요 4 .. 02:08:07 656
1290067 푸틴 딸 사진 8 ㅇㅇ 02:03:03 1,106
1290066 넷플릭스 시트콤이나 30분 정도의 짧은 드라마 좀 추천해주세요... 5 .. 01:55:40 315
1290065 전 신경과민인지 여행을 가야 편안해져요 5 01:39:21 527
1290064 나폴레옹 제과점 식빵보다 맛있는 식빵 어디에 있나요? 13 식빵 01:34:28 975
1290063 유기견이던 울강아지 6 111223.. 01:30:35 644
1290062 비혼의 부모봉양 관련 베스트 글을 보고 제 경우 의견 여쭤요.... 11 백수비혼시동.. 01:30:32 893
1290061 대구에 걸린 '주호영 여기자 성추행 사과 촉구' 펼침막 1 뉴스 01:27:49 424
1290060 대학생 자녀들 고3때 만큼 공부 열심히 하나요? 1 ㄷㄷ 01:26:06 324
1290059 요즘 집에서 모임 하시는 분들 계신가요? 10 ... 01:15:13 870
1290058 (내용펑) 10 뒤늦게 01:11:11 1,160
1290057 도시남녀의사랑법 재밌어요.. 5 01:04:33 638
1290056 경기도, 일베 게시물 파문 7급 합격자 '자격 상실' 결정 7 그다 00:58:02 825
1290055 이런 초등 고학년 아이 수학은 어찌할까요? 7 111 00:51:55 590
1290054 짐 잔뜩 싸고 풀고 여행가는게 왜 좋을까 32 ㅇㅇㅇ 00:50:22 2,011
1290053 어떤 성격이면 이렇게 행동할 수 있죠? 5 궁금 00:50:03 921